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8 Download: 0

Roger Quilter와 Gerald Finzi의 가곡 비교연구

Title
Roger Quilter와 Gerald Finzi의 가곡 비교연구
Other Titles
A Comparative Study on the Songs of Roger Quilter and Gerald Finzi : Focused on "Come away, Death" "O mistress mine", and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 which appear at play of William Shakespeare
Authors
백윤미
Issue Date
2007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복주
Abstract
Music has often gotten eulogy about poetic power of expression, and poetry has gotten eulogy about musical sound. Poetry can easily combine with music through a lot of its inherent musical elements, and has created the art property of new art form such as the song. It means that an art song is created by unique combination of language and sound, and poetry and music. This study deals with the songs composed by two composers, Roger Quilter (1877~1953) and Gerald Finzi (1901~1956) who used William Shakespeare’s (1564~1616) same poems of "Come away, Death", "O mistress mine", and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 in their songs. This study is focused on how two composers described the same Shakespeare’s poems differently in their songs by analyzing the original Shakespeare's texts and the corresponding songs. Two composers are of the same period, one of the composer, Roger Quilter is a British composer who best expressed Shakespeare’s poems. The other, Gerald Finzi is also a British composer, but not well known to the public. Roger Quilter is a composer who accomplished the best musical fulfillment in 20th century Britain's art song. His works of art song have been sung by many musicians. He harmonized songs perfectly with poetry in 112 songs by composing the melody with the meter of poetic language and accent, selected popular lyrics to the public, and is famous for a lot of his songs composed from Shakespeare’s poetry setting musical rhythm and meter. Gerald Finzi used traditional melody and harmony, and mainly critical lyrics with literary grace that could reflect his pessimistic personality. In addition, he is the composer who expressed well about characteristics of the 20th century music by using tonality and harmony evasively with frequently changed meter while keeping traditional musical forms and produced a lot of achievements in the field of British music. Roger Quilter and Gerald Finzi described poetic sense of Shakespeare, who wished to seek consistency through regular rhyme, in “Come away, Death”, “O mistress mine”, and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 as is unifying canorously. Shakespeare composed simple melody in his poems of play, which influenced on works of Roger Quilter and Gerald Finzi. This fact can be readily confirmed by three works mentioned above. "Come away, Death" represents best composing style of the two composers. Roger Quilter expressed sad poetic story by melody, but Gerald Finzi by harmony. In the case of "O mistress mine", Roger Quilter created cheerful atmosphere with the syncopated rhythm and melody, whereas Gerald Finzi created ambiguous atmosphere using frequently changed meters, irregular phrase, and a dissonance. In the case of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 both of Roger Quilter and Gerald Finzi expressed their complicated mentality in the song with frequently changed meter, modulation, and dissonant harmony. Roger Quilter and Gerald Finzi used various common methods to portray the meaning of texts in long notes and disjunct melodic progression, position and disposition of rhythm by syncopation, modulation and nonharmonic tones. This study is intended to find the importance of poetry in art songs and also hoped to be effective in musical performance by representing and comparing the original texts of Shakespeare’s poems, which are very important materials to musicians in analyzing songs.;음악은 종종 시적인 표현력으로, 시는 음악적인 소리로 찬사를 받는다. 시는 내재해 있는 많은 음악적인 요소를 통하여 음악과는 매우 쉽게 결합하여 가곡이라는 새로운 예술형태의 예술성을 창조한다. 즉 말과 소리, 시와 음악의 독특한 결합에 의해 하나의 예술가곡이 탄생하는 것이다. 본 논문은 셰익스피어(William Shakespeare, 1564~1616)의 같은 시를 가사로 사용한 두 작곡가 로저 퀼터(Roger Quilter, 1877~1953)와 제랄드 핀지(Gerald Finzi, 1901~1956)의 가곡 “Come away, Death”(오너라, 죽음아 오너라), "O mistress mine"(오 나의 여인이여), 그리고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더 이상 태양의 뜨거움을 두려워 말라)에 관한 연구이다. 이 연구를 통해 동일한 셰익스피어의 시가 다른 작곡가에 의해 어떻게 다른지 셰익스피어 시의 원문과 그것을 선율로 만든 원곡을 통해 알아보고, 셰익스피어의 시를 가장 잘 표현한 영국 작곡가 퀼터와 대중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그와 동시대의 영국 작곡가인 핀지의 가곡을 비교 분석함으로서 시에 대한 서로 다른 표현 방법을 알아보았다. 퀼터는 20세기 영국의 예술가곡에 있어 최고의 음악적 경지를 이루어낸 작곡가인데 그의 작품은 영국 예술가곡의 주요 레파토리로 많은 연주자들에게 불려지고 있다. 그는 112곡의 가곡들에서 시어의 운율과 강세를 살리는 선율을 작곡하여 시와 음악을 완벽하게 일치 시켰으며, 가사의 선택에 있어서 대중적이고 리듬과 운율이 음악적으로 잘 짜여진 셰익스피어의 시에 많은 곡을 붙인 작곡가로도 유명하다. 핀지는 전통에 기초한 선율과 화성을 썼으며, 높은 품격을 지니면서 핀지의 성장 배경의 영향으로 이루어진 비관적인 성격의 시만을 주로 사용하였다. 또한 조성과 화성을 모호하게 사용하고 잦은 변박으로 20세기 음악의 특징을 전통적인 음악 안에서 잘 표현한 작곡가로 영국 문헌에 많은 업적을 남긴 작곡가이다. 퀼터와 핀지는 셰익스피어의 가곡인 “Come away, Death”와 “O mistress mine",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 에서 규칙적인 각운을 통해 일관성을 추구하고자 했던 셰익스피어의 시적 감각을 음악적으로 통일성 있게 잘 표현하고 있다. 셰익스피어는 희곡에 자신이 만든 시를 간단한 선율로 작곡하여 퀼터와 핀지의 가곡에 근원이 되는 선율을 제시함으로서 가곡을 작곡하는 데 많은 영향을 주었는데, 이는 이 세 가곡에서 그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다. "Come away, Death"는 두 작곡가의 작곡 스타일을 가장 잘 보여준 작품으로 슬픈 시의 내용을 퀼터는 선율적으로, 핀지는 화성적으로 잘 보여주었다. "O mistress mine"에서는 퀼터의 밝은 분위기와 선율이 붓점 리듬과 어우러져 퀼터만의 선율을 나타낸 반면 핀지는 잦은 변박과 불규칙한 악구, 비화성음의 사용으로 모호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은 퀼터와 핀지 모두 잦은 변박과 전조, 비화성음 등으로 복잡한 심리 상태를 곡에 표현하였다. 퀼터와 핀지는 가사의 의미를 전달하기 위해서 공통적으로 긴음가와 도약진행, 엇박으로 인한 강박의 위치 변화, 전조, 비화성음 등 여러 가지 방법을 이용하였다. 본 논문에서는 이러한 연구를 통해 가곡에 있어서의 시의 중요성을 재조명하고, 연주자로서의 곡 해석에 중요한 재료인 셰익스피어 시의 원문을 제시하고 비교함으로서 연주에 효과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