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00 Download: 0

An Analysis of the factors behind the 1994 Mexican Peso Crisis

Title
An Analysis of the factors behind the 1994 Mexican Peso Crisis
Authors
곽성은
Issue Date
2004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은미
Abstract
This thesis has provided analysis of the factors behind the 1994 peso crisis in Mexico from a political economy perspective. The analysis stated presented the main reasons for Mexico's peso crisis in 1994 and concludes that President Salina's administration (1988-1994) was not the only cause of the crisis. Accordingly, the main (3) factors, which caused the crisis are as follows: (1) The presidential election cycle and Mexico's economy policy, (2) political instability, and (3), capital inflow. The combination of the facts, figures, and views surrounding the crisis has formed by conclusion. Additionally, it is worthwhile to note that Mexico had a series of financial crises since the 1970s and thus, its historical experience with currency crises was not new. Throughout Mexico's experience in the late 20th century, the political economy of the governments proved to be substantial actors as Mexico aspired to further develop its economy. Despite its efforts, the political economy factors, such as the traditional economic expansion associated with final years of the election cycle and certain political instabilities represented the main underlying factor behind the peso crisis in 1994. Moreover, capital inflow, which increased substantially just before the eruption of the 1994 crisis, came as a result of an inappropriate economic policy initiated during Salina's administration. In sum, both the political economy and political instability of Mexico proved to be the most crucial factors behind the peso crisis in 1994. This being the case, Mexico should consider a change in its traditional, inconsistent, and populist economic policy and focus on achieving political stability while it pursues liberalization. If adjustments to its policies are not made, Mexico will more than likely continue to be a victim of massive capital inflows. Openness in economic transactions imposes a strict obligation to adhere to economic policy discipline. Mexico's experience stands as a case to this point. Earlier, it was illustrated that costs rise when a country lowers its guard and allows markets to exercise their discipline. Thus, developing countries should acquire economic policy discipline before liberalizing their economies ;이 논문은,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의 원인을 분석함으로써, 개발 도상 국가들의 외환위기를 국제정치경제 관점에서 조망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 논문은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의 주요원인을 분석했고,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의 원인이 살리나 대통령(1988-1994)만이 아니라는 결론에 도달했다. 이 논문은,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의 주요원인은 1. 정치경제적 원인[a. 선거주기와 멕시코의 경제정책, b. 정치적 불안정]과 2. 자본유입으로 결론을 내렸다. 이러한 결론은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의 원인을 분석함으로써 도출해낸 결론이다. 결론을 도출하는 과정에서 흥미로웠던 것은 멕시코가 1970년 이후로 세 번의 외환위기가 있었다는 것이다. 20세기 말 멕시코 역사에서는, 정부의 정치경제가 매우 중요했다. 왜냐하면, 멕시코는 경제개발에 중점을 두고 있던 나라였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멕시코에서는 전통적으로 선거주기에 따라, 대통령 임기말년에는 국민들의 표를 얻기 위해서, 팽창경제정책을 펼친다. 다시 말해서, 그 목적은, 다음 선거에서 현정권을 이어가기 위해서 이다. 이러한 정치적인 이유 외에도, 멕시코에서 정치 불안은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 원인에 큰 기여를 하고 있었다. 또한,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 직전에 엄청나게 유입된 자본도 살리나 대통령의 부적절한 경제 정책 때문이다. 요약하면, 멕시코의 정치경제와 정치불안은 1994년 멕시코 페소 외환위기의 가장 중요한 원인 이었다. 멕시코는 이러한, 전통적이고, 비일관적이고, 대중에 영합하는 경제정책을 교정하고, 경제자유화를 추구하는 동시에 정치안정에 중점을 두어야 한다.그렇지 않으면, 멕시코는 과거와 같이 거대한 자본유입의 희생양이 될 것이다. 경제개방은 경제정책의 안정화가 꼭 수반되어야 한다. 멕시코는 시장경제체제가 준비되지 않은 채 경제개방을 했으며, 그로 인해 많은 비용을 치룬 대표적인 국가이다. 그러므로, 개발도상국가 들은 경제개방을 하기 이전에, 경제정책의 안정화를 우선으로 해야 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