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9 Download: 0

The Chinese Presence in African Development under the Microscope

Title
The Chinese Presence in African Development under the Microscope
Authors
HAMANDISHE, Loveness Lynda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조영진
Abstract
짐바브웨는 2005년부터 2012년 사이 독립 이후 역사상 최악의 경제적 난국을 경험했다. 이 시기는 불안정한 정치 환경 가운데서 급격한 경제 침체를 목도한 시기였다. 이는 짐바브웨의 전통적인 원조국가이자 무역 상대국이었던 서방이 경제적 지원을 거두고 제재를 가하는 등, 짐바브웨와의 관계를 끊으면서 더욱 악화되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중국은 짐바브웨에서 자신의 영향력을 키워가기 시작했다. 본 연구는 이러한 경제적 난국 시기에 짐바브웨의 경제 위기를 치유하는데 있어서 중국의 역할을 분석하고자 한다. 이러한 점을 고려할 때, 본 연구는 짐바브웨의 경제적 위기 가운데서 중국의 존재는 혹독한 경제위기, 특히 재제의 결과를 상쇄시키는 데 있어 해독제 역할을 하였다고 가정한다. 본 연구는 2005년부터 2012년 사이 짐바브웨의 경제 위기 동안의 중국의 활동을 분석하기 위해 2차 자료를 활용한 사례연구를 채택한다. 본 연구 결과는 중국이 무역과 투자, 양자 관계를 통해서 짐바브웨의 경제 위기를 경감하는데 도움을 주었다는 사실을 뒷받침한다. 중국의 경제적 도움이 짐바브웨 경제 위기를 경감시켰다는 점에서 짐바브웨는 아프리카에서 중국의 긍정적인 역할에 대한 좋은 예가 된다. 물론, 중국의 짐바브웨 경제 원조는 몇몇 한계점을 지닌다. 중국의 비지속적인 단기 투자 사업과 양국간의 무역 불균형은 짐바브웨 경제 문제의 근본적 원인을 해결을 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본 연구 결과는 짐바브웨와 중국의 관계가 상호 모두에게 이득이 되기 위해 무역 불균형을 바로 잡고, 짐바브웨의 경제 위기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하여 지속적이고 장기적인 투자사업을 도모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 더 나아가 본 연구는 다른 아프리카 개발 도상국들이 앞으로 중국과의 상호 호혜적인 관계를 도모하는 데 있어 도움 되는 자료를 제공한다.;Zimbabwe experienced the worst economic crisis in its post-independent history from 2005 to2012. This period saw a dramatic downfall of the economy in the midst of an unstable political environment. This was worsened by Zimbabwe’s traditional aid donors and trading partners, the West who disengaged from the country by withdrawing their commercial support and imposing sanctions. In the midst of these, China began to increase its influences in Zimbabwe. The study analyzes the role played by China in curing the economic crisis of Zimbabwe during its difficult times. Considering this, the study hypothesizes that Chinese presence in Zimbabwe during the time of economic crisis has been an antidote designed to neutralize the severity of the economic problems, especially the effects of sanctions. This study adopted a case study that made use of secondary data in analyzing China’s activities during the economic crisis, from 2005 to 2012. The findings of this study give evidence to support the notion that China helped to relieve Zimbabwe’s economic crisis through trade and investment and bilateral relations. Zimbabwe serves as a good illustration of the positive role of China’s presence in Africa, in that Zimbabwe’s economic crisis was relieved by China’s economic assistance. Of course, China’s economic support for Zimbabwe has some limitations. China’s unsustainable short-term investment projects, imbalance of trade between the two countries were not sufficient enough to fundamentally improve the real causes of Zimbabwe’s economic problems. The findings of the study reveal that China-Zimbabwe relationship needs to counteract the trade imbalance to mutually benefit both countries and pursue sustainable long-term investment projects to fundamentally tackle the economic crisis of Zimbabwe. Further, this study also offers helpful data for other developing African nations in building up mutually benefiting future relations with China.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