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 Download: 0

表現에 있어서 多角的 模索

Title
表現에 있어서 多角的 模索
Other Titles
(A) study on the expressions of painting
Authors
高賢珠
Issue Date
1987
Department/Major
대학원 동양화과
Keywords
표현다각적 모색expressions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규선
Abstract
Art can be conceived as a most accurate form of expressions, and can give us the highest value as much degrees as that of philosophy or science. Because art is a kind of method of expressions on which the human beings can express his own inner thought to the outer world. The following is Rene Huyghe's statesment; "The creation of art is the one of the highest man's inner action to burst and expanse the limitted human condition which is confined in the span of time and space:" On the base of this statesment, we can quest the following aspects of painting: What is the best creative attitude for us to counter the great deal of modern points of views on the painting?; How can we mark our of attitude of nature and the inner world of the painters for the preview of creation. Because in my though the painting is not only for the eye-sighting, but also the expressions of the qreat order of universe through the inner or outer world. The importhance of sincerity of the self-expressions and the expressions of self-experienced beauty through nature are the main idea of my though, and moreover, without those idea in art. I doubt whether the art can be exist. the endless quest of the reality through the object. The key point of the artist's creativity. On the basis of upper though, I insist that creativity can be exist only when the artist retardform its the objects. And the following are the core of this thesis, Art-itself does not want to drive in the who be categoryform, or mechanism; Art-itself can be flourished in the most liberal condition.;"繪畵는 그것을 그리는 사람의 감추어진 가장 좋은 이미지이다."^(1) 인간은 表現手段을 빌려 自身의 內面 깊숙히 자리잡고 있는 어떤 강렬한 衝動을 表出한다. 이때 表現된 것이 獨創的이고 直觀的인 美的思考를 형성했을 때 이것을 藝術이라고 한다. "藝術作品을 創造한다는 것은 인간이 時間과 空間속에서 個人的 條件의 擴大를 實現하기 위하여 인간이 시도하는 가장 敬歎할 만한 行爲이다."^(2) 이와같이 藝術行爲의 중요성에 입각해서 볼때, 어떤 態度로 創作에 임해야 되겠는가, 또 創作을 위해 自然을 대하는 態度와 作家자신의 內面世界는 어떻게 다져야 하는가를 硏究해야할 것으로 생각한다. 왜냐하면, 創作이란 눈의 즐거움만을 目標로 하는 것이 아니라 自我를 表現하여 內的 自然이든 外的 自然이든 大宇宙의 順理를 떠나서는 올바른 表現이 可能하지 않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이런 意味에서 創作은 表現의 두가지 意味契機를 갖는 活動으로서, 그 하나는 外界의 事物을 묘사하는 原理的作用으로서의 再現(representation)이요, 또 하나는 內的인 것을 外化하는 原理的 作用으로서의 表出(expression)이다.^(3) 이와같이 內的·外的表現은 作品의 시작에서부터 완성에 이르기까지 循環하고 끊임없이 相互 補完되면서 分離, 對立이 아닌 함께 共存하는 槪念으로서 存在한다. 그러므로 本考에서는 作家자신의 감정을 어떻게 表現했는가, 東·西洋畵에 있어서의 共通된 表現은 무엇이며 自然과 藝術, 作家를 通해서 본 表現性은 어떻게 다루어지는가, 또 본인의 作品에 나타난 表現意圖와 表現方法과 문제점들을 다루었으며, 傳統의 올바른 受容의 문제와 새로운 實驗精神의 올바른 도입의 문제를 함께 다루어 보았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