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9 Download: 0

감사인 선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을 중심으로 대리인 이론을 적용한 실증연구

Title
감사인 선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을 중심으로 대리인 이론을 적용한 실증연구
Authors
강영하
Issue Date
2000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영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As modern society is getting complicated, there are a lot of principal-agent relationships in our lives. But the principal-agent relationship is not always harmonious. Information asymmetry results in serious conflict, what is called agency problem. Therefore, agency problem is focused on not only by practical effort but also by scientific study. This study was focused on especially the principal-agent relationship in firms among others. The agency problem occurs between owners as principals and managers as agents. Owners can not monitor the effort level of managers or even find business information and performance directly because of information asymmetry. So owners ask managers to keep them reported of true financial statements and decide the pay level for mangers according to this reports. But managers may have the needs to manipulate financial statements artificially for good performance because their payments are decided by financial statements reported by themselves. Therefore owners hire auditors as experts who can monitor independently financial statements reported by managers to prevent dishonest behaviors of manages on behalf of owners themselves. From the view of owners as principals, however, information asymmetry exists in the relationship between owners and auditors. Auditors are also trying to maximize their expected utilities as another economic agents. Consequently, it may result in another agency problem damaging owners as principals. Auditors have to inform owners of reliable estimation about financial statement that is a barometer for managers' performance. But if managers would offer auditors to give much more compensation in return for their give-up in performing independence than the incentive contract offered by owners, auditors can audit unfaithfully to deceive owners. Thus owner-manager-auditor model is concluded as 1 principal-2 agents model. Owners have to try to find something to prevent the moral hazard of both managers and auditors maximizing their expected utilities. This study was analyzed empirically to verify the association that agency problem between owners and managers was influencing auditor selection based on Korean films. So I was supposed to defme some factors causing agency problem between owners and managers as independent variables and auditors independence as dependent variables. Firms' owners were generally divided into major stock holders and minor stock holders, and their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was selected as a primary factor of agency problem for empirical study. If min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is high, it's not easy to coordinate or concentrate individual stock holders' behaviors. So it's hard for minor stock holders to ask managers to do something. As minor stock holders are not supposed to pay costs to monitor manager's performance, managers may pursuit some policy not corresponding to stock holder's interests. However, if maj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is high, stock holders can affect managers' decision making through their voting rights. That is, if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is