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9 Download: 0

The Politics of Brain Drain

Title
The Politics of Brain Drain
Authors
SHEPELEVA, Daria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조혜림
Abstract
Migration is a natural component of globalization, but intellectual migration is a serious concern among many nations as it negatively affects the source countries. Ukraine is relatively new player in the international arena, having proclaimed its independence only 21 years ago immediately after the collapse of the Soviet Union. However, the opened borders, transition to a market economy, and foreign policy liberalization have allowed new migration patterns to develop. Although the brain drain is a relatively new phenomenon for Ukraine, it has reached alarming levels, which demands prompt solutions to address it. Using Ukraine as a case study, this thesis aims to investigate the scope of the brain drain in Ukraine, its causes, and the effects on economic development. Recognizing structural causes resulting from the transition as a driving force of the brain drain, this study argues that the main reason for the intellectual outflow in Ukraine is a weak and false government policy toward science and the R&D sector. In particular, the neglected attitude of the government, as exhibited in budget cuts, tax pressure, weak legal basis, and a lack of investment in innovation activity and science during the last two decades, has led to a deep crisis in the Ukrainian R&D sector. As a result, more scientists have no job opportunities in Ukraine and, thus, migrate in order to find career development abroad. Ukraine’s case further demonstrates that the brain drain has a negative effect on the country’s economic development as it decreases contributions to the national output and diminishes the technical potential of the country’s economy. Therefore, this study calls for the Ukrainian government to better support its R&D sector to prevent additional brain drain.;이주는 세계화의 당연한 구성 요소가 되는데, 지식인의 이주는 많은 국가에게 심각한 문제를 유발하며 원인 국가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우크라이나는 소련의 붕괴 이후 독립을 선언한 지 21년 밖에 안 된 국제 무대의 새로운 참가자이다. 그러나 국경이 열리고, 시장 경제로의 전환과 외교 정책의 자유화는 새로운 이주 패턴을 발전시켰다. 두뇌 유출은 우크라이나에 비교적 새로운 현상인데, 심각한 수준에 다다라서 이에 대한 조속한 해결 방안이 요구된다. 연구의 사례로 우크라이나를 이용하여, 본 논문은 우크라이나에 두뇌 유출의 원인과 경제 성장에 미치는 영향의 범위를 조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두뇌 유출의 원동력은 변화로 인한 구조적 원인임을 인식하고, 본 연구는 우크라이나의 지적 유출에 대한 주된 이유가 과학적 및 R & D 분야에 대한 정부의 약하고 성공적이지 못한 정책 때문이라고 주장한다. 특히, 정부의 방치된 태도, 예산 삭감, 세무적인 압력, 약한 법률적인 기반, 지난 20년 동안 투자와 혁신, 과학적 활동의 부재는 우크라이나의 R & D 분야에 깊은 위기를 유발했다. 그 결과로, 많은 과학자들은 우크라이나에서 일자리를 구하지 못해, 케리어 성장을 위해 해외로 이주하고 있다. 정리하자면 우크라이나의 경우, 두뇌 유출은 국가산업에 대한 기여를 감소시키고 국가 경제의 기술적인 잠재를 하락시키기 때문에 국가의 경제적인 발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그러므로 본 연구는 더 이상의 두뇌 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우크라이나 정부가 자국의 R & D 분야에 더 효율적으로 지원 실시 할 것을 촉구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