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5 Download: 0

Totalitarianism and its Defeat in J.R.R. Tolkien's The Lord of the Rings

Title
Totalitarianism and its Defeat in J.R.R. Tolkien's The Lord of the Rings
Other Titles
J.R.R. 톨킨의 『반지의 제왕』에 나타난 전체주의와 전체주의의 전복
Authors
엄지원
Issue Date
2014
Department/Major
대학원 영어영문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전수용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examine the influence of the twentieth-century historical background on shaping J.R.R. Tolkien’s The Lord of the Rings. Despite Tolkien’s denial of the World Wars’ influence on his work, this thesis argues that the totalitarian polity such as those practiced by the twentieth-century Nazis and Soviets are reflected in The Lord of the Rings. Furthermore, the hobbits will be read as representations of the ordinary people who fought for freedom from the tyrannical powers. In chapter II, the parallel between the governmental system in the lands of Sauron and Saruman and the totalitarian system as evinced by Adolf Hitler and Joseph Stalin are drawn. The concept of Michel Foucault’s “panopticism” as deployed in the totalitarian regimes of the twentieth-century is used to analyze how Mordor and Isengard under the totalitarian panoptic gaze are similar to Nazi Germany and Soviet Russia. The Orcs are seen as victims of the totalitarian panoptic system, and the Nazgûls are compared with the secret police that played a part in imposing fear and terror on the inhabitants in totalitarian regimes. The Rings of Power, especially the One Ring when owned by the hobbits, will be read as a prison cell within the totalitarian panoptic system. In chapter III, the significance of the hobbit race’s role in destroying the totalitarian panoptic system will be examined. The hobbits represent the ordinary people of the modern world who struggle to free themselves from totalitarian domination and control. They are able to free themselves from domination by protecting their “free wills.” Thus, through the close observations of the polity of Mordor and Isengard, and the hobbits’ individual roles in helping defeat the oppressive polity, this thesis aims to show how The Lord of the Rings, though defined as mere fantasy by many scholars, is in fact a work profoundly characterized by the twentieth-century historical context. Furthermore, that many modern readers had sympathized and still sympathize with the message of hope in the work despite the author’s theological influences on it, shows that there are close connections between the primary and secondary world. ;본 논문은 J.R.R. 톨킨의 『반지의 제왕』을 단순한 ‘판타지’가 아닌 20세기의 역사적 배경의 영향을 받은 시대 반영적인 문학 작품으로 바라본다. 톨킨은『반지의 제왕』에 20세기의 역사적 사건인 제 1,2차 세계대전이 어떠한 영향도 미치지 않았음을 언급했지만, 이 작품에는 분명히 당시 나치와 소련이 시행했던 전체주의적 측면이 반영된 부분들이 드러나 있다. 이러한 맥락에서 ‘호빗’들은 이 시대의 억압적인 정치적 상황의 전복을 꾀한 당시의 일반 대중들을 대표하는 집단으로 간주할 수 있다. 제 2장에서는 사우론과 사루만이 지배하는 땅 모르도르와 아이센가드의 행정 제도들과 히틀러와 스탈린의 전체주의 정권 하의 독일과 소련의 공통점을 분석한다. 이를 위해 미셸 푸코의 “팬옵티시즘” 개념을 이용하여, 당시 전체주의에서 행사했던 팬옵티콘적 통제가 작품 속에서 어떠한 모습으로 반영되는지 집중적으로 분석하고자 한다. 또한 ‘오크’족을 전체주의적 팬옵티콘 체제의 대표적인 피해자로 간주하고, 나즈굴들을 나치와 소련의 지배 하에서 시민들에게 두려움과 공포를 내면화 시키는 비밀경찰 조직과 유사한 역할을 한다는 것을 지적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절대반지(One Ring)를 중심으로 힘의 반지(Rings of Power)들을 소유한 자들은 팬옵티콘의 수감자들과 비슷한 존재임을 증명하고자 한다. 제 3장에서는 전체주의의 전복 과정에서 드러나는 ‘호빗’족의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호빗’들은 전체주의의 억압을 전복하고자 투쟁하는 현대사회의 일반 대중들을 대표한다. 이들은 그들의 “자유의지”를 지키고자 하는 노력을 통해 전체주의의 억압으로부터 스스로를 해방시키는데 성공한다. 본 논문은『반지의 제왕』을 그저 현실도피적인 판타지가 아닌, 20세기의 역사적 배경을 반영하는 문학으로 재해석할 수 있음을 증명하고자 한다. 또한 작품 속에 스며있는 작가의 종교적 가치관에도 불구하고 현대의 독자들이 작품 속 이야기와 공감 한다는 점은 작품 속 세계와 현실 세계가 종교성을 초월한 밀접한 관계를 지니고 있음을 보여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영어영문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