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 Download: 0

전신마취로 제왕절개술시 보조제로 투여한 Enflurane과 isoflurane의 섭취(uptake)와 임산부의 각성

Title
전신마취로 제왕절개술시 보조제로 투여한 Enflurane과 isoflurane의 섭취(uptake)와 임산부의 각성
Authors
장혜원
Issue Date
200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Using semiclosed circle system, general anesthesia for cesarean section was maintained with either 2/3 MAC enflurane or isoflurane in combination with O₂: N₂0(2 L/min: 2 L/min). We studied the rate of uptake of inhalation agents of pregnant women by measuring inspired concentration and end-tidal concentration of enflurane and isoflurane and we measured the differences of maternal awareness in two groups. The 40 patients presenting for elective cesarean section under general anesthesia were randomly assigned to receive either 1.0% enflurane or 0.8% isoflurane with O₂: N₂0(2 L/min: 2 L/min) for maintenance before delivery using semiclosed circle system. All patients received thiopental 4 mg/Kg (maximum 250 mg) and succinylcholine 100 mg for induction and were intubated and ventilated with a tidal volume of 10 ml/kg at a rate of 10 breaths/min. After intubation, F_I(fractonal inspired concentration) and F_E(fractional end tidal concentration)were analyzed by gas monitor(Sirecust 7346, Siemens, Germany) every minutes. Intraoperative hemodynamic variables were recorded. Maternal awareness were monitored by isolated forearm technique. F_I/F_INF(fractional inflow concentration) and F_E/F_INF for the inhalation agents were significantly higher for isoflurane than for enflurane throughout the study after 2 minutes (P<0.05). The incidence of maternal awareness signaled by both 'spontaneous movement' and 'followed commands' was high and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in two groups. No patient in our study showed any recollection. We concluded that the rate of uptake of isoflurane was more rapid than that of enflurane but the incidence of maternal awareness was high and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in two groups.;제왕절개술을 위한 전선마취시 임산부와 태아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가능한한 마취제의 투여용량을 감소시키고 태아가 마취제에 노출되는 시간을 짧게 하기 위하여 기관내 삽관 직후 피부 절개를 시작하는데 이러한 방법은 임산부에서 각성률을 증가시켜서 임산부나 마취과의사에게 모두 중요하고 법의학적 문제를 야기시킨다. 이에 저자들은 제왕절개술을 위한 전신 마취시 보편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방법인 반폐쇄순환식 호흡회로를 이용하여 기관내 삽관 후 즉시 O_2(2 L/min), N_2O(2 L/min)와 2/3 MAC의 enflurane 또는 isoflurane을 투여시 실제로 환자에게 투여되는 흡입마취제의 흡입농도(F_I: fractional inspired concentration) 및 호기말 농도(F_E: fractional end-tidal concentration)를 측정하여 흡입마취제의 섭취(uptake)를 비교하고 전완격리술(isolated forearm test)을 이용하여 임산부의 각성에 차이가 있는지를 관찰하였다. 전신마취 하에서 제왕절개술을 받고자 하는 임산부 40명을 대상으로 하였고 무작위로 두 군으로 나누어 thiopental 4 mg/kg(최대 250 mg)과 succinylcholine 100 mg으로 마취 유도 후 반폐쇄순환식 호흡회로를 통하여 O_2(2 L/min), N_2O(2 L/min)와 1.0% enflurane(1군) 또는 0.8% isoflurane(2군)으로 태아만출 직전까지 각각 마취를 유지하였다. 기관내 삽관 직후부터 태아만출시까지 1분 간격으로 가스 측정기를 통하여 흡입마취제의 흡입농도와 호기말농도를 측정하였고, 환자 감시기를 통하여 혈압과 심박수를 측정하였다. 동시에 전완격리술을 이용하여 각성상태를 평가하였다. 또한 태아분만직후 임산부의 동맥혈과 신생아 제대정맥혈의 가스분석을 시행하였고 1분, 5분Apgar score를 측정하였다. 흡입농도/투여농도 [F_I/F_INF(fractional inflow concentration)]와 호기말농도/투여농도(F_E/F_INF)로 측정한 흡입마취제의 섭취는 투여2분 후부터 10분까지 isoflurane이 enflurane보다 더 빨랐다(P<0.05). 그러나 전완격리술에 의한 각성반응은 ‘자발적 반응’이나 ‘명령에 수행하는 반응’ 모두 높은 각성률을 보였고 두 군간에 차이가 없었고 술후 상기(recall)를 보인 환자는 없었다. 결론적으로 흡입마취제의섭취는 isoflurane이 enflurane보다 더 빨랐으나 전완격리술로 측정한 임산부의 각성률은 두 군 모두 높았고 enflurane군과 isoflurane군 사이에 차이가 없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