concentrated on major stock holder, stock holders can change managing teams easily and solve agency problem. Thus managers are always pressed to establish policies corresponding to stock holders' interests. And firms' debt ratio was selected as a factor causing agency problem between owners and managers. If debt ratio measured as debt/equity is high, managers may manipulate profits to increase current profits. According to income smoothing hypothesis, managers are trying to get stable profits every year. So if profits are extremely high, managers are manipulating profits to be decreased. And if profits are extremely low, managers are manipulating profits to be increased. This hypothesis is based on the theory that managers are trying to decrease the fluctuation of profits because the high variance of profits affects stock price negatively. Therefore because of managers trying to manipulate profits, principals want to select high quality auditors offering fair and trustful audit information independently. Finally firm size was also chosen as a factor causing agency problem between owners and managers. If firm is getting lager, there are more principal-agent relationships. Because it's also harder to control and monitor agents, principals want to select high quality auditors offering fair and trustful audit information independently. In this situation the more serious agency problems there are in firms, the more owners need to get truthful and faithful audit information. So accounting corporations in alliance with foreign Big 5 companies or not was selected as the criterion of auditor independence and suggested following hypotheses. < Hypothesis 1 > : If min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maj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is high in firms, then large size's accounting corporations in alliance with Big 5 are selected. < Hypothesis 2 > : If debt ratio is high in firms, then large size's accounting corporations in alliance with Big 5 are selected. < Hypothesis 3 > : If firm size is large, then large size's accounting corporations in alliance with Big 5 are selected. This empirical study was done with cross-sectional analysis and time-series analysis using 390 Korean listed companies as sample from 1996 to 1998. SPSS program was used for descriptive analysis, frequency analysis, multiple correlation analysis, crosstabs analysis and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According to descriptive analysis, minor stock holders' proportionality/major stock holders' proportionality was lower a lot in 1997 than in 1996. It was concluded that IMF occurred in 1997 caused min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to be decreased a lot or major stock holders' proportionality to be increased a lot. Minor stock holders' proportionality/major stock holders' proportionality was increased a little bit in 1998. Debt ratio was increased a lot in 1997 than in 1996, but decreased a lot in 1998. Korean listed companies had decreased their firm size. It was concluded as the consequence of continuous restructuring effort because of mutual agreement with IMF. Selected accounting corporations' size was also affected by IMF a little bit. According to multiple correlation analysis, firm size as employee numbers and minor stock holders/major stock holders were related positively. That is, if min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is higher, or major stock holders' stock-holding proportionality is lower in firms, its firm