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5 Download: 0

L'homme arme 선율에 의한 미사곡 중 Kyrie 비교 분석

Title
L'homme arme 선율에 의한 미사곡 중 Kyrie 비교 분석
Authors
임예헌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귀자
Abstract
The mass has been composed by many great composers. There are two types of mass: the Proper and the Ordinary. Contents of the text are changing in the Proper, while the Ordinary has fixed contents of the text. The Ordinary consists of five part: Kyrie, Gloria, Sanctus, Benedictus, and Agnus Dei. One of the ways of composing mass is using the tunes already composed as a cantus firmus (cantus firmus mass). In this way, existing sacred songs or from secular ones are adopted as cantus firmus. L'homme arme´, one of the most popular French chansons in the 15th century, was widely used as a centus firmus between 15th and 17th century. The cantus firmus masses based on L'homme arme´ have three-part form. As this cantus firmus was handed down orally, their melodies are slightly different from each other. This study analyses four masses based on L'homme arme´ melody, focusing on the first part of mass, that is, Kyrie: A mass composed by Dufay, one by Ockeghem, and two by Josquin. Kufay is known as the oldest mass composer using this melody; Ockeghem was a prominent composer in the Flemish school; and Josquin was a transitional composer between medieval and renaissance era. Two masses of Josquin are Sexti toni, Super voces musicates. This study explores two subjects: the relationship between cantus firmus and other voices, on one hand, and the chronological changes in melody and harmony, on the other hand. This analysis suggests that all of these masses have a ternary form in 4 voices, and that the characters of cantus firmus appear frequently in other voices. In Dufay's music, the text is repeated exactly in each voice and moved very melismatically. The register is within an octave, as most melodies consist of tetrachord or pentachord. Moreover, there are few leap progressions that exceed 5th interval. In the case of harmony, there are still lost of chords that are not including 3rd or 5th note. Ockeghem's music is contructed by repeated words completed by the relationships with other voies. Its text is more neumatic than other musics. It has wider register than Dufay's music, and uses a hexachord progression and octave leap progression. In addition to this, perfect triads appear more frequently in this music than in Dufay's. Meanwhile, two works of Josquin show some common features. First, words are repeated far more frequently and register is much wider there than in the other two works. Secondly, there appear frequently perfect triads as well as perfect 7th chords. In addition to theses, a V-I tonal cadence pattern is introduced in Josquin's works. All the same, there exists a difference between Sexti toni and Super voices musicales. In Sexti toni a new cantus firmus is used which is very different from the one presented beforehand, and his enables the introduction of many new figures. In Super voices musicales, however, cantus firmus is presented a shape beforehand which is reduced note value by the other voiced performed before tenor, Moreover, there appears a stronger tendency that notes for the text is accorded to the main note. In conclusion, these three composers - Dufay, Ockeghem, and Josquin - wrote these tunes on the basis of the same cantus firmus in the early Renaissance period. However, their works represent respectively the early, the middle, and the last musical generations of this period, and, therefore, show similarities and differences among the musical works composed in this period. Therefore, analysing these works is important not only because they reveal their composers' own musical characters, but also because they reflect the features and trends of this period. ;미사는 가톨릭 교회의 가장 중요한 예배 형식으로 많은 작곡가들에 의해서 작곡되었다. 미사에는 가사의 내용이 바뀌는 고유문과 바뀌지 않는 통상문이 있으며, 통상문은 5개의 곡-Kyrie, gloria, Sanctus, Benedictus, Agnus Dei-으로 구성되어있다. 미사의 작법에는 원래 있던 선율을 정선율로 사용하여 작곡하는 정선율 미사가 있다. 이때 정선율은 성가곡이나 세속노래에서 차용되었다. L'homme arme´는 15세기에 크게 유행한 프랑스 샹송으로, 15세기부터 17세기에 걸쳐 미사의 정선율로 많이 사용되었다. 뚜렷한 3부 형식으로 이루어져 있는 이 곡은 구전되어왔던 이유에서 각 작곡가의 작품마다 조금씩 다르게 나타난다. 본 논문에서는 L'homme arme´를 정선율로 사용한 4개의 미사를 선택하여 그 중 첫 곡인 Kyrie를 비교 분석하였다. 분석한 4개의 미사는 가장 오래된 곡으로 알려진 Dufay의 작품과, 플랑드르 악파의 대표적 작곡가 Ockeghem, 그리고 중세와 근세의 과도기적 작곡가인 Josquin의 두 개의 작품-Sexti toni, Super voces musicales-이다. 동일한 선율로 작곡된 각기 다른 시기의 작곡가들의 작품을 통해서 정선율의 사용과 다른 성부간의 관계, 그리고 시대의 흐름에 따른 작품의 선율적·화성적인 변화 등을 중점적으로 비교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4작품 모두에 나타나는 공통점으로는 4성부로 구성된 3부 형식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정선율에 제시되었던 음형의 특징들이 다른 성부들에서 빈번하게 출현했다는 것을 들 수 있다. Dufay의 작품은 가사가 성부별로 정확하게 반복되며, 가사가 매우 melismatic하게 진행되었다. 음역은 대부분 하나의 선율이 tetrachord나 pentachord로 구성되어 옥타브를 넘지 않았고, 5도 이상의 도약 선율도 매우 드물게 나타났다. 화성적인 면에서는 3음이나 5음이 생략된 형태의 화음이 아직 많이 발견되었다. Ockeghem의 작품은 다른 성부들과의 관계를 통해 가사의 반복이 완성되는 구성으로, 다른 곡들에 비해 가사가 neumatic하게 나타났다. 음역은 Dufay의 작품보다 넓으며, hexachord진행과 옥타브 도약 진행도 사용되었다. 완전한 형태의 3화음이 Dufay이 작품에서보다 많이 등장하였다. Josquin의 두 개의 작품에 공통되는 특징으로는 가사의 반복이 이전 두 작품과 비교할 때 현저하게 많이 이루어졌다는 것과 선율의 음역이 더 넓어졌다는 것이 있다. 또한 동형진행이 많이 나타나고, 완전한 형태의 3화음뿐만 아니라 7화음의 등장 횟수도 증가하며 V-t의 조성적인 종지 형태도 등장한 점 등을 말할 수 있다. 먼저 쓰여진 Sexti toni에서는 사용된 정선율이 사전에 제시되었던 것과 가장 큰 차이가 있었으며, 이로 인하여 새로운 음형들이 등장하였다. Super voces musicales에서는 성선율이 Tenor 이전에 연주되는 다른 성부들에 의해서 음가 축소된 형태로 미리 제시되었다. 가사가 붙는 음과 중요음이 일치되는 경향도 강해졌다. 중세의 끝부터 전기 르네상스의 끝까지 활동한 세 명의 작곡가들이 동일한 정선율로 작곡한 이 곡들은 전기 르네상스라는 같은 시대 속에서 전기·중기·후기로 나뉘는 음악가의 세대를 통해 드러나는 유사성과 차별성이 연관지어져, 작곡가 개인의 독창성뿐만 아니라 그 시대의 특징과 경향을 살펴볼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