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0 Download: 0

중국의 對日 교류와 주일 특파원

Title
중국의 對日 교류와 주일 특파원
Other Titles
China’s the exchange with Japan and correspondents to Japan : Focusing on the background of Chinese correspondent’s dispatch in 1960s and the analysis of articles
Authors
지한솔
Issue Date
2015
Department/Major
대학원 사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혜중
Abstract
본 논문은 1960년대 냉전 시기 중일 교류의 과정 및 그 속에서 이루어진 주일 중국 특파원의 파견을 중심 주제로 하여, 新中國 건국 이후의 대일 교류의 특징을 고찰하고자 한다. 냉전 시기 중국과 일본은 상이한 진영에 속하게 되면서 국교 성립이 불가능하였다. 그러나 이러한 시대적 배경에도 불구하고, 중국은 일본을 통해 국제적 고립을 타개할 목적 하에 1952년에 對日 교류를 재개하였다. 이러한 국교정상화 이전의 중일 교류의 흐름 속에서 1964년 중일 기자교환협정이 이루어졌고, 이를 배경으로 주일 중국 특파원이 도쿄에 파견될 수 있었다. 주일 중국 특파원은 그 선발과 취재 활동을 통해서 그 성격을 알 수 있었다. 주일 중국 특파원은 國務院의 지도 하에 新華社에 의해 전원 선발되었다. 명목상 각자 다른 신문사에 배속되어 있었지만, 실제적으로는 모두 신화사 소속의 특파원이었다. 특파원들은 일본에서 공동 숙식하며 무기명으로 기사를 발송하였으며, ‘중국주일기자단’이라는 일원적 명칭을 사용하였다. 즉, 중국 특파원들은 자유로운 저널리스트라기보다는 중국 정부의 공무원 집단으로서의 성격이 강했다고 할 수 있다. 주일 중국 특파원들의 도쿄에서의 취재 환경에는 여러 제약이 존재하였다. 체재 기간은 1년에 한정되어 있었고, 사무실 및 숙소에 대해서도 제한이 이루어졌다. 뿐만 아니라 특파원들은 24시간 동안 일본 경찰의 도청과 관찰을 받았다. 이러한 제약들은 중국 특파원들의 안전을 위한 것임과 동시에 그들의 취재 활동에 제약을 주는 것이었다. 또한 이러한 취재 환경은 중국에서 文化大革命(이하 문혁)이 개시되면서 더욱 어려운 상황에 빠졌다. 많은 특파원들은 국내 문혁에 참가하기 위해 귀국했고, 도쿄에 남아있는 특파원들 또한 일본에서 문혁에 참가해야 했다. 또한 신화사로부터 문혁 관련 기사를 작성하도록 지시받으면서 취재의 자유가 더욱 억압되었고, 나아가 문혁으로 인해 중일 관계가 악화되면서 1968년에는 기자 교환 인원이 축소되기에 이르렀다. 이는 냉전이라는 시대적 배경과 사회주의 국가 특파원으로서의 아이덴티티로 인해 주일 중국 특파원의 취재 환경 및 언론의 자유에 제약이 존재했음을 의미한다. 특파원의 일본에 관련된 기사를 통해서는 중국의 중일 교류의 성격에 대해 살펴볼 수 있었다. 보도 기사는 일본에 대해 긍정적, 부정적 내용의 두 가지 상이한 평가로 이루어져 있었다. 긍정적 평가에서는 중일 우호에 적극적인 일본인, 문혁에 열광적인 일본인에 관한 내용을 통해 중국의 우방 국가로서의 일본에 대해 묘사하고 있었다. 이를 통해서 중국의 중일 국교정상화 의도를 강화하고, 문혁의 세계사적 가치를 선전함으로서 문혁을 정당화하는 데 그 목적이 있었다. 반면에, 일본에 대한 부정적 보도에서는 일본의 자본주의와 군국주의에 대한 보도가 이루어졌다. 먼저, 일본 경제·사회의 빈곤, 실업, 자살 등의 문제를 다루면서 자본주의 사회의 병폐에 대해 보도함으로서 중국 사회주의 이념을 합리화하고자 하였다. 이와 더불어 베트남 전쟁에서의 미군 지원, 일본 정부의 확군 정책 등을 통해 일본의 제국주의적, 군국주의적 측면을 비난하며, 이를 통해 일본을 위협적 존재로 위치시킴으로서 중국 내부 인민의 민족주의적 단결 및 중국공산당 통치의 강화를 달성하고자 하였다. 종합하자면 다음과 같다. 1952년 이래로 이루어진 중일 교류, 1964년에 기자교환협정을 배경으로 중국 특파원이 도쿄에 파견되었다. 특파원은 중국 정부에 의해 선발·파견되었고, 이 때문에 저널리스트라기보다는 공무원에 가까웠다. 이들은 냉전 시기에 파견된 사회주의 국가의 특파원이라는 점으로 인하여 취재 환경과 활동 면에서 제약을 받을 수밖에 없었고, 일본 관련 기사를 통해 중국공산당의 통치의 합리화, 정당화에 일조하였다. 이로써 중국의 1952년 이래의 대일 교류가 국내 정권의 공고화를 그 특징으로 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This paper starts from the objective which discusses the characteristics of the exchange with Japan after the founding of New China, having the process of the exchange during the Cold War era of 1960s and the Chinese correspondent’s dispatch to Japan made in it as a central theme. In the Cold War era,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relations between China and Japan was impossible as they belonged to different camps. However, despite such contemporary backdrop, China has resumed the exchanges toward Japan in 1952 under the purpose of overcoming the international isolation through the Japan. In such flow of the exchange between China and Japan before the diplomatic normalization, the journalist exchange agreement was made in 1964 and the Chinese correspondent to Japan could be dispatched to Tokyo. The nature of the Chinese correspondent to Japan could be realized through its selection and the legwork. All Chinese correspondents to Japan were selected by the Xinhua News Agency under the guidance of the State Council. Although each correspondent was normally assigned to different newspaper companies, all the correspondents belonged to the Xinhua News Agency. Correspondents were staying together in Japan and sent articles anonymously and used the unified name