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42 Download: 0

김정일시대 신년사 특성 연구

Title
김정일시대 신년사 특성 연구
Authors
이은미
Issue Date
2004
Department/Major
대학원 북한학협동과정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박준영
Abstract
Since its establishment in 1946, the North Korean regime has announced the New Year message every January 1. When Kim Il-sung was ruling North Korea, he live-cast the message in an attempt to sympathize himself with the people and at the same time, demonstrate his absolute authority. However, since his death in 1995, Kim Jong-il regime has replaced the New Year message with the common editorial of "Rodong Daily", "Chosun Peoples' Armed Forces" and "Youth Jinwi", which are organs of the labor party, the military and youth organization, respectively. North Korea's New Year message may be characterized by a kind of enlightenment message delivered from the idolized supreme ruler's absolute authority to the people. When Kim Il-sung was alive, his live-cast New Year message was an instruction for the party, administration, the military and people, concluding a year and suggesting the goals to be achieved in the new year. After his father's death, Kim Jong-il has used the so-called common editorial to deliver his message to the people over years, and he has attempted through this editorial to urge the twin poles of North Korean power, labor party and armed forces, and the political organizations to keep loyal to him voluntarily. Since North Korea's New Year common editorial is still absolute due to the closed society of North Korea, it is essentially different from President's annual State of National messages, press interviews or policy presentations in other nations. In other words, North Korea's New Year message or common editorial aims to deliver the supreme ruler's instructions and policy goals to the people. The New Year message consists of reflection on the last year, political, economic, military, national unification and diplomatic sections, and its contents feature positive aspects, attributable to Dear Leader's outstanding leadership. After Kim Il-sung's death, the common editorial has changed much in terms of its contents. Especially, the economic aspects account most for 40~60% of its contents, which may have been designed to recover their lagging economy and stabilize their regime because their economic conditions have rapidly deteriorated to the point of collapse of their regime since 1995 when Kim Il-sung died and they have been seriously isolated from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 the common editorial, North Korea allots more space to the military aspects. The most conspicuous change in the military sector is that Kim Jong-il concluded his succession of power as he ascended the general secretary of Labor Party and subsequently the Chairman of Defense again in 1997, and thereby, he has posted himself on the political front being supported by the military. Also in political aspects, North Korea has insisted on the so-called rule based on Kim Il-sung's dying instructions in order to consolidate their internal solidarity, and in terms of external policies, they have endeavored to pursue a realistic diplomacy and strengthen the relationship with the Western world. In South-North relationship, they had continued to oppose the international trend of detente and East-West reconciliation, but on the occasion of South-North summit in 2000, South-North relationship began to thaw for a while. However, South-North relationship does not develop further, while the atmosphere of an instant national unification still lingers. As known from the above analysis of New Year messages after Kim Il-sung's death, North Korea has attempted to change themselves much. Internally, they agonize how to maintain their regime and solve the food shortage, and externally, they struggle to improve their relationship with the United States in order to find a breakthrough for their diplomatic isolation and economic difficulties. Superficially, North Korea's New Year messages may look like formal annual events, but the hermit nation pursuing collectivism and uniform ruling system uses the messages to not only suggest policy goals and directions for the year but also induce the people in a certain