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9 Download: 0

室內와 自然의 思考的分解作業에 關한 硏究

Title
室內와 自然의 思考的分解作業에 關한 硏究
Other Titles
(A) Study on the thoughtful partition of the inddor space and natural
Authors
이숙희
Issue Date
1984
Department/Major
대학원 회화학과
Keywords
실내자연사고적분해작업사고분해작업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李俊
Abstract
In art, a view of reality about abjects has been eternally various. In the Middle Ages, the reality gave glory to God's creation, the mid-nineteenth century, because a public movement, varietys of the political structure and an invention of camera, Realism has become the pursuit of the truth, outside of representation of the ojbect. Periodically, the various modes and movements have became to show in the art world. In 1907, Cubism began inmediately as soon as immersion of Fauvism, and then, in 1919, the Statement of Futurism was published and directly immerged in Italy. Continuously, the resistance movement that spreaded out in Swiss, Germany and France, through the First World War, occured in Swiss in the name of dadasime. Cubism established form the stand point that researched ture reality, but not natural interest. I show the object to the view point of Cubism. An aspect of material changes according to space and time, but the substance remaims, therefore I try to express the various sight and space that objects change according to place and time, it is fixed to infinited space, but no real space. Because I pursed the complete symmetry showing not the scence but any situation, I either omited or simplified things for effectively expressions. And I studied about drawing of Ge´rard Titus-Carmel, alive in France, and then adopted geometrically conceptual lines and method of drawing, finally compared his spatial concept and spritual world with my pictual valuation. Modally, I have studied in my own way: unreality from surrealism, blue colour working from nouvelle Figuration, highly exact representation from hyper realist, and conceptualist intention 'abandontment of expression.';미술에 있어서 리얼리티(reality), 즉 사물의 實體에 대한 관점은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다. 中世에 있어서 리얼리티는 自然을 그대로 模寫함으로써 신의 創造를 讚場하였고, 19세기 중엽 大衆의 覺醴과 정치체제상의 변화 그리고 사진기의 發明은 리얼리즘이 外樣의 형체나 대상자체의 再顯이라는 問題를 떠나서 眞理와 眞相을 추구하는 자세에서 연유하게 되었다. 時代的으로 1900年代에 접어 들면서부터 藝術世界는 수 많은 樣式의 파생과 運動들이 비슷한 時期에 나타나기 시작했다. 1907年 야수파美術이 사라지자마자 立體主義가 싹텄으며, 또 역시 立體主義 美術이 그 절정을 보일 무렵인 1909年에는 이탈리아를 中心으로 未來主義 선언문이 發表되었다가 곧 사라졌고, 이어서 1次大戰 前後에 걸쳐 스위스, 독일, 프랑스로 퍼진 美術, 文藝上의 반항운동은 1916年 다다이즘(dadaisme)이라는 이름으로 스위스에서 發生되었다. 立體派는 自然 景觀이 안겨주는 감흥을 멀리하고 깊고 참다운 實體 (reality)를 探求하고자 했던 立場에서 創設되었다. 本人은 입체파의 觀點에서 事物을 보았다. 어느 한 物體의 양상은 정해진 場所와 때에 따라 규정되고 또 變化하지만, 그 本質은 그대로 있는 것이다. 따라서, 物體가 場所와 때에 따라 變化하는 것을 實際 놓여있는 空間이 아닌 無限의 空間 안에 정해 놓음으로 여러 視覺파 空間을 한 화면안에 表現하고자 시도하였다. 또한 方法上에 있어서 作品의 全體的인 調和가 단순한 場面이 아닌, 어떠한 狀說(비현실감)을 제시하고 있는 것을 追求하였기 때문에 效果的 表現을 위해 物體를 省略하거나 단순화하였으며 , 프랑스의 現存 作家인 G´erard Titus-Carmel의 드로잉 (drawing) 作品世界를 硏究하여 槪念的인 기하학적 線과 드로잉 方法을 導入하였으며, 그의 空間槪念과 精神世界를 本人의 회화적 가치관과 比較해 나갔다. 樣式上으로, 超現實主義 (surrealism) , 新具象主義, 하이퍼 作家의 極事實的 묘사방법과 "表現의 抛棄 "라는 槪念主義 (conceptual art)作家의 意圖를 本人 나름대로 導入하여 硏究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