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2 Download: 0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에 영향을 미치는 심리·사회적 특성 비교

Title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에 영향을 미치는 심리·사회적 특성 비교
Other Titles
A Comparative Study on Psycho-Social Characteristics Affect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Authors
곽미성
Issue Date
2015
Department/Major
대학원 교육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오인수
Abstract
Over the past few years, R&D and prevention programs have been largely conducted because of the severity of school violence problem. As a result, they contribute to lower incidence of school violence. However, the frequency of a new type of school violence called cyber bullying increases, and it makes the problem of school violence worse. These phenomenons are found around the world including Korea. As a traditional bullying and cyber bullying are different, psycho-social characteristic of adolescent experienced each bullying. it is need to conduct a comparative study on psycho-social characteristic according to experience of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but not preceded in Korea yet. This research compared psycho-social characteristics(Aggression, self-control, exposure to violent media, and social support), which affect experience of bully and victim of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and it is intended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ll across the nation. This study especially analyzed as follows under the assumption that difference of psycho-social characteristics exists according to experience of bully and victim of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First, we analyzed frequency distribution of bullying by sex and class of school among subjects, and difference of psycho-social characteristics according to experience of bully and victim of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Lastly, we investigated psycho-social characteristics forecasting experience of bully and victim of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To verify the research, we used survey data of 11117 adolescence (except for 839) which was conducted by National Information Society Agency targeting 11956 adolescence of nation, and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n most cases, the percentage of male students is higher than that of female students. But the percentage of male students and female students were smaller in the bully and bully-victims of cyber bullying than the bully and bully-victims of traditional bullying. These findings suggest that bullying in cyber space by female students who appeared to have less traditional bullying is increasing. The frequency distribution of bullying types by class of school shows that, in most cases, the percentage of middle school students in case of experience of bullying was highest. However, the percentage of elementary school students was highest in the case of bully-victims and victim of traditional bullying, and victim of cyber bullying. The worry is that the result, which shows elementary school students have the highest percentage in victim of cyber bullying because people who early victim experiment can be grow bully after. Second, a significant difference exists in psycho-social characteristics according to all types of bullying experiences. Bully and bully-victims of mixed bullying showed the highest aggression and exposure to violent media, but the lowest self-control. Bully and bully-victims of traditional bullying showed higher aggression and social support than bully of cyber bullying. Also bully-victims of traditional bullying showed lower self-control than bully-victims of cyber bullying. Bully and bully-victims experienced group commonly shows higher aggression and exposure to violent media, and lower self-control than inexperienced group. Victim-experienced in all bullying showed lower social support than inexperienced group. Victim of traditional and mixed bullying higher aggression and lower self-control than victim-experienced in cyber bullying. These results suggest that victimization of cyber bullying has less psycho-social harmful consequences than of traditional bullying and mixed bullying. Third, in comparison with inexperienced group, it is predicable that people who are with high exposure to violent media is likely to turn into bullies. People who have high aggression and low self-control are especially likely to turn into bullies of traditional and mixed bullying. People who have low social support are likely to turn into bullies of cyber bullying. It suggests that students with low social support are easily able to bully in cyber space. People who have high exposure to violent media and low social support is likely to turn in bully-victims. On the other hand, on the basis of inexperienced group, people