size is bigger. According to crosstabs analysis, < hypothesis 1 > was supported but minor stock holders/major stock holders and selected accounting corporations were not related much. And < hypothesis 2 > was also supported, however, debt ratio and selected accounting corporations were not related much except for 1997. But < hypothesis 3 > was supported relating firm size and selected accounting corporations much. According to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 hypothesis 3 > was supported showing the positive coefficient of firm size consistently. But < hypothesis 1 > and < hypothesis 2 > was not supported significantly except for 1997. Debt ratio was especially significant in 1997. In summary, firm size was the most powerful independent variable as a factor affecting agency problem between owners and managers. And it was related with dependent variable the most. But the result by multiple correlation analysis showed that firm size was related with minor stock holders/major stock holders. So it was concluded that minor stock holders/major stock holders was also the factor of agency problem like debt ratio.;현대 사회가 복잡해짐에 따라서 우리의 실생활 속에서는 수많은 대리 관계가 존재하게 되었다. 그러나 위임자와 대리인으로 요약되는 대리관계에서 정보의 비대칭현상으로 인해 이들의 관계가 언제나 원만하게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며, 오히려 이러한 대리관계로 인한 당사자들 간의 심각한 갈등이나 부작용들로 인해 소위 대리인 문제라는 것이 발생하고 있다. 그렇기 때문 에 대리관계에서 발생하는 대리인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이해당사자들 간의 현실적인 노력은 물론, 여러 학문적 연구에서도 대리인 문제는 중요한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현실세계에서 나타나는 여러 가지의 대리관계들 중에서도 특히 기업에서 발생하는 대리관계를 연구의 대상으로 삼았다. 기업에서의 대리관계는 일차적으로 기업을 둘러싸고 있는 주요 이해관계자로서 위임자 인 소유자와 이들을 대신해 기업의 경영활동을 담당하고 있는 대리인인 경영자 사이에서 발생한다. 정보의 비대칭현상으로 인해 소유자는 경영자의 노력수준을 직접 관찰 할 수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기업의 성과나 경영에 관련된 정보를 파악할 수 없기 때문에 경영자로 하여금 진실한 재무보고를 하도록 요구하고 이를 바탕으로 경영자에 대한 보상수준을 결정한다. 그러나 경영자의 성과평가가 주로 그들 자신에 의해서 보고되는 재무제표에 의해서 이루어지는 상황에서 경영자들은 자신들에게 유리한 성과평가가 내려지도록 하기 위해서 재무제표를 인위적으로 조작하려는 유인을 가질 수 있다. 따라서 경영자의 부정직한 보고에 대처하는 방법으로서 제 3 자의 입장에서 독립적으로 경영자가 보고하는 정보인 재무제표를 검증할 수 있는 전문인으로서 감사인을 고용하여 소유자인 위임자 자신을 대신해서 경영자를 감시하게 한다. 그러나 소유자인 위임자 입장에서 본다면 정보의 비대칭현상이 감사인과의 사이에서도 존재한다. 즉 감사인 역시 또 하나의 경제적 대리인으로서 원래의 대리인인 경영자와 마찬가지로 자신의 이익을 극대화하기 위한 이기적 행동을 취함으로써 소유자에게 손해를 입힐 수 있다는 점에서 또 다른 대리인 문제가 발생한다. 감사인은 독립적인 위치에서 경영자의 성과평가 지표가 되는 재무제표의 감사에 있어서 신뢰할 만한 평가를 소유자에게 알려 주어야함에도 불구하고, 소유자가 감사인에게 제시하는 보상계약보다 독립성을 포기하는 대가로 경영자가 감사인에게 더 높은 기대효용을 제공한다면 감사인은 경영자와 결탁하여 부정감사를 통해 소유자를 기만하려 할 것이다. 이와 같은 1인 위임자-2인 대리인 모형에서 기업의 소유자로서는 자신의 효용을 극대화하기 위해서 경영자와 감사인의 도덕적 해이를 어떤 방식으로 막을 것인지가 주요 과제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기업의 위임자라고 할 수 있는 소유자로서의 주주와 대리인으로서의 경영자 사이에서 발생하는 대리인 문제의 여러 발생요인들 중에서 가장 설득력 있는 요인을 찾아내고 소유자와 감사인 사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대리인 문제로 인해서 취해지고 있는 현실적인 방안이 소유자와 경영자 사이에서 발생하는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과 어떠한 유의적인 관계를 나타 낼지에 대해서 실증적으로 분석해 보고자 했던 본 연구에서는 독립변수로서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을 종속변수로서 감사인의 독립성을 선정하여 연구를 진행하였다. 우선 독립변수로서 기업의 소유자로서 주요 이해관계자들을 대주주와 소액주주로 구분하고 이들이 보유하고 있는 주식소유비율을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으로서 선정하였다. 소액주주들의 주식소유비율이 높은 기업의 경우 개별주주들의 행동을 통일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경영자에게 어떠한 행동을 하도록 요구하기가 어려워진다. 많은 소액주주가 있는 경우 그들 중 어느 누구도 경영자의 행위와 성과를 감시하기 위하여 비용을 지불하려 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에 경영자들은 주주들의 이해관계와 일치하지 않는 정책을 추구할 여지를 가지고 있다. 