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 Download: 0

룻소(Rousseau) 社會契約論 體系의 歷史性과 非歷史性의 問題에 關하여

Title
룻소(Rousseau) 社會契約論 體系의 歷史性과 非歷史性의 問題에 關하여
Other Titles
(The) Problem of Historicity and A Historicity in Rousseau's Social Contact : with critical focus on his state of nature
Authors
姜承希
Issue Date
1988
Department/Major
대학원 정치외교학과
Keywords
룻소사회계약론Rousseau역사성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양승태
Abstract
이 글의 目的은 룻소의 社書契約論의 문제를 그의 「인간불평등기원론 (Discourse on the Origin of Inequality)」과 「사회계약 (Social Contract)」에 나타난 自然狀態 槪念을 比較하면서 各各 그 歷定性과 非歷史性을 檢討하는데 있다. 룻소의 자연상태에 對한 해석의 문제는 크게 3가지로 학자들의 의견을 분류해 볼 수 있다. 룻소의 자연상태라는 것이 人類의 역사발전 과정에 등장한 인간들에 對해 歷史的인 상황제시를 했다고 지적하는 학자들은 그의 자연상태라는 것이 하나의 歷史的인 사실 (historical fact) 이라고 주장한다. 이와는 상반된 의견을 고수하는 학자들은, 룻소의 자연상태라고 하는 것이 순수하게 하나의 가설적·가정적 (a pure hypothetical or suppositional)인 槪念으로 使用되었다고 한다. 따라서, 이들은 룻소의 자연상태라는 것 自體가 인류 歷史에 나타난 인간과 아무런 관련성이 없는 것이라 結論내리고 있다. 마지막 제 3의 立場은 룻소가 자연상태라는 것을 불명확(undecided)하면서도 혼란스럽게 使用하고 있기 때문에 뚜렷한 일관된 내용을 도출하기 힘들다는 것이다. 룻소의 사상에 나타난 이러한 자연상태에 對한 多樣한 의견들은 그의 자연상태 개념의 난이성에서 기인한다고 할 수 있는데, 이 글에서는 기본적으로는 제 1, 제2의 학자들의 견해를 비판적으로 수용하면서, 룻소의 자연상태를 그의 사상 全 體系에 걸쳐 종합적으로 이해해 보고자 한다. 룻소 사회계약론의 전 체계를 考察해 볼 때, 그의 「人間不平等 起原論」에서는 社會契約을 하나의 역사성 내에서 파악함과 同時에, 자연상태라는 것도 인류 역사의 시초로 설정되고 있는데, 자연인은 독립적으로, 아무런 사회관계없이 자유롭게 생활을 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그의 「社會契約」에서는 自然狀態 (state of nature)이라는 것은 政治社會 以前의 狀況으로 인식할 수는 있다할지라도 家族關係가 이미 이루어져 있다든지, 이미 이성능력이 인간본성에 나타나는 等 歷史性에서 나타난 자연상태의 내용은 지니지 않는다는 그 허구성으로 말미암아 이미 자연상태는 아니며, 따라서 歷史性에서 파악될 수 있는 자연상태와는 論理的으로 矛盾關係가 成立되고 있다. 엄밀하게 이 자연상태는 이미 사회상태의 내용을 내적으로 가지고 있는 것이며 사회계약체결 以前 상태에 장애물 (obstacles)의 등장이라든가, 사회계약체결에 理性의 成長이 뒷받침되어야 된다는 점에서 볼 때, 사회계약이라는 것도 인간의 역사성에서 도출하고 있다 할 수 있다. 이와 관련해서 지적될 수 있는 또 하나의 문제점은 사회계약의 역사성에서 파악되는 정치체제 자체가 지리적위치, 風土, 생활양식 等 환경의 영향에 의해 혹은 정치사회를 形成하는 인구의 수에 依해 달라지는 것이어서, 현실적으로 나타난 정치체제를 보편적으로 설명하지 못한다는 것이며, 非歷史性에 나타난 사회계약에서는 자연상태가 갖는 허구성으로 因해 사회계약으로 인한 政治社會形成을 설명하는 것이지만, 현재의 政治體制는 도저히 그 근거를 찾아볼 수가 없게 된다. 사회계약자체가 자연상태에서 정치체제로의 移行을 意味한다면, 허구의 자연상태에서는 정치체제가 있을 수 없는 것이다. 이를 요약해 볼 때, 룻소의 자연상태를 中心으로 「인간불평등기원론」과 「사회계약론」에 나타난 사회계약을 고찰하면 사회계약의 歷史性과 非歷史性이 나타남을 볼 수 있다. 룻소의 사회계약론 全 體系에 나타난 자연상태를 중심으로 한 문제점은 결코 해소되지 못한 채, 남아 있다고 하더라도 그는 17∼18 C 당시 자연상태에 對한 가장 科學的인 고찰을 시도하면서, 旣存의 사상가들이 내적으로 갖고 있는 사회계약의 論理的 矛盾을 타파하려고 努力하였다는 점에서 그의 政治思想史에 있어서의 貢獻은 認定되어야 할 것이다.;This essay tries to first prove J.J. Rousseau's social contract's historicity and non-historicity with reference to his concept state of nature. One of his characteristics of state of nature which is displayed in the Discourse on the Origin of Inequality is said to be a historical reference(fact). Man in the state of nature leads a solitary, indolent life and is perpetually accompanied by danger. In those primitive times, the sparse human population had no social structure, no laws but those of nature, no language but that of gesture and some inarticulate sounds. It is certain that compassion is a natural feeling, and in a state of nature, this compensates for the lack of laws, morals and virtues. In the all likelihood, Rousseau's state of nature brings out the fact man is only an animal without reason and there's no human relations, no family and no social structures. Man is acheving more faculties as time goes by. They seek to build a political society through social contract. This is the point of Rousseau's actual historical condition in social contract as described in the Second Discourse. In respect of his Social Contract, every mature human being is going to enter a social contract to protect their own common interest. Rousseau states in his social Contract that it is basic human nature to make free association and live a family life, permitted that men already have reason and reflection in the state of nature. However, Rousseau's state of nature can not be only said to be the condition in which God placed mankind temporally as described in Scripture, but said to be the stage they shared in a reasonable life. The state of nature may only be said to exist when man has no faculties of reason; if his original proposition in the Second Discourse is not convertible then it need not necessarily involve a practical man. As well, in talking about a political society, both in the Second Discourse and Social Contract, they show historical value in making a nation and a timeless abstract state to justify a present political society in the latter. It is recurred that the state of nature which was covered before, and the political society between the Second Discourse and the Social Contract is not going to come to terms. We can point out the inner contradiction with reference to the state of nature. Furthermore, if the state of nature in the Second Discourse is really a historical fact, then it must describe existing nations, but a political society in the Second Discourse is said only to be varied according to circumstances for example, climates, life style etc... Even though the state of nature is supposed to be a pre-stage of the political society in Rousseau's Social Contract, the state of nature itself appears not a state of nature. Historically it is suggested, however, already a social state and there rather means hypothetical or suppositional state. It is a moral fiction to justify existing nations. If the state of nature that is found in his Social Contract is a mere fiction Rousseau's contract can not bring together a political society. Although Rousseau's contradiction that lies all through his political thought can not be settled completely, his contribution to create and anylize state of nature in his Social Contract in his days is to be commende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정치외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