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8 Download: 0

4원소론의 근원성과 물질성을 반영한 실험 타이포그래피 연구

Title
4원소론의 근원성과 물질성을 반영한 실험 타이포그래피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Experimental Typography Reflecting the Fundamentality and Materiality of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Authors
신혜선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대학원 디자인학부시각디자인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인성
Abstract
Mankind has long taken interest in and explored which of all the things in the world would be the most fundamental. Trying to identify the fundamental matter of all things and understand the world based on it has been one of the common ideas of mankind regardless of East and West. Good examples of world views among ancient people are the ‘Ideology of Five Elements’ in East and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in West.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is especially significant as a theory that has been transmitted, developed, and studied by a large group of scholars over the many years. The theory dictates that water, fire, air, and earth are the basic elements of all things and that all things are comprised of the four elements. It was first maintained by an ancient Greek philosopher called Empedocles, then intensified by Plato and Aristotle, and culturally examined a French scientist and philosopher called Gaston Bachelard in modern times when it has lost its value as scientific truth. The theory has claimed its significance even in the modern times since the past because it has been reinterpreted from a cultural and ecological perspective. The underlying fact behind it is that the theory is a concept long inscribed inside the head of mankind as a perception framework of understanding the world. The significance of the theory is two-pronged between the natural philosophical concept in the past and the cultural concept since the beginning of modern days. Traditionally the four elements have been regarded as the ultimate causes of many different phenomena taking place in the natural world as the fundamental matters and the entities possessing the invisible force of nature. Interpreting the theory in a modern way, Bachelard paid attention to the materiality of the four elements and classified human imagination into water, fire, air, and earth by considering it to be fundamentally material. He argued that the four elements representing the character of nature have their unique material characteristics and that those natural elements create images of different attributes according to situations. The investigator approached the meanings and contexts of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through natural phenomena in daily life. Water, fire, air and earth are very close to human life. People frequently experience natural phenomena related to the four elements in everyday life and share similar emotions.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sees man as one of the elements of nature and maintains that the spiritual world as well as the physical world originates in the four elements. In that vein, fundamental and material images via natural phenomena in daily life with respect to the four elements can be connected to communication, a spiritual human activity. In this study, the investigator tried to express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in the format of experimental typography with the theory as a visual motive. One of the expressive formats to deliver linguistic information, typography has gradually expanded in its significance and scope according to the flow of the times and the increasing diversity of media. Modern typography expands in a direction toward visually