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53 Download: 0

감정의 시각적 표현과 치유

Title
감정의 시각적 표현과 치유
Authors
김찬미
Issue Date
2014
Department/Major
대학원 조형예술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오숙환
Abstract
예전에는 학문적으로나 문화적으로 ‘치유’ 에 관해 의식적이지 못했으나, 요즘은 각 곳에서 어려움이 많이 노출되면서 ‘힐링’, ‘치유’ 란 단어가 빈번하게 사용되고 있다. 이러한 단어가 대두되는 이유는 우리의 삶 가운데 아픔과 좌절이 그 만큼 많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끊임없이 경쟁만 부추기는 성과지향주의 사회는 향후 인류가 직면할 3대 질병 중 하나라고 하는 우울증을 낳았으며, 일 ․ 교육 중독자는 물론 인터넷 ․ 스마트폰 중독자까지 양산하고 있다. 심지어는 한국이 자살율 1위 국가가 되는 수모를 겪는 등, 사회는 점점 더 병들어 가고 있다. 누군가와 건강하고 질 높은 관계를 맺고 있으며, 그 규모가 크건 작건 건강한 공동체에 소속된 사람은 우울증에 걸리거나 자살할 가능성이 적다고 한다. 그러나 현대에는 그러한 공동체를 찾기가 쉽지 않으며, 건강한 공동체를 찾았다 할지라도 리더의 도덕성 상실과 사회 규범 또는 가치관의 혼란으로 인해 사회 전체가 와해되고 있는 실정이다. 즉, 현대는 치유해야만 하는 시대가 된 것이다. 치유의 방법에는 정신과 치료, 상담 외에도 음악, 무용치료 등 여러 분야의 다양한 방법이 있는데, 이 중에서 자신에게 맞는 방법을 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 중, 본인은 미술 작업이 본인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것을 경험하면서 미술의 치유적 기능이 작업에 영향을 미치는 것에 대하여 관심을 갖게 되었다. 치유의 과정을 통해 내면을 통찰하면서, 본인 작품의 성향이 이전에 모색하던 조형 어법과 달라지는 것을 경험하게 되었다. 구체적으로 본인의 작업은 ‘선(line)’이 주된 요소인데, ‘선’의 길이와 집중도, 긴장감, 호흡 등과 상당히 밀접하게 관련되어있다. 작업을 하면서 치유에 관련된 이론들을 찾아보게 되었고, Edith Kramer(크레이머)와 스튜디오 미술치료, 관계미학에 관심을 갖게 되면서 본인 작업의 차별성이 치유되는 과정을 통한, 즉 선을 긋는 다양한 방법론에 있음을 인식하게 되었다. 이런 과정에서 ‘내면 중심적’인 작업에 더욱 집중하게 되었고, 타인도 ‘미술 표현 과정을 통한 치유’와 관련해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기를 원했다. 그리하여 타인의 미술 표현 과정에서 치유 과정 중에 일어나는 형태나 색, 선 등의 변화, 특히 선과 색의 변화에 집중하여 본인 작품과의 유사성을 찾아내려고 노력하였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드러난 치유 과정 속의 표현들은 본인 작업 방향의 핵심이라 할 수 있다. 본인의 작업은 근본적으로 내적인 문제를 조형적으로 해석해내 치유되는 과정 자체에 의미를 두고 있는 작업이기 때문에, 본인 내면의 상처를 풀어내는 것처럼 본인의 작품을 보는 다른 이들에게도 치유가 일어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Recently in Korea, the words such as “healing” and “recovery” have been frequently used in daily life, compared to a few years ago that the words had not been considered important in academics and culture of Korea. One of the reasons that these words have been frequently used could mean that many people in the society are dealing with pressure, stress and hopelessness. Highly-performance-driven culture in Korean society has been encouraging competition continuously, bringing about mental health challenges among people including depression, work addiction, internet and smartphone addiction. Moreover, Korea now has a record as one of the highest suicide ranking among countries. Thus, the society is sick. It is widely understood that people have the lower chance of being depressed and committing suicide if they have healthy relationships with other people and belong to a healthy community regardless of its size. However, it is quite difficult to find the community in the modern society, and also there are other social challenges including the lack of moral in leadership and the breakdown of social norms. Indeed our modern society needs ‘healing.’ Methodologies of psychiatric treatment are diverse, including psychiatric therapy, counseling, music and dance therapy. The important point for patients is to choose the method that is the most appropriate for themselves. This study starts from the recognition that the creation of visual art could play a role of psychiatric treatment that relieves the inner mind. As deeply considering the inner mind during the “healing” process, the author found that the formative grammar of her art works changed from the way she pursued before. Specifically, the author created the art works for this study by mostly using lines, and the works are closely involved with lines’ length, tension, distribution, and the breath control for drawing clean lines. As focusing on the art works, the author became interested in the psychoanalytic theory of Edith Kramer, Studio Art Therapy and Relational Aesthetics. Also the author recognized the originality of the art works in the diverse approaches to draw lines. As going through this process, the author could concentrate on the inner mind and experienced “being healed” through the art expressions. The art expressions included some changes in shape, color, line during the “healing” process, especially the changes in line and color. And then the author tried to find commonality between art expressions of other artists and the ones in her works. These art expressions that were seen when the restoration process occurred in the inner mind are the core of the author’s art works. The author puts the value of the art works on the restoration process, during which complicated emotional problems in the inner mind are solved through the formative arts. Therefore, the main contribution of the art works as well as this study is the restoration that could also happen to people who see the art works just as the “healing” process happened to the author herself.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