direction and control the society thereby. Therefore, in order to correctly understand the real nature of North Korea and respond to them, it may well be important to analyze their intentions implied in their New Year messages. Then, we can read their political operations and at the same time, predict their supreme policy-maker's or Kim Jong-il's perception of domestic and international politics, his policy tendencies, and comprehend their conditions of each sector, probably because the messages have an authority and imply North Korean leaders' policies. Of course, since the New Year messages deliver their subjective perceptions, arguments and intentions like their other official press organs, it may well be desirable to review each sector objectively, while comparatively analyzing their contents against those messages during Kim Il-sung's rul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review the implications of the New Year messages during Kim Jong-il's rule in the light of the characteristics of their regime and thereby, examine the changes of each sector: politics, economy, military, anti-South and unification strategies. Recently, North Korea changes their socialist system in response to a new international environment, while keeping their Labor Party and armed forces as backbones of their regime. Besides, they continue to explore a way to realize their national unification strategy based on socialism. In this regard, it is believed that this study would be helpful to prediction of North Korea's overall policies and strategies and useful to South Korean government's North Korean policies.;북한은 정권이 수립된 이후 1946년부터 매년 1월 1일 신년사(新年辭)를 발표해 왔다. 김일성 생전에는 김일성이 직접 육성으로 신년사를 발표하여, 인민들과의 교감을 높이는 동시에 김일성 자신의 절대적 권위를 보여주기도 하였다. 그러나 김일성 사망 후 김정일 정권은 1995년부터 북한의 당, 군사, 청년조직의 기관지인 『로동신문』, 『조선인민군』, 『청년진위』의 공동사설로 신년사를 대체하고 있다. 북한의 신년사는 우상화된 최고 통치자의 절대적 권위와 위치에서 하달되는 일종의 계시적 성격을 띤다. 김일성 생존시 년 초 육성연설은 북한의 당과 정권기관, 군 및 주민들에게 한해를 마감하고 새해에 모든 분야에 걸쳐 도달해야 할 목표를 제시하는 지침과도 같은 것이다. 김일성 사후 김정일은 수년간 이른바 공동사설 형식을 빌어 수령의 육성 신년사를 대신하고 있는데, 북한 권력의 양대 지주인 당과 군, 그리고 정치조직의 충성다짐과 관철시키고자하는 자발적인 다짐 형식도 함께 사용하고 있다. 북한의 신년 공동사설은 북한의 특수성으로 인하여 여전히 그 절대성을 유지하고 있어 일반국가에서 국가수반에 의한 연두교서나 기자회견 및 정책제시와는 본질적인 면에서 그 성격이 다르다. 이는 국정전반을 포괄하는 최고 권력자의 지시하는 특성과 반드시 관철되어야만 하는 목표적 성격이 강하기 때문이다. 신년사는 전년도 회고분야, 정치, 경제, 군사, 통일, 외교분야로 구성되어있고, 내용은 긍정적인 측면만을 제시하며 이것은 수령의 탁월한 지도력 때문에 가능했던 것으로 평가한다. 김일성 사후 내용면에서 공동사설은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이중 경제면이 40~60% 차지할 정도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는 북한의 경제사정이 김일성 사후 1995년부터 급격히 악화되고 국제적인 고립이 심화되면서 체제붕괴 위기까지 거론되는 상황에서 경제회생과 체제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의도에서라고 풀이된다. 북한은 공동사설에서 군사적인 면에 있어서도 많은 지면을 할애해서 강조하고 있다. 군사부문에서 가장 두드러진 변화는 김정일이 1997년 노동당 총 비서 취임에 이어 국방위원장에 재추대되면서 권력승계를 마무리짓고 군부를 바탕으로 정치전면에 나섰다는 점을 들 수 있다. 이밖에도 북한은 정치면에서 대내결속을 다지기 위해 김일성의 유훈에 의지하는 이른바 유훈통치로 일관하고 있으며, 대외정책면에서는 현실적인 실리외교와 서방권과의 관계강화에 역점을 두고 있다. 남북관계에 있어서는 탈냉전과 동서화합이라는 국제적 흐름을 역행하며 흘러왔으나, 지난 2000년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잠시나마 남북관계가 화해무드를 이어갔다. 그러나 금방이라도 통일이 될 것 같은 분위기는 아직도 여운이 가지 않은 채 남북관계의 진전은 더 이상 이어지지 않고 있다. 결론적으로 김일성 사후 신년사 분석을 통해 알 수 있듯이 북한은 많은 변화를 꾀하고 있다. 대내적으로는 체제유지와 식량문제를 고심하고 있으며, 대외적으로는 외교적 고립과 경제난의 돌파구를 찾기 위해 미국과의 관계개선을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북한의 신년사는 겉으로 보기에는 의례적인 연중행사처럼 보일지 모르지만 집단화와 획일화 통제체제를 지향하고 있는 북한에서는 한해의 정책목표와 방향제시라는 점 이외에도 주민들을 특정방향으로 유도하려는 통치행정과 사회통제의 정치적 의미를 내포하고 있기 때문에 북한의 실체를 정확히 이해하고 이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신년사에 담긴 북한의 의도를 면밀히 분석해 보는 것도 중요하다. 북한의 신년사를 분석하는 것은 말 그대로 한해 북한식 국정운영방향을 읽을 수 있고, 동시에 북한의 최고 정책결정자-김정일-의 정세인식 및 정책적 성향, 각 분야별 실태분석과 한해 전망을 종합적으로 하는데 유익한 자료가 되기 때문이다. 또 신년사 자체가 이러한 권위를 갖고 있으며 북한 지도부의 정책추진 방식도 담겨있기 때문이다. 물론 신년사는 북한의 다른 관영언론의 기능처럼 북한의 주관적인 인식과 주장, 의도를 전달하기 때문에 신년사에서 언급하는 각 분야에 대한 객관적 검토와 김일성시대 신년사와의 비교분석과 같은 작업이 보완될 때 신년사 분석의 의의는 높아질 것이다. 따라서 본 논문에서는 김정일시대 신년사를 중심으로 북한체제의 특성에서 비롯되는 신년사의 의미를 점검하고, 각 분야별 -정치, 경제, 군사 대남 및 통일- 내용변화를 살펴보고자 한다. 최근 북한은 당과 군을 북한체제의 근간으로 하면서 새로운 국제환경에 맞게 북한식 사회주의 체제를 변화시켜 나가고 있다. 또한 대남 전략으로서 어떻게 하면 북한식 통일전략을 진행해 나갈 것인가를 끊임없이 모색하고 있다. 신년사 연구는 이러한 북한의 전반적인 정책과 전략을 사전에 예측할 수 있는 자료이며, 앞으로 우리의 대북정책에 맞춰 나갈 때 현 정부가 추진하는 대북정책에 기여할 수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북한학협동과정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