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5 Download: 0

신세대 감성을 표현한 잡지제작에 관한 연구

Title
신세대 감성을 표현한 잡지제작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STUDY OF MAGAZINE PUBLICATION EXPRESSING THE NEW GENERATION'S FEELINGS : Centered on publishing the first issue, tentatively called
Authors
오계옥
Issue Date
1994
Department/Major
산업미술대학원 산업미술학과상업사진전공
Keywords
신세대 감성잡지제작X세대MAGAZINE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산업미술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영수
Abstract
본 논문은 가칭 라는 잡지의 창간호 제작을 통해 신세대의 이미지와 특징을 '사진'이라는 시각적 매체로서 표현 연구한 것이다. 현대는 다양한 매체의 적극적 활용으로 인한 정보화 시대이고, 특히 사진이나 비디오 등의 시각매체의 비중이 커지고 있는 비쥬얼 커뮤니케이션 시대라 할 수 있다. 이와 같은 맥락에서 잡지도 읽는 것에서 보는 것으로 구독 패턴이 변화해가고 있어 사진의 활용과 그 중요성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한편, 잡지는 신문, 라디오, TV나 함께 현대생활에서 빼놓을 수 없는 저널리즘의 한 분야로서 그 시대와 사회상을 반영해 주는 거울의 역할을 한다. 즉, 한 시대의 사회상이 편집자의 눈을 통해 잡지에 투영되고, 그 시대의 문화는 기사, 사진 등의 구체적 내용을 통해 잡지에 표출된다고 볼 수 있다. 90년대 초부터 본격적인 논의 대상으로 등장한 신세대는 우리나라의 사회발전 과정에서 탄생된 필연적 세대이며, 그들의 의식과 감수성은 우리나라의 현 사회적 조건과 문화적 환경을 토대로 형성되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신세대는 풍요로운 경제적 토양속에서 성장한 소비의 주체자들로서 대중문화를 이끌어가는 핵심이고, TV와 비디오 등의 영상 이미지에 익숙하므로 '사진'이라는 시각매체는 신세대를 표현하기에 적합하다고 볼 수 있다. 본인은 라는 거울을 통해 신세대의 의식과 감성을 보여줌과 아울러 '신세대'라는 현실적인 구독층에게 어필할 수 있고, 타 여성잡지와 차별화된 내용과 표현형식을 보여줄 수 있는 잡지를 사진 위주의 표현방법으로 제시하고자 한다.;This thesis is intended to express the images and feelings of the New Generation along with photographs. The first issue of a magazine, provisionally called 〈X Generation〉, is in the preparation stages. The contemporary age is an information society utilizing fully a broad range of media. Especially, it can be called the Age of Visual Communication in which the weight of visual media like photographs and video cassettes is getting greater. In this context, the taste of magazine readers is shifting from reading to seeing, which implies that utilization of photographs and their importance are gradually increasing. Magazines are an indispensable genre of journalism in the modern age, alongside newspaper, radio and television. They play a role in mirroring their corresponding age and their society. In other words, a society of a certain age is projected to magazines through the eyes of editors, and it can be asserted that the magazines express culture in greater detail in the form of articles and photographs. The so called New Generation emerged in the beginning of the 1990s and has become a subject of full-scale discussion. It was inevitable that the current development of Korean society would lead to the birth of the New Generation. Its way of thinking and sensitivity have been formed on the basis of Korea's contemporary social conditions and cultural environment . Furthermore, the New Generation is a group of consumers who have grown up in a more affluent environment, pioneering their own style of pop culture. As they are accustomed to the visual images on television and video, a visual medium like photographs is a suitable way to express the New Generation. My strong intention is to present a magazine by means of expression, mainly through portraying photograph images. 〈X Generation〉 is designed to capture the way of thinking and sensitivity for the New Generation, in addition to appealing to the new breed by meeting their needs and differentiating the magazine from other women‘s magazines with its unique approach and style of expression.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디자인대학원 > 사진과편집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