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2 Download: 0

타피스트리의 표현소재의 변천에 관한 연구

Title
타피스트리의 표현소재의 변천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f progress of the expressional subjects in tapestry
Authors
고은숙
Issue Date
1985
Department/Major
산업미술대학원 산업미술학과섬유디자인전공
Keywords
타피스트리표현소재변천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산업미술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순혁
Abstract
Tapestry, originated from the simple way of hand-weaving in ancient times, using weft thread in a bobbin and wrap thread on a loom, has been in parallel with the history of mankind and developed into the modern tapestry which is recognized as one of the genres of the Art, called Fabric Art, as it has been developed outstandingly by changing the methods of expressions such as making a form of reliefs or three dimensions in conjunction with decorations of spaces or city's and natural environments. Tapestry which has such a long history, has been developed continuously and expanded its scope of fields in close relation with the changes of the times, reflecting in its works the trends of the culture and art, patterns of daily life and main stream of thoughts of the..society in each times. Therefore, it is thought to be meaningful to study the subjects and the methods of expressions of the tapestry in each times by analizing the works in accordance with the changes of the times and also to reason the trends of the works in future tapestry. For this purpose, the cultural change's of history divided into several steps from ancient to modern times was studied at first for the general background. And then, the photographs of the works were collected by way of random selection and they were categorized in line with the times such as ancient times, the middle ages and renaissance, modern times and present days. Based on this categorization of the works by the times, the characteristics of the each times were attempted to be analized by preparing the table on which the frequency of the subjects and the types of expression at each times. A series of general flow of developmental proceedings of the primitive and conventional tapestry into the present-day fabric arts could be understood by this analysis of the subjects of works chosen in each times for tapestry. Most of the subjects in ancient times-mainly animals, plants and men were depicted in symbolic and geometric ways. In the middle ages and Renaissance, when the Christianity was predominant, the arts of expression were realistic, symbolic and fabulous, as the subjects taken from Legends, history, love and daily Life got moth of religious characters. They, in modern times of pre-and post-Baubaus, attempted to take the psychological, intelligent subjects and express it abstractly and ideally with in the framework of the traditional tapestry. In tapestry of present days, however, breaking out of the conventional ways of expression, the subjective inner mentality of the artists were represented characteristically by plane, relief and three dimensional ways. Judging from those trends and developmental proceedings of the works in the post, expressing the inner psychological, intellectual parts of the authors in fantastic and abstract ways could be presumably the main stream of the future tapestry, while, as for the forms of external expressions, tapestry is thought to expand its score of fields even to the ornaments of the magnificent buildings, rural and urban spaces as the space or environmental art. On the other hand, however, efforts to pursue the beauty of art by expressing the inner mentality of the artists themselves characteristically in the form of the conventional hand-weaving or embroidery within the framework of traditional tapestry with fabric materials only will be continuously maintained by the certain group of artists.;인류문명과 역사를 같이하는 타피스트리는 틀에건 경사에 실패에 감은 위사를 손으로 통과시켜 나가는 가장 원시적이고 단순한 수작업(手作業)에 의해 일정한 형태를 이루어내는 고대 직조로부터 시작하여 현대에는 부조적이거나 입체적인 건물내외의 공간장식 더 나아가서 도시 및 자연환경과의 조화로 이루어지는 환경, 조경적예술 작품까지 그 기능과 영역이 확대 됨으로써 섬유예술이라는 독자적인 분야로 인정받기에 이르고 있다. 이러한 오랜 역사를 가진 타피스트리는 시대사적 변천과정과 밀접한 연관성을 지니고 발달, 전개되었기 때문에 당시의 문화예술적 조류나 사회를 지배했던 중심사상과 생활상의 단면을 작품 소재나 표현 형태로서 반영하고 있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고대 타피스트리에서 현대 섬유예술로 전이되는 과정에서 작품세계에 나타난 표현소재를 중심으로 연구함으로써 시대적 변천에 따른 인간의 심리적 내면세계와 그 표출형태를 현시점에서 재조명해 봄과 동시에 앞으로의 전개방향을 예측해 보고 무한한 가능성을 확인해 보는 것도 의의있는 것으로 생각되었다. 이러한 연구를 위하여 먼저 일반적 배경이 되는 타피스트리의 문화사적 변천사를 고대 기원에서 현대까지 몇 단계로 분류하여 고찰하였고, 시대별 표현소재의 특성을 알아보기 위해서는 무작위적인 방법으로 가능한 타피스트리 작품 사진을 수집한 후 시대별로 구분하여 고대, 중세, 르네쌍스, 근대, 현대로 분류한 후 작품사진 목록을 작성하였고 이를 토대로 소재표현으로 다루어진 요소별 빈도수를 도표로 작성함으로써 각 시대별 특성을 알아 보고자 시도하였다. 이러한 분석의 결과로 고대의 소재중심이 동, 식물 및 인간으로서 상징적, 기하학적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기독교 사상이 지배하던 중세와 르네쌍스시대는 종교적 테마를 필두로 신화, 역사, 사랑, 일상생활까지 소재가 확대되면서 표현형태도 사실적, 우화적, 상징적 성격을 많이 띠게 되었다. 또한 바우하우스(Bauhaus)를 전후한 근대의 전통적 타피스트리는 형식안에서 표현양상은 심리적, 지적인 소재를 추상적, 관념적으로 표현하려고 시도하고 있으며 현대에서는 재래의 타피스트리 형식에서 탈피하여 평면적, 부조적, 입체적 방법으로 작가의 주관적인 모든 내면세계를 소재로 개성적으로 표현하고 있음을 알게 되었고, 고대 전통적 타피스트리에서 현대 섬유예술로 전이되기까지 일련의 개략적인 흐름을 파악할 수 있었다. 앞으로의 전개방향은 정확히 예측하기 어려우나 현재까지 나타난 작품의 경향으로 미루어 심리적이고 지적인 내면적 요소를 환상적이고 추상적으로 표현한 형태의 작품이 다수 창작되어질 것이며 외형적 표현양식은 다양한 섬유재료와 보조재료를 사용하여 거대한 건물 장식적인 작품과 도시와 자연공간까지 영역을 확대한 환경, 조경예술적인 작품이 보다 많이 제작되어질 것으로 보았다. 한편 이러한 거대하고 무절제한 공간적, 입체적 작품과는 대조적으로 섬유 재료만을 사용한 재래의 수직 방법이나 자수에 의한 기법으로 전통적 타피스트리 형식 내에서 자신의 내면세계를 개성적으로 표현함으로써 예술적 미를 추구하려는 일부 작가들의 노력도 또한 계속 되어질 것으로 생각되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디자인대학원 > 섬유디자인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