who have high aggression and low exposure to violent media and self support are likely to be victims in traditional and mixed bullying. Thus according to our findings, to prevent traditional bullying and cyber bullying, it is recommended to make different activities programs. That's just decrease aggression and exposure to violent media and increase self-control for traditional and mixed bully. Also, education that controls exposure to violent media with social support of parents, teachers and peers for cyber bully. This study has significance as it was the first attempt to compare and analyze the difference of psycho-social characteristics with prediction factors according to pure experience of bully, victim and bully-victims of traditional and cyber bullying intended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ll across the nation. Moreover, it provided theoretical basis for the future studies on cyber and traditional bullying. From findings of our study, we suggested implications helping to develop preventing and healing programs which are subdivided and systematic according to the difference of characteristics of cyber and traditional bullying.; 지난 몇 년간 학교폭력 문제의 심각성으로 인해 관련 연구 개발 및 예방 프로그램이 많이 실시되어 왔다. 그 결과 미세하게나마 학교폭력의 비율은 감소하고 있는 추세이다. 그러나 학교폭력의 새로운 유형인 사이버 괴롭힘의 빈도는 증가하고 있으며 그 문제 또한 심각해지고 있다. 이 같은 현상은 국내뿐만 아니라 국외에서도 공통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의 발생 양상 및 특성에 차이가 있는 것처럼 이를 경험한 청소년들의 심리·사회적 특성 또한 다르다.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경험에 따른 심리·사회적 특성 비교 연구가 필요함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국내에서는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전국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의 가해, 피해 및 가·피해 경험에 영향을 미치는 심리·사회적 특성(공격성, 자기통제력, 폭력물 노출, 사회적 지지)에 대해 비교하였다. 특히, 본 연구에서는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가해 및 피해 경험에 따라 심리·사회적 특성에 차이가 있을 것이라는 가정 하에 다음과 같은 내용을 살펴보았다. 먼저 연구대상의 성별 및 학교 급에 따른 괴롭힘의 빈도 분포를 파악하고,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가해 및 피해 경험에 따른 심리·사회적 특성의 차이를 살펴보았다. 끝으로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가해 및 피해 경험을 예측하는 심리·사회적 특성을 알아보았다. 연구를 검증하기 위하여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전국 청소년 11,956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을 실시한 데이터 중 839명을 제외한 11,117명의 자료를 사용하였으며,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모든 괴롭힘의 가해와 가·피해 유형에서 남학생이 여학생보다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그러나 전통적 괴롭힘의 가해와 가피해 경험 비율의 남녀 차이가 비교적 큰 반면 사이버 괴롭힘의 가해와 가피해 경험 비율의 차이는 비교적 낮게 나타났다. 이는 외현적 괴롭힘과 다르게 관계적 괴롭힘인 사이버 상에서는 여학생들의 가해 행동이 증가하고 있음을 시사한다. 학교 급에 따른 괴롭힘 유형 별 빈도분포를 살펴본 결과, 대부분의 괴롭힘 경험 유형에서 중학생이 높은 비율을 차지하였다. 반면, 전통적 괴롭힘 가·피해와 피해, 사이버 괴롭힘 피해에서는 초등학생이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어린 시절의 피해 경험은 추후 가해 행동으로 연경될 수도 있기에 초등학생이 높은 피해 경험 비율을 차지한 점은 염려되는 부분이다. 둘째, 괴롭힘 경험 유형에 따라 심리·사회적 특성에 유의미한 차이가 있음이 확인되었다. 혼합형 괴롭힘 가해와 가·피해 학생의 경우 공격성과 폭력물 노출의 정도가 가장 높았고, 자기 통제력은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통적 괴롭힘 가해와 가·피해 학생은 사이버 괴롭힘 가해 학생에 비하여 공격성과 사회적 지지가 높았다. 더불어 전통적 괴롭힘 가·피해 학생은 사이버 괴롭힘 가·피해 학생에 비하여 자기 통제력이 낮았다. 특히, 무경험 집단에 비해 괴롭힘 가해와 가·피해 학생의 경우 공통적으로 공격성과 폭력물 노출의 정도가 높고, 자기통제력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 학생의 경우 무경험 집단에 비해 사이버 괴롭힘, 전통적 괴롭힘, 혼합형 괴롭힘 피해 학생의 사회적 지지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통적 괴롭힘 피해 학생과 혼합형 괴롭힘 피해 학생이 사이버 괴롭힘 피해 학생에 비하여 공격성이 높고, 자기통제력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사이버 괴롭힘 피해가 전통적 괴롭힘과 혼합형 괴롭힘 피해에 비해서는 심리·사회적 폐해가 약하다고 해석할 수 있다. 셋째, 무경험 집단과 비교했을 때 폭력물 노출이 높을수록 가해자가 될 확률이 높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특히, 공격성이 높고 자기 통제력이 낮을수록 전통적 괴롭힘과 혼합형 괴롭힘 가해자가 될 확률이 높았다. 한편, 낮은 사회적 지지는 사이버 괴롭힘 가해자가 될 확률이 높은 것으로 예측되었다. 이는 사회적 지지가 낮은 학생은 온라인상에서 가해 행동을 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가·피해 집단은 폭력물 노출이 높고 사회적 지지가 낮을수록 가·피해 행동을 할 가능성이 높게 나타났다. 한편, 무경험 집단을 기준으로 사이버 괴롭힘 피해에서는 유의미한 예측 변인을 확인할 수 없었으나 공격성이 높고, 폭력물 노출과 사회적 지지가 낮을수록 전통적 괴롭힘 피해와 혼합형 괴롭힘 피해자가 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적으로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예방을 위해서는 각 특성에 따른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개발해야 함을 시사한다. 즉, 전통적 괴롭힘과 혼합형 괴롭힘 가해 학생을 위해서는 공격성과 폭력물 노출을 낮추고, 자기통제력을 증가시키는 프로그램을 중점적으로 개발해야 한다. 반면, 사이버 괴롭힘 가해 학생을 위한 프로그램에서는 공격성과 자기통제력 조절보다는 폭력물노출을 줄이고, 높은 사회적 지지를 받을 수 있는 부모, 교사, 또래 지지 프로그램을 동시에 활용해야할 것이다. 본 연구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전국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의 순수 가해, 순수 피해 및 가·피해 경험에 따른 심리·사회적 특성의 차이 및 이를 예측하는 변인을 비교 분석하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또한 앞으로 국내에서 연구될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연구의 이론적 기초자료를 제공하였다. 이를 통해 전통적 괴롭힘과 사이버 괴롭힘 특성 차이에 기초하여 보다 효과적인 예방 및 치유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기초자료를 확보하였다는 점에서 의의를 지닌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교육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