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1 Download: 0

作品에 나타난 人間과 自然觀 硏究

Title
作品에 나타난 人間과 自然觀 硏究
Other Titles
VIEW OF MAN AND NATURE THROUGH INWARDNESS INEXPRESSION : Focusing on the Inner World in Expressions
Authors
任惠蘭
Issue Date
1983
Department/Major
대학원 회화학과
Keywords
인간자연관내면성표현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안동숙
Abstract
In all ages and countries, an art led man to have an inward eye to penetrate the nature of things. So it has become a primitive background to cultivate the lyrical and sensitive activities of man in artistic form. In result, the way how we see things and give them unity and generality has been the measure of influence of art upon man. In the trend of Oriental Painting, the pursuit of inwardness has been integrated into external characteristics through inward eye, sublimating the consciousness of form. So it made Oriental Painting shine by embodying the unique inwardness and externality at the same time. In this thesis, I attempted to compare oriental painting with occidental painting in view of nature and thought in paintings, starting from the view of man and nature in oriental painting. And I studied an image of man embodied through the inwardness and externality in expression. Through this study, I felt the necessity of new consciousness on the things which have been standardized and generalize in mechanical civilization. So I intended to express the natur modern society, and their harmony with man by symbolizing them through subjective view. Deviating from the objective and generalized view, I concentrated on the expression of subjective spirit existing in inner world, embodying an intellectual and emotional experience into non-linguistic form.;東西古今을 無論하고 藝術은 人間에게 모든 對象의 本質을 直觀할 수 있는 心眠을 지니도록 引導하였다. 그리고 마침내 人間의 情的이고 感覺的인 모든 活動이 藝術에서 키워질 수 있도록 만드는 원초적인 배경이 되어왔다. 이에 따라 藝術性이 人間에게 미친 척도는, 그 '모든 對象을 어떤 측면에서 어떻게 바라보며, 그것에 따라 어떤 統一性과 一般性을 부여하는가'에 있었다. 東洋의 繪畵 思朝에서 보면, 內面性의 成就에 대한 特性이 外面性 成就에 급급하지 않고, 造形 意識을 意識의 心眼으로 昇華시켜 그 外面의 持異性에로 직결시켜 왔다. 그리하여 그 독특한 內.外面性을 동시에 구현시킴으로 東洋畵로서의 빛을 발하게 했다. 본 논고는, 東洋繪畵에 있어서의 人間과 自然觀을 思考의 出發點으로 하여, 東·西洋의 自然觀과 繪畵思想을 比較하고, 회화에 表現된 人間의 이미지와 表現에 있어서의 內面性과 外面性을 연구하였다. 이 연구를 통해, 날로 발전해가는 機械 文明 社會속에서 점차 規格化되어지며 一般化되어지고 있는, 人間像에 대한 본인 자신의 새로운 인식이 요구되어지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그래서 自然과 現代 社會 거기에 存在하는 人間과의 調和를, 主觀的 見解를 가지고 象徵化하여 表現해 보고자 하였다. 現代人이 가지는 客觀的이고 一般的인 思考에서 탈피하여, 본인의 生活속에서 얻어진 感情的이고 知的인 體驗을 非言語的인 形象으로 구현하여 마치 꿈의 세계와도 흡사한 內面 世界에 存在하는 眞實된 主觀的 精神의 表現에 역점을 두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