View : 72 Download: 0

The Impact of Government Officials as Outside Directors on Firm performance

Title
The Impact of Government Officials as Outside Directors on Firm performance
Other Titles
정부 관료 사외이사들이 기업성과에 미치는 영향
Authors
THIDA TUN
Issue Date
2015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영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봉진
Abstract
Resource dependence theory emphasizes the importance of linking firms with external contingencies that create uncertainty and interdependence (Pfeffer, 1972). A critical source of external interdependency and uncertainty for business is government. No matter what the global trends have changed toward privatization and deregulation, the government regulations and policies still hold enormous impact on the operations of firms. Almost every aspect of business is shaped by government regulations and policy, which can significantly modify firms’ opportunity sets. One way to link a firm to the government is appointing government officials to the boards of directors.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test the effect of government officials as outside directors on firm performance. The research empirically uses and analyzes the samples of Korea’s top companies which were continuously listed in top 500 companies-lists in the website of “Korchambiz” for 5 years (from 2009 to 2013). However, there is an exception for financial institutions, banks, and insurance companies which is difficult to compare and analyze financial statements. We used the dynamic panel regression because of the unavoidable endogenous problem which occurs when the lagged dependent variable is inserted as another explanatory variable in the model (Arellano, 2003; Baltagi, 2008; Greene, 2008). Our results show that there is no significant positive relationship between the government officials as outside directors and firm performance. However, firm performance will be higher when the firms have higher proportion of government officials as outside directors and CEO with higher tenure. This research is an attempt to understand the corporate governance composition in Korean firms and their effectiveness on firm performance.;자원의존이론에 의하면 기업들은 환경적 불확실성과 의존성을 극복하기 위해서 외부환경과 연결을 해야 한다 (Pfeffer, 1972). 기업에 있어서 불확실성과 의존성을 가장 많이 일으키는 것은 정부이다. 아무리 세계적인 추세가 민영화와 규제 완화 쪽으로 변경된다고 하더라고 정부규제 및 정책은 여전히 기업의 운영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기업의 거의 모든 측면은 정부규제 및 정책에 의해 형성된다. 정부와 기업을 연결할 수 있는 한 가지 방법은 정부 관료들을 기업의 이사회에 사외이사로 임명하는 것이다. 본 연구의 목적은 정부 관료들을 사외이사로 채용하는 것이 기업 성과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알아보는 것이다. 본 연구의 가설들을 실증적으로 분석하기 위하여 “Korchambiz” 웹 사이트에서 2009년부터 2013년까지, 5년간 상위 500대 기업 리스트에 들어가는 기업들의 자료들을 사용하였다. 그러나 재무제표를 분석하기 어려운 금융기관, 은행과 보험회사들은 제외하였다. 지연된 종속변수가 모델의 다른 설명 변수로 사용되었을 경우 불가피한 내생성 문제가 생기기 때문에 우리는 분석방법으로 동적 패널 회귀 분석을 사용하였다. 우리의 연구 결과를 보면 정부관료 사외이사와 기업 성과 사이에는 유의미한 관계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기업에서는 높은 정부관료 사외이사 비율과 임기가 높은 대표이사가 있으면 높은 기업성과를 가져올 것으로 결과가 나왔다. 본 연구는 한국 기업들의 기업지배구조 조성과, 기업지배구조와 기업성과 간의 관계를 알아보았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영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