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5 Download: 0

L. V. Beethoven의 Piano Sonata Op. 111과 J. Brahms의 Klavierstu¨cke Op. 118에 관한 연구

Title
L. V. Beethoven의 Piano Sonata Op. 111과 J. Brahms의 Klavierstu¨cke Op. 118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L. v. Beethoven's Piano Sonata Op. 111 and J. Brahms's Klavierstu¨cke Op. 118
Authors
연성혜
Issue Date
199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과
Keywords
L. V. BeethovenPiano SonataJ. BrahmsKlavierstu¨cke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서수정
Abstract
이 논문은 본 연구자의 석사과정 이수를 위한 졸업연주회의 곡목 중에서 L.v. Beethoven Piano Sonata Op'111과 J.Brahms Klavierstu¨cke Op.118을 연구한 것이다. Beethoven Sonata Op.111은 그의 32개의 Piano Sonata중 가장 마지막 작품으로, 제3기의 양식이 종합되어 있다. 이 작품은 두악장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제 1악장은 소나타 형식속에 대위법적인 수법을 담았고 제 2악장은 변주곡 형식으로 작곡되었다. 제 1.2악장의 조성은 각각 C단조와 C장조로서 명암이 매우 뚜렷하게 대조되고 있다. 또한, 양손의 넓은 음역, 아르페지오와 긴 트릴의 사용등의 기법을 시용하였다. Brahms Klavierstu¨cke Op.118은 네곡의 Intermezzo, 한곡의 Ballade, 그리고 한곡의 Romanze, 모두 여섯곡을 포함하고 있다. 이 작품은 주로 3부 형식이며, 단조 조성을 취하였다. 그리고 성격에 있어서 쾌활하기 보다는 진지하다. 선율은 노래와 같은 서정적인 형태로서, 옥타브·3도·6도에 의해 빈번하게 중복된다. 그리고 단순한 주선율이 상성부에 나타나고 아르페지오 음형이 내부를 장식하며, 두개의 선율이 동시에 사용되기도 한다. 리듬에서는 교차리듬과 길게 계속되는 당김음, 헤미올라(Hemiola)에서의 액센트의 이동등, 리듬변형 수법을 사용하였다. 또한 모방·동형진행등의 대위법적 기법을 사용하였고 짜임새가 매우 조밀하다.;This thesis studied Piano Sonata Op. 111 of L. v. Beethoven and Klavierstu¨cke Op. 118 of J. Brahms, which were chosen among my graduation concert plays for master's degree. L. v. Beethoven's Sonata Op. 111 is the last work of his 32 Piano Sonatas, and his third period's musical style is synthesized. This is composed of two movements, one is the combination of contrapuntal writing and sonata form and the other is variation form. The first movement's tonality is C minor and the second movements's one is C major, so their light and darkness is very strikingly contrasted. Also this used various techniques of wide range for both hands, arpeggio, long trill, etc... Klavierstu¨cke Op. 118 of Brahms includes six pieces of 4 Intermezzos, 1 Ballade and 1 Romanze. This work is mainly ternary form and takes minor tonality. And the character is more serious than cheerful. The Melody is lyric like song and is oftenly overlapped by octaves, 3rd and 6th. And the simple main melody appears on above part and arpeggio decorates inner part. Also the two melodies sometimes used at the same time. On the part of rhythm, rhythm transformation techniques likes cross rhythm, syncopation and shifting of accent in hemiola are used. Also contrapuntal writing like imitation, sequence, etc, are used and it's texture is very tight.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