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4 Download: 0

아동의 슬픔에 대한 태도 발달에 관한 일 연구

Title
아동의 슬픔에 대한 태도 발달에 관한 일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development of child's attitude to sadness
Authors
이선
Issue Date
1986
Department/Major
대학원 교육심리학과
Keywords
아동슬픔태도 발달교육심리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전찬화
Abstract
This is to study the development of attitude to sadness in children. In this thesis the following issues were studied through children's self-report against emotional experience. 1) Is there any developmental difference' in child's admission to sad experiences according to ages ? 2) Is there any change in children's explaining causes of sadness according to ages ? 3) Is there any change in children's choosing the kinds of emotions as their emotional symbol according to ages? 4) What is the prevalent emotion in children's emotion making as a enduring part of self-identity? Subjects, children aged six and eight, were eighty-one in experiment I and eighty in experiment Ⅱ respectively. And six pictures in experiment 1, n·me pictures in experiment Ⅱ respectively were used as task of this experiment. The procedure of this experiment is the following. In experiment I, four questions about sad experience were asked, to answer while six pictures being shown independently. And in experiment Ⅱ, nine pictures were shown and children were asked to choose their emotional symbol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1) Older children had tendency to admit more sad experience 2) When explaining causes of sadness, the stronger the sad- ness is, the more both age groups commented the physical causes, and the weaker, the more older groups commented psychological causes. 3) There was no age gap in choosing happiness as their emotional symbol, but older children chose emotions of sadness and anger more as their emotional symbol as well as emotion of happiness. 4) In both age groups the emotion of happiness w a s chosen most frequently as a enduring part of self-identity.;본 연구는 아동기의 슬픔에 대한 태도 발달을 살펴 보고자 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감정적 경험에 대한 아동의 자기 - 보고를 통하여 다음과 같은 문제를 연구하고자 하였다. 1. 슬픈 경험에 대한 수용은 연령에 따라 어떠한 차이가 있는가? 2. 슬픔의 원인을 설명하는데 있어서 연령에 따른 차이가 있는가? 3. 아동이 자신의 감정적 표상으로 선택하는 감정은 연령에 따라 차이가 있는가? 4. 감정을 self-identity의 영속적인 부분으로 통합시키는데 있어서 아동에게 유효한 감정은 무엇인가? 피험자는 6세 및 8세 아동으로 실험 I, II에서 각각 81명, 80명이 표집되었고 측정도구로는 실험 I, II에서 각각 6장, 9장의 그림이 사용되었다. 절차는 실험 I의 경우 6장의 그림을 개별적으로 제시하면서 슬픈 경험에 관한 4가지의 질문에 응답하도록 지시하였고, 실험 II의 경우 9장의 그림을 제시하고 아동에게 자신의 감정적인 표상을 선택하도록 하였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연령이 더 많은 아동이 슬픔 경험을 더 많이 수용하는 경향이 있었다. 2. 슬픔의 원인에 대한 설명에 있어서 두 연령 집단 모두 슬픔의 강도가 강해질수록 신체적인 원인을 더 많이 언급하였고 연령이 더 많은 아동은 슬픔의 강도가 약해짐에 따라 심리적인 원인을 더 많이 언급하였다. 4. 두 연령 집단 모두 self-identity의 영속적인 부분으로 행복이하는 감정을 가장 많이 지목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심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