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2 Download: 0

Bridging the Gap between FET College Students and Industry in South Africa

Title
Bridging the Gap between FET College Students and Industry in South Africa
Authors
ABURA, MARY ASEKENYE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Jasper S. Kim
Abstract
The study aims to examine the reasons behind the gap between the FET (Further Education and Training) Colleges and entrance into industry. In a South African context one cannot have a discourse on service delivery and divorce theoretical and practical skills acquisition and transformative policies from the discussion. Service delivery hinges on education policy as well as transformative policies with implications to entry into the job market. The sample size of FET College respondents peaked at one hundred, while a select few of municipal respondents with positions such as human resource managers, a technical service manager and senior technician were able to provide insight to the scope of service delivery in the sector. An in-depth interview was also conducted bearing sobering realizations about the industry’s service delivery. Some key findings include: in 2006 the South African Institution of Civil Engineering reported that 79 of South Africa’s 231 local municipalities did not have a single engineer, technologist or technician, final year technical students have difficulty finding experiential training that ushers them into industry, the data on college tracking of graduates and non-completers revealed that only 18 of the 50 colleges know what becomes of their students after they leave the college, and are therefore ignorant about their labour market involvement. The SETA’s have failed to produce credible estimates of the general skills shortage for respective sectors which in turn has affected the National Skills Funds ability to disburse billions ($) towards skills training. Within the municipality fifty percent of the technical service managers do not have an undergraduate degree-they are responsible for services that account for the highest proportion of the asset value and for functions that take up the bulk of municipal expenditure. The service competence levels based off a recent research done in South Africa reveal stagnation with no improvement over years of service. Furthermore, anecdotal evidence also puts into question the skills transfer knowledge and efficiency of skills training service providers. An ad hoc solution such as Public Private Partnership is not as effective as an integrated form of service delivery brought about by better coordination between the water board, and national and local governments. With integration as a precondition a more sustainable solution to the technical skills shortage can be paved modeling the German dual system of education. Unlike South Africa, the Berufsschulen's Duales Ausbildungs (dual education) system is lauded for being one of the most effective apprenticeship training systems; it is a bridge between FET Colleges and industry providing a steady supply of workers needed to grow the economy. Invariably the issue of long-term employment among the youth falls away. With a coherent focus on skills training in South Africa synergies can be created resulting in a nationwide effect. It is not enough for standalone skills academies to tackle a whooping shortage of 432,100 technicians, the argument for the SETAs (Skills Training Authorities) to be disbanded and to make the the Berufsschulen's Duales Ausbildungs system public law is a viable solution with positive VET (Vocational Education Training) implications. The study aims towards a coordinated national approach towards municipal water and sanitation service delivery.;이 논문의 목적은 직업훈련교육학교와 그 산업으로의 발전 사이에 격차가 생기게 된 이유를 밝히는 데에 있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상황은 서비스 공급, 이론학습과 실용기술 획득의 구분 및 전환적 정책 논의를 담론화시키지 못하고 있다. 서비스 공급은 교육 정책 뿐만 아니라 취업시장으로의 진입 영향력을 담은 전환적 정책에 달려 있다. 직업교육학교 서비스 공급의 범위에 대한 식견을 보여줄 수 있는 표본 수는 100명에 이르렀으나, 인사담당자, 기술지원 담당자, 고위기술자와 같은 직위를 가진 지방자치단체의 응답자는 소수에 불과했다. 심층면접은 이 산업서비스 공급의 진지한 이해와 관련하여 이루어졌다. 년 남아프리카공화국 토목공학 연구소는 231개의 지방자치제 중 79개가 단 한 명의 엔지니어, 기술 공학자, 기술자 조차도 보유하고 있지 않아 실무교육을 통해 졸업예정인 공학도들을 산업으로 진출시키는 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보고했다. 50여 개의 대학 중 18개의 학교만이 졸업생과 중도 포기자들이 학교를 떠나서 무엇을 하고 있는지 정보를 추적하고 있었고, 그 결과는 노동시장으로의 진입에 무지함이었다. 기술훈련국은 각 영역의 일반 기술 부족을 정확히 측정하지 못했고 국민기술기금이 수십억 달러의 자금을 기술교육에 투자하는 결과를 가져왔다. 지자체 의 기술지원담당자의 50퍼센트가 학사학위가 없었고, 자산가치의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서비스 영역에 종사하며 지자체의 엄청난 예산을 담당하였다. 남아프리카의 최근 연구에 근거한 서비스능력수준은 지난 수년간 향상이 전혀 없었다. 일화적 증거 또한 기숙 교육 서비스 공급자들의 기술전달 지식과 효율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었다. 민관협력 파트너십과 같은 임시 방편은(상수도관리국)와 중앙정부 및 지방정부 간의 보다 나은 조정으로 이루어지는 통합적 형태의 서비스 공급만큼 효과적이 못하다. 이러한 통합을 전제조건으로 하여, 독일의 이중교육시스템을 모델 삼아 기술 능력 부족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는 보다 지속적인 해결책을 강구할 수 있을 것이다. 남아프리카와는 달리, 직업아카데미의 이원화된 직업훈련교육은 가장 효과적인 견습 제도로 손꼽히고 있다. 이것은 직업훈련교육학교와 산업 간의 가교 역할을 하여 경장성장에 필요한 인력의 공급을 지속적으로 해 준다. 그렇게 되면 청년들의 장기고용 문제는 불가피하게 먼 이야기가 된다. 일관성 있는 기술교육의 집중을 통하여 남아프리카에서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여 국가 전체적인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다. . 432,100 명의 기술자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러닝 아카데미와 같은 기술학원 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기술훈련국 해산에 대한 논의와 이중교육시스템 법을 도입하는 것이 직업교육훈련의 긍정적 의미를 실현시킬 수 있는 실용적인 방안이다. 이 논문은 물과 위생적인 서비스 공급을 위하여 중앙정부와 지방 정부의 협력적 접근을 방향으로 삼고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