more effective communication via the formative functions of letters beyond the old linguistic function of conveying information via the means of letters. ‘Experimental typography’ was coined by adding the word ‘experiment’ to typography of such modern significance and has evolved in an even more daring and innovative direction. Experiments on typography have continued to make interesting attempts and are open to the diverse, infinite possibilities of expression. There is a trend toward design providing users with differentiated sensitivity and experiences beyond harmony between function and formativity, and the trend is raising a need for research on experimental typography with creative and sensible visual expressions added to it. The study set out to visualize the fundamental force and material imagination of the Theory of the Four Elements through the methodology of experimental typography with creative visual expressions added to the delivery of meanings through linguistic functions. The study analyzed natural phenomena related to the Four Elements frequently experienced in daily life, visually reconstructed them, and expressed the unique material and fundamental images of the four elements, water, fire, air, and earth. The study experimented new visual expressions using temporal and animated sequence included in natural phenomena, and investigated the development and possibility of experimental typography in terms of expression by applying it to texts and media suitable for each sensitivity and mood.;인류는 오래전부터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들의 가장 근본이 되는 것이 어떤 물질인지에 관심을 갖고 탐구해왔다. 만물의 근원적 물질이 무엇인지 밝히고 그것을 통해 세상을 이해하고자 했던 시각은 동서양을 막론하고 존재한 인류 공통의 인식이다. 대표적으로 동양의 ‘오행(五行)사상’과 서양의 ‘4원소론’은 고대인들의 세계관을 잘 보여준다. 4원소론은 특히 오랜 시간동안 많은 학자들에 의해 전승되고 발전되며 연구되어 온 이론으로 의의를 갖는다. 물, 불, 공기, 흙이 만물의 기본 요소이며 만물은 이 네 종류의 원소로 이루어져 있다는 내용의 4원소론은 고대 그리스의 철학자인 엠페도클레스가 처음 주창한 것으로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를 거쳐 심화되었고, 과학적 진실로서 가치를 잃어버린 현대에는 프랑스의 과학철학자인 가스통 바슐라르(Gaston Bachelard) 등에 의해 문화적으로 고찰되었다. 이처럼 4원소론이 과거를 넘어 현대까지 그 의미를 갖고 있는 이유는 문화적, 생태학적 관점으로 재해석되어왔기 때문이며, 그 바탕에는 4원소론이 세계를 이해하고자했던 인식의 틀로서 오랫동안 인류의 머릿속에 각인되어온 관념이라는 사실이 깔려있다. 4원소론의 의미는 과거의 자연철학적 개념과 근대 이후의 문화적 개념으로 나누어 볼 수 있는데, 전통적으로 4원소는 근원적 물질로 자연계에서 일어나는 여러 현상들의 궁극적인 원인이자 보이지 않는 자연의 힘을 갖고 있는 존재로 인식되었다. 4원소론을 현대적으로 해석한 바슐라르는 4원소의 물질성에 주목했는데, 인간의 상상력을 근본적으로 물질적이라고 생각하면서 물, 불, 공기, 흙으로 분류하였다. 그는 자연의 성격을 대표하는 4원소가 고유한 물질적 특징을 지니며, 이 자연 요소들이 상황에 따라 각기 다른 속성의 이미지를 만들어 낸다고 보았다. 이러한 4원소론의 의미와 맥락을 본 연구자는 일상의 자연현상을 통해 접근하였다. 물, 불, 공기, 흙은 인간의 삶과 아주 가까운 존재로 4원소와 관련된 자연현상을 우리는 일상에서 빈번하게 경험하며 비슷한 감정을 공유한다. 또한 4원소론은 인간 역시 자연의 한 요소로 보고, 물질세계뿐만 아니라 정신적 세계 역시 4원소에 기원한다는 관점을 가진다. 이러한 점에서 4원소와 관련된 일상의 자연현상을 통한 근원적, 물질적 이미지가 인간의 정신적 활동인 커뮤니케이션과 연결될 수 있다고 보았다. 본 연구에서는 4원소론을 시각적 모티브로 활용하여 실험 타이포그래피의 형식으로 표현하고자 한다. 언어적 정보 전달을 위한 표현 양식인 타이포그래피는 시대의 흐름과 매체의 다양화에 따라 그 의미와 범위가 점차 확대되고 있다. 현대의 타이포그래피는 문자라는 수단을 통해 정보를 전달하는 언어적 기능에서 나아가, 문자의 조형적 기능을 통해 시각적으로 더욱 효과적인 커뮤니케이션을 이루는 방향으로 확장되고 있다. 이러한 현대적 의미의 타이포그래피에 ‘실험’이라는 단어가 더해진 ‘실험 타이포그래피’는 한층 더 대담하고 혁신적인 방향으로 진화하였다. 타이포그래피의 실험 진영에서는 흥미로운 시도들이 계속해서 이루어지고 있으며, 다양하고 무한한 표현의 가능성이 열려있다. 디자인이 기능과 조형의 조화로움에 그치는 것이 아닌 사용자에게 차별화된 감성과 경험을 제공하는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는 추세에, 창조적이고 감각적인 시각 표현을 더한 실험 타이포그래피 연구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따라서 본 논문은 언어적 기능을 통한 의미 전달에 창조적 시각 표현이 더해진 실험 타이포그래피의 방법을 통하여, 4원소론이 내포하고 있는 근원적인 힘과 물질적 상상력을 시각화하고자 한다. 우리가 일상에서 자주 경험하는 4원소와 관련된 자연현상을 분석하고 시각적으로 재구성하여, 물, 불, 공기, 흙이 가지고 있는 고유의 물질적 이미지와 4원소 자체의 근원적 심상을 표현한다. 자연현상은 시간적, 연속적 시퀀스를 포함하므로 이를 이용해 새로운 시각 표현을 실험하고, 각각의 감성과 분위기에 어울리는 텍스트와 매체에 적용함으로써 실험 타이포그래피의 표현 개발 및 가능성을 연구하고자 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디자인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