한편 대주주의 주식소유비율이 높은 기업의 경우 대주주는 의결권 행사를 통하여 경영자의 의사결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다시말해서 주식소유가 집중되어 있으면 주주들이 경영팀을 교체하기가 쉬어지며, 정보의 불균형은 상당히 해소되므로 경영자들은 주주들의 이해관계와 일치하는 정책을 수립해야 하는 중압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기업의 부채비율을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으로서 선정하였다. 부채비율은 부채/자기자본의 비율로서 측정되는데, 부채비율이 높은 기업일수록 경영자는 현재의 이익이 증가되는 방향으로 이익을 조절할 가능성이 크게 된다. 부채비율이 높다면 추가적인 자본조달이 어려워지거나 추가차입비용등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부채비율이 높은 기업의 경영자는 수익성이 양호함을 보이기 위하여 이익조절을 할 가능성이 있다. 이익조작에 관한 전통적인 이론인 이익유연화가설에 의하면 안정된 이익흐름을 원하는 경영자는 이익이 극심하게 높을 때에는 이익을 감소시키는 방향으로, 반대로 이익이 극심하게 낮을 때에는 이익을 증가시키는 방향으로 이익을 조정하려 한다. 이러한 이익유연화가설은 이익의 높은 분산이 주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인식하에 경영자가 이익의 변동을 감소시키려 한다는 것에 그 이론적 근거를 두고 있다. 따라서 경영자가 이러한 이익조작의 동기를 가지고 있다면, 위임자로서는 독립성이 높은 감사인을 선임하여 감사인이 공정하고 신뢰할만한 감사정보를 제공해 주기를 바랄 것이다. 그리고 기업의 규모 역시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으로서 독립변수로 선정하였다. 기업조직이 방대해질수록 위임관계가 증가하고 그 업무상의 대리인을 통제하는 것이 더욱 어려워질 수 있으므로, 위임자로서는 독립성이 높은 감사인을 선임하여 감사인이 공정하고 신뢰할만한 감사정보를 제공해 주기를 바랄 것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대리인 문제가 심각한 기업의 위임자일수록 감사인이 공정하고 신뢰할만한 감사정보를 제공해 주기를 바랄 것이라는 전제하에 종속변수인 감사인의 독립성에 대한 기준으로서 외국법인과의 제휴여부를 적용하여 다음과 같은 가설들을 도출하였다. <가설 1> : 소액주주의 주식소유비율/대주주의 주식소유비율이 높은 기업일 수록 Big 5와 제휴하고 있는 대형회계법인을 선임할 것이다. <가설 2> : 부채비율이 높은 기업일수록 Big 5와 제휴하고 있는 대형회계법인을 선임할 것이다. <가설 3> : 규모가 큰 기업일수록 Big 5와 제휴하고 있는 대형회계법인을 선임할 것이다. 위의 <가설 1>과 <가설 2>, <가설 3>에 대해서 1996년부터 1998년까지의 3개년의 분석기간에 걸쳐 390개의 상장기업에 대해 횡단면분석과 시계열분석을 병행하였다. SPSS를 이용한 통계분석에서는 각 회계연도별로 이들 변수들에 대한 기술통계분석과 빈도분석을 통해 연구표본의 특성을 밝혔으며, 다중상관관계분석과 교차분석, 로지스틱회귀분석을 통해 연구가설을 검증하였다. 기술통계분석을 실시한 결과 소액주주의 주식소유비율/대주주의 주식소유비율을 보면 1997년도에는 1996년도보다 크게 낮아졌는데, 1997년도에는 외환위기로 인해서 소액주주들의 주식소유비율이 크게 낮아졌거나 반대로 대주주들이 주식소유비율을 크게 늘렸기 때문으로 해석할 수 있다. 소액주주 /대주주의 주식소유비율은 1998 년도에는 조금 증가하였다. 부채비율의 경우 는 1996년도보다 1997년도에 크게 증가하였다가 1998년도에는 크게 낮아졌다. 또한 1997년말 외환위기를 겪으면서 종업원수로 파악한 국내기업들의 규모 역시 작아졌음을 알 수 있다. 이것은 1997년도의 외환위기 이후 IMF와의 합의사항에 따라 국내 기업들이 강력한 구조조정을 실시한 결과로 풀이된다. 선임된 회계법인의 경우에도 IMP 상황으로 인해 약간의 영향을 받았다고 해석되었다. 다중상관관계분석을 실시한 결과 종업원수로 파악한 기업의 규모와 소액주주비율/대주주비율 변수간에 상당히 유의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음이 밝혀졌다. 즉, 소액주주의 주식소유비율이 높거나 대주주의 주식소유비율이 낮은 기업일수록 기업규모가 크다는 것이다. 교차분석을 실시한 결과 소액주주비율/대주주비율의 경우 <가설 1>을 지지하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었으나, 종속변수인 선임된 회계법인 변수와의 관련성은 그다지 높지 않았다. 부채비율의 경우에도 <가설 2>를 지지하는 것으로 해석되었으나, 1997년을 제외하고는 선임된 회계법인 변수와의 관련 성은 그다지 높지 않았다. 한편 기업규모의 경우는 <가설 3>을 지지했을 뿐만 아니라, 선임된 회계법인 변수와의 관련성 역시 높았다. 로지스틱회귀분석을 실시한 결과 기업규모 변수의 계수는 분석기간에 걸쳐 일관되게 유의한 양의 값을 나타내고 있어, <가설 3>을 지지하는 결과로 해석되었다. 한 종속변수와 각각의 독립변수들 간의 편상관을 알아볼 때 쓰이는 R통계량 역시 기업규모 변수의 경우 분석기간에 걸쳐 상당히 높은 값을 나타내고 있어, 기업규모 변수는 로지스틱회귀모형에 높은 공헌도를 가지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한편 소액주주비율/대주주비율과 부채비율은 1997 년과 1998년도에서 양의 계수를 나타내어 <가설 1>과 <가설 2>를 지지 하는 듯 하였다. 특히 부채비율은 1997년도 자료에서 상당히 유의한 값을 가지는 것으로 파악되었을 뿐만 아니라, 부채비율에 대한 R통계량에 의해서도 부채비율은 로지스틱회귀모형에 높은 공헌도를 가지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그러나 1997년도를 제외하면 소액주주비율/대주주비율과 부채비율 변수 는 모형에 그다지 높은 공헌도를 보이고 있지 않았으며, 계수의 유의성도 높지 않아 <가설 1>과 <가설 2>를 지지하기에는 다소 무리가 있었다. 여러가지 통계분석의 결과를 요약해보면 <가설 3>의 독립변수인 기업 규모는 가장 설명력이 높은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이었으며, 위임자와 감사 인 사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대리인 문제로 인해서 취해지고 있는 현실적인 방안인 감사인의 독립성 기준, 즉 외국법인과의 제휴여부와도 가장 높은 관련성을 나타내었다. 그러나 상관관계분석 결과 기업규모는 <가설 1>의 독립변수인 소액주주비율/대주주비율과 높은 상관관계를 나타내었기 때문에, <가설 2>의 독립변수인 부채비율과 마찬가지로 소액주주비율/대주주비율 역시 대리인 문제의 발생요인으로 해석되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영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