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3 Download: 0

경결홍반의 임상 및 병리조직학적 고찰

Title
경결홍반의 임상 및 병리조직학적 고찰
Other Titles
CLINICAL AND HISTOPATHOLOGIC OBSERVATION IN PATIENTS WITH ERYTHEMA INDURATUM
Authors
신현주
Issue Date
199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경결홍반임상병리조직학의학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홍기숙
Abstract
경결홍반(Erythema induratum)은 임상적으로 여자의 하지 특히 장딴지에 주로 발생하는 만성, 궤양성 결절성 병변을 특징으로 하며 병리조직학적으로는 혈관염을 동반한 소엽성 지방층염을 보이는 비교적 드문 피부질환이다. 1861년 Bazin이 결핵과 연관된 경결홍반을 처음 발표한 이래, 경결홍반을 결핵으로 취급하는데 많은 부정적인 견해가 있으며,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다. 이에 저자는 1979년부터 1989년까지 국립의료원 피부과에서 경결홍반으로 진단받았던 40예를 대상으로 임상 및 병리조직소견을 재검토하여 결핵과의 연관성 여부에 대하여 고찰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20대 여자에서 주로 발생하였으며 계절적 차이는 별로 없었다. 2. 초발보다 재발이 많았으며 (67.5%) 재발인 경우 3년이상인 경우가 12예 (30%)였다. 3. 주로 하지에 양측성으로 발생하였으며 압통을 호소한 경우는 21예 (52.5%), 궤양형성은 8예 (20%)였다. 4. 결핵에 대한 병력을 가지고 있는 경우는 21예 (52.5%)였다. 5. 1 TU로 행한 Mantoux검사상 양성이 30예(75%)였으며, 그중 강양성이 20예(50%)였으며, 흉부 X-선 검사상 4예(10%)에서 활동성 병변을 보였다. 6. 병리조직소견상, 거의 소엽성 지방층염을 보였고 37예(92.5%)에서 혈관염이 있었으며 결핵결절을 12예 (30%)에서 관찰되었다. 7. 항결핵제로 치료한 전예에서 호전을 보였고, 치료기간중 재발 흑은 악화는 없었다. 이상으로 경결홍반과 결핵은 서로 연관성이 있을 것으로 사료되며, 경결홍반이 의심되는 경우 결핵에 대한 병력과 검사를 면밀히 해야하며, 항결핵제를 병용요법으로 충분기간 시도하는 것이 좋은 치료법이 될 수 있으리라 사료되었다.;Erythema induratum is a rare entity, chronic recurrent nodular eruption which clinically developes on the legs of younger or middle aged women and histopathologically showes lobular panniculitis with vasculitis. In 1861, Bazin first described the typical skin changes in association with tuberculosis as erythema induratum, since then, some authors have contested the tuberculous origin of this condition and the cause of erythema induratum remains in dispute. So the author studied the clinical and histopathologic findings in 40 patients with erythema induratum diagnosed at the department of Dermatology, National Medical Center, from January 1979 to December 1989 and reviewed the relationship between tuberculosis and erythema induratum. The results were as follows: 1. Erythema induratum mainly occurred in female, age of twenties and there was no seasonal variation. 2. Erythema induratum had recurred tendency (67.5%) and often long persistence over 3 years (30%). 3. Most lesions bilaterally affected the legs, which had occasionally ulcerated (20%) or tender(52.5%). 4. 11 cases (21.5%) had active tuberculosis, 4 cases (10%) past history of tuberculosis and 6 cases (15%) family history. 5. 30 cases of the patients (75%) showed positive Mantoux test with 1 TU (0.02mcg) and especially 20 cases (50%) strong positive. A Chest roentgenogram was abnormal in only 4 cases (10%). 6. Histopathologically, the subcutis showed mostly lobular panniculitis in all cases, with vasulitis(92.%), and/or the area of tubercle (20%). 7. Antituberculosis treatment was done in 26 patients and all showed improvement without recurrence or aggravation during the treatment. In summary, it is suggested that there is association between the erythema induratum and tuberculosis and patients with erythema induratum should be taken history and laboratory test about the tuberculosis in detail and should be tried full course of antituberculosis treatment with combined therapy for the sufficient perio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