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63 Download: 0

혈액종양 환자의 조혈모세포이식 경험

Title
혈액종양 환자의 조혈모세포이식 경험
Other Titles
The experience of hematopoietic stem cell transplant in patients with hematologic malignancy
Authors
박진아
Issue Date
2015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과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dvisors
김미영
Abstract
Hematologic neoplasm is a malignant hematologic disorder that occurs in blood or lymphatic system, its patients are mostly composed of adults, and its death rate is more than twice higher than the average death rate of cancer patients. Hematologic malignancy patients suffer physical, mental distress and psychological problems more often compared to solid cancer patient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search for the essential theme of experience of hematopoietic stem cell transplant (HSCT) by patients, to help the in-depth understanding on the experience of HSCT by hematologic malignancy patients, and the hermeneutic phenomenology research method of van Manen was applied. Research participants were 11 adults aged over 19, who were patients visiting the outpatient clinic, in whose cases more than three months have elapsed after they were discharged from the hospital upon receiving the HSCT, or who were members of a leukemia patients group, and data was collected by the researcher between December 2011 and October 2014, through in-depth interview with and observation of participants, until the data was saturated. Interview data was recorded and transcribed in agreement with participants, and the process of phenomenological reflective writing focusing on the essence of experience was undergone. The phenomenon of experiencing the HSCT by participants was drawn as to 22 themes and 6 essential themes: ‘Being burnout in the isolation from the outside combined with aggravated physical and psychological pain’, ‘Fear of death became a reality through patients around’, ‘Fully appreciates the donor and wish to repay the donor’s favor’, ‘Confused by characteristic of the donor’, ‘Hard to go back to a previous life,’ ‘Seek of a different life after transplant’ The experiential meaning of HSCT by hematologic malignancy patients can be translated as the whole process of enduring fear of complications and death in the midst of physical and psychological pain, experiencing a change to relations with peer patients, donors, and another ego, and pursuing another life after transplant. Most of all, participants actively managed their health, and found peace in mind after transplant, and experienced a relationship with another ego who wishes to serve others. Through this process, it can be seen that patients were applying a broader interpretation on the perspectives on him/herself and the society. The meaning of this research findings is that it proposed the necessity for nursing intervention in the hematologic malignancy patient care concerning the physical symptoms and emotional and social problems of patients based on the understanding of patients of HSCT, and the significance of this research could be found in that it identified the experiential essence of HSCT and at the same time, provided an in-depth review of the participants’ living in aseptic room, confusion about one’s identity, occurrence of complications after being discharged from the hospital, being daunted in relations with others, and problems of returning to the society and adapting in it afterwards.;혈액종양은 혈액 또는 림프계에서 발생한 악성 혈액질환으로 혈액종양 환자들의 사망률은 전체 암환자의 사망률보다 두 배 이상 높고 고형암 환자에 비해 신체적, 정신적 고통과 정서 심리적 문제가 더 많이 발생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혈액종양 환자가 조혈모세포이식이라는 경험에 특별한 의미를 가질 때 나타나는 현상에 초점을 두고 이에 대한 심층적 이해를 돕고자 van Manen (2000)의 해석학적 현상학 연구방법을 적용하였다. 본 연구의 참여자는 일개 상급종합병원에서 조혈모세포이식을 받고 퇴원하여 외래를 방문하는 환자와 백혈병 환우회 회원으로 만 19세 이상의 연령을 가진 성인 11명 이었으며, 자료수집기간은 2011년 12월부터 2014년 10월까지였다. 연구자는 참여자와의 심층면담과 함께 관찰, 수기, 연구자의 경험, 문학과 예술작품을 통하여 자료가 포화될 때까지 자료를 수집하였으며, 세분법, 선택적 방법, 전체론적 방법을 사용하여 자료를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 참여자의 조혈모세포이식을 경험하는 본질적 주제는 6가지로 도출되었다: ‘외부와의 단절과 심신의 고통이 가중되어 소진됨’, ‘주위 환자를 통해 죽음의 공포가 현실로 다가옴’, ‘기증자에 대한 보은의 마음이 가득함’, ‘기증자의 특성이 나타나 혼돈스러움’, ‘이전의 일상생활로 돌아가기가 힘듦’, ‘이식 전과는 다른 삶을 추구함’. 참여자는 조혈모세포이식을 위해 입실한 무균실에서 생소한 환경에 넋을 잃고 항암제로 인한 신체적 고통뿐만 아니라 외부와의 단절된 생활과 합병증 발생과 관련된 죽음의 공포를 경험하며 동료와의 단절된 체험을 겪었다. 한편으로 자신에게 조혈모세포를 제공해준 가족 또는 생면부지의 기증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자신도 타인에게 도움이 되는 기증을 하고자 하는 확대된 체험을 겪으면서도 참여자에게 가장 혼란스러웠던 것은 자신의 몸 안에서 기증자의 성격과 신체적 특징이 나타남으로 인한 정체성 갈등이었다. 그러나 정체성 갈등은 잠시였고 퇴원 후에도 지속되는 합병증으로 인한 고통과 함께 특히 경제적 어려움, 대인관계의 위축, 사회 복귀로의 자신감 상실 등의 고통이 지속되었다. 무엇보다 참여자들은 건강을 적극적으로 관리하며, 이식 전과는 달리 마음의 여유를 갖고 봉사하고자 하는 자신에서 타인으로 관심의 시각이 확대되면서, 자신과 사회에 대한 견해가 폭넓게 해석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의 조혈모세포이식 환자에 대한 이해를 토대로 혈액종양 환자 간호에서 환자의 신체적 증상, 정서적, 사회적 문제뿐 아니라 대인관계의 변화를 포함하는 간호중재의 필요성을 제시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