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3 Download: 0

플랑드르 화가 헤라르트 다비트(c.1455-1523)의 <그리스도의 세례> 연구

Title
플랑드르 화가 헤라르트 다비트(c.1455-1523)의 <그리스도의 세례>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of Gerard David
Authors
김은주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대학원 미술사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박성은
Abstract
본 논문은 플랑드르 화가 헤라르트 다비트(Gerard David, c.1455-1523)의 <그리스도의 세례>에 관한 연구이다. 전례사(liturgical history)의 관점에서 <그리스도의 세례>의 시대적 특징을 도출하고, 묵상의 도구로서 그림 역할의 증대와 사실성 추구라는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여 화가 다비트가 구사한 회화 전략과 그를 통한 성취를 밝히는 데 목적이 있다. 이에 본고는 <그리스도의 세례>에 대한 포괄적 이해를 위해 전례사적 도상 변천의 맥락에 작품을 위치시킨 다음, 이를 15세기­16세기 초 플랑드르의 사회 ․ 종교 상황과 관련하여 분석하였다. 15세기에 플랑드르 고유의 화파가 형성되어 성장할 수 있었던 데에는 부르고뉴 공작들의 후원과 이 지역의 경제적 번영을 토대로 폭넓게 형성된 부르주아 계급이 큰 몫을 차지하였다. 그 외에 종교 축제를 주관하고 건축물과 미술품을 주문하였던 다양한 형제회들과 사업이나 외교상의 이유로 플랑드르의 국제도시에 주재하던 외국인들도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이와 같은 후원층의 확대가 초기 플랑드르 회화의 발전을 위한 외적 환경이었다면, 중세 말에 대중에게 널리 확산되었던 신심은 그 내적 추진력이었다. 15세기에 신심이 대중적으로 확산되고 묵상의 도구로서 그림의 역할이 공적으로 인정되면서, 기도자의 몰입을 돕기 위한 사실적 회화의 필요성도 증가하였다. 그리스도의 세례는 복음에 기원을 둔 구원사적 사건으로 초기 교회에서부터 신학적 ․ 전례적 중요성을 갖고 있다. 3­4세기의 로마 카타콤에서 세례 도상이 발견되는 데서도 알 수 있듯이, 세례는 그리스도교 미술의 시원에 자리하는 주제이다. 초기의 세례 도상은 영원한 삶에 대한 염원과 구원의 현재화, 그리고 그리스도 신성이 계시된 사건의 기념(공현절)이라는 전례적 성격을 띤다. 중세에는 전례가 예식과 성사의 의미로 협소화하는 과정을 거치는데, 이러한 전례 경향의 반영으로 세례 도상에서는 단일한 입문 예식이던 세례의 분화와 축소를 보여주는 도유와 주수 같은 예식의 이미지가 특징적으로 나타난다. 전례 쇠퇴기인 중세 말의 도상에서는 수난신심의 영향과 세례자 요한에 대한 공경의 반영으로 신심 이미지의 측면이 확인된다. 화가 다비트의 <그리스도의 세례>는 1502년 플랑드르의 얀 데 트롱프(Jan des Trompes)가 주문하여 가족 묵상용으로 소장되다가, 얀의 사후 상속자들이 생전에 그가 속했던 형제회에 기증함으로써 그 경당의 제대에 설치되었다. 사적 영역에서 공적영역으로 옮겨 설치되었다는 사실은 이 작품이 지닌 신심과 전례의 이중적 특징을 확인시켜준다. 다비트의 <그리스도의 세례>는 전통 도상의 모티프들을 계승하여 세례의 신학적 의미를 전달함과 동시에 풍부한 상징물을 사용하는 플랑드르 회화의 기법을 통하여 세례를 그리스도 수난의 예고로 제시함으로써 수난 신심을 반영하고 있다. <그리스도의 세례>가 지닌 신심 이미지의 측면은 무엇보다도 이것이 묵상을 돕기 위해 사실주의를 추구했다는 데서 찾아질 수 있다. 다비트는 기도자가 거룩한 사건에 참여할 수 있도록 그에게 친숙한 플랑드르 숲을 그리스도 세례의 배경으로 도입하여 그것을 사실적으로 묘사하였다. 특히 그가 시점을 변경함으로써 회화 공간에 기도자를 결합하여 몰입적 묵상 공간을 구현한 데서는 이전의 어떤 화가도 이루지 못한 회화적 혁신이 성취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그는 봉헌자들의 시선과 자세를 천사와 세례자 같은 신적 존재들과 똑같게 함으로써 회화 안에서도 봉헌자들을 그리스도의 세례라는 거룩한 사건에 통합시켰다. 다비트의 회화적 혁신을 통해 주문자인 얀 데 트롱프는 <그리스도의 세례>에서 그림 앞의 물리적 공간에 있는 기도자로서나 그림 속의 봉헌자로서, 거룩한 사건의 완전한 참여자가 됨으로써 중세 신심 저자들이 권고했던 이상적 묵상 상태에 도달한 것이다. 위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다비트는 신심 실천의 요구에 부응하려는 시도를 통해 묵상 공간으로서 <그리스도의 세례>를 창조하였다. 이는 그가 전통적 세례 도상을 계승하고 초기 플랑드르 미술이 사실주의의 추구에서 이룩한 성과들을 수용하는 데서 이루어졌다. 본 논문은 풍경에 국한되었던 다비트의 <그리스도의 세례>에 대한 기존의 연구를 확장하여 도상과 양식의 측면에서 접근함으로써, 작품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이를 통해 화가가 성취한 혁신을 규명하고자 하였다.;This thesis examines Baptism Triptych of the Flemish painter Gerard David(c.1455-1523). It aims to identify historical characteristics of his Baptism Triptych from the viewpoint of liturgical history. It also intends to examine pictorial strategies used by David to meet the demands of the time which required realism and increasing role of paintings as aids of meditation, thus it attempts to reveal his achievements. Accordingly, this study situated Baptism Triptych in the context of iconographic change in liturgical history for comprehensive understanding of the work and analyzed it in connection with social and religious situation of Flanders from the 15th to the early 16th century. The formation and development of Flemish Primitives in 15th century was considerably attributed to patronage of Burgundian Dukes and the broad range of bourgeoisie based on economic prosperity in this region. Other factors contributing the development of Flemish Primitives were various confraternities which supervised religious festivals and commissioned buildings and art works. Foreigners who resided in international Flemish cities for business or diplomatic reasons also played important