of ‘Chinese journalists from Japan’. In other words, Chinese correspondents had a strong nature as a group of Chinese government officials rather than free journalists. There were various constraints in the interview environment of Chinese correspondent in Tokyo. The duration of stay was limited to one year and the restriction was made in the office and accommodation. Also, correspondents were under the wiretapping and observation of Japanese police for 24 hours. These constrains were for the safety of Chinese reporters, and also gave the restrictions on the covering activities of correspondents. This covering environment fell in more difficult situation as the Cultural Revolution in China started. Many correspondents had returned to take part in the national Cultural Revolution and the correspondents left in Tokyo also had to participate in the Cultural Revolution. The freedom of covering became more oppressed as they were instructed to write the Cultural Revolution related articles from the Xinhua News Agency and furthermore, the number of journalist exchange personnel was reduced in 1968 as the relationship between China and Japan was worsened due to the Cultural Revolution. This means that constraints in the covering environment of Chinese correspondents to Japan and the freedom of the press were present due to the historical background of the Cold War and the identify as correspondents of socialist country. The nature of the China and Japan exchange in China could be looked at through Japan related articles of correspondents. The reported articles consisted of two different assessment of positive and negative information about Japan. The positive assessment described Japan as China’s ally country through the information on the active Japanese in the friendship of China and Japan and the enthusiastic Japanese in the Cultural Revolution. Its purpose was to justify the Cultural Revolution by strengthening China’s intention on the diplomatic normalization of China and Japan and propagating its value in the world history. On the other hand, in the negative reports about Japan, the news for capitalism and militarism in Japan was made. First, it tried to rationalize the Chinese socialist ideology by reporting on abuses of capitalist society while dealing with the problems such poverty, unemployment, suicide, etc. of the Japanese economic society. In addition, it condemned the imperialist and militaristic aspects of Japan through the supporting US in the Vietnam War, the military expansion policies of the Japanese government, etc. and by locating Japan as a threatening presence through this, it tried to achieve the nationalistic unity of China’s internal people and the strengthening of the Chinese Communist Party’s ruling. The summaries are as follows. The exchange of China and Japan has been made since 1952 and Chinese correspondents were dispatched to Tokyo with a background of the journalist exchange agreement in 1964. Correspondents were selected and sent by the Chinese government and because of this, they were close to government officials rather than journalists. It was hard for them to avoid constrain in activities and the covering environment due to the fact that they were the correspondents of socialist country dispatched during the Cold War era. They contributed to the rationalization and justification of the Chinese Communist Party’s resign through the Japan-related articles. Therefore, it was found that China’s exchange with Japan since 1952 is characterized by the consolidation of the domestic government.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