roles. While expanded patronage was the external condition for the development of Flemish Primitives, widespread devotions among the public in the late Middle Ages were its internal driving force. In the 15th century, devotions were widespread and it was officially recognized that paintings served as aids of meditation, thus there was growing need for realistic paintings to help people immerse in prayer. Baptism of Christ, which has its origin in the gospel, is an event in salvation history and has had theological and liturgical importance since the earliest Christianity. As we see that the iconography of baptism is found in the Roman catacombs of the 3rd and 4th century, Baptism of Christ is a subject from the origin of Christian art. The early iconography of baptism signifies an aspiration for eternal life and reminds believers of salvation. It also shows a liturgical characteristic as the event revealing divine of Christ which the Feast of Epiphany commemorates. Liturgy of the Middle Ages was reduced to rituals and sacraments. According to the liturgical trend, images of rites such as anointing or affusion, which reflect disintegration and shortening of baptismal rite that used to be an integrated rite of initiation, distinctively appears in the iconography of baptism in the Middle Ages. It is certain that effect of devotion to Christ's passion and devotion reflecting cult of Saint John the Baptist appear in the iconography of the late Middle Ages when liturgy declined. David's Baptism Triptych was commissioned by Jan des Trompes of Flanders in 1502 and used by his family as aids of meditation. After Jan's death, his heirs donated it to the confraternity where he belonged, thus it was located at the altar of its chapel. The fact that the work was moved from the private sphere to the public sphere confirms its duality that is to say devotions and liturgy. David's Baptism Triptych delivers the theological meaning of baptism by inheriting motifs of traditional iconography and reflects devotion to Christ's passion by presenting baptism as a notice of the passion of Christ through Flemish painting techniques using rich symbols. Above all, its significance as an image of devotion can be found in the fact that it pursued realism to help in meditation. David realistically painted the Flemish forest, which was familiar to a prayer, in the background of baptism of Christ to involve the devotee in the sacred event. Especially, he achieved pictorial innovation that no one had before by realizing an immersive space for meditation in a way that he involved a devotee in the pictorial space by lowering a viewpoint. Furthermore, he merged donors into the sacred event, namely baptism of Christ by describing donors' looks and postures exactly like divine beings' such as an angel's and a baptist's in the painting. Therefore, Jan des Trompes became to be a perfect participant in the sacred event as the donor in the pictorial space of Baptism Triptych as well as a devotee in the physical space before the work, and consequently reached the ideal state of meditation that writers of devotional literature recommended through David's pictorial innovation. As aforementioned, David created Baptism Triptych as a space for meditation through attempts to meet the demands for practice of devotion. That was achieved through inheriting traditional iconography of baptism and embracing results of Flemish Primitives' pursuit of realism. This thesis is the result of an attempt to extend previous studies limited to the landscape of Baptism Triptych and explore the work in terms of iconography and style. Consequently, this study aimed to broaden and deepen understanding of the work and identify innovation achieved by the painter.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미술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