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5 Download: 0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사업장 근로자의 안전행동 분석

Title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사업장 근로자의 안전행동 분석
Other Titles
The Analysis of Food Service and Accommodation Activities Workers’ Safety Behavior in Small-scale Workplaces
Authors
박예진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대학원 보건관리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명선
Abstract
우리나라 산업구조 내 서비스업이 증가함에 따라 산업재해율도 급격히 증가하면서 산업안전보건학적 측면에서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었다. 서비스업에는 다양한 종류의 업종들이 포함되어 있지만, 그 중 음식 및 숙박업의 산업재해율이 가장 높은 실정이다(고용노동부, 2011). 이에 본 연구는 건강신념모형을 적용하여 서비스업 사업장 중 50인 미만의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사업장 근로자를 대상으로 이들의 안전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파악하고자 하였으며, 이를 통해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근로자의 행동변화 및 안전행동실천을 유도할 수 있는 안전교육 기초자료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설문조사는 경인지역에 소재하는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사업장을 방문하며 2012년 10월 17일부터 11월 7일까지 실시되었으며,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사업장 근로자 320명을 최종 연구대상자로 하였다. 연구대상자의 일반적인 특성(사회인구학적 특성, 건강신념, 안전행동)은 기술통계분석을 통해 파악하였고, 사회인구학적 특성에 따른 건강신념 및 안전행동 수준은 t-test와 ANOVA를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건강신념과 안전행동 간의 관계를 분석하기 위해 상관관계 분석(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을 실시하였고, 연구대상자의 안전행동에 미치는 요인을 파악하기 위해 다중회귀분석(Multiple regression analysis)을 이용하였다. 연구 결과, 연구대상자의 전체 건강신념 평균 점수는 5점 만점에 3.25점이었으며, 하위요소 중 인지된 유익성이 평균 3.84점으로 가장 높았고, 인지된 감수성이 평균 3.00점으로 가장 낮았다. 또한 연구대상자의 전체 안전행동 평균 점수는 5점 만점에 3.36점이었다. 직책이 사업주인 경우 일반 근로자에 비해 전체 건강신념 수준이 높았고, 통계적으로 유의하였다(p<0.01). 이는 사업주가 일반 근로자에 비해 안전행동에 대한 실천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볼 수 있다. 안전행동은 연령이 높아질수록(p<0.001), 사업주가 일반 근로자에 비해(p<0.01), 정규직 근로자가 비정규직 근로자에 비해(p<0.001) 실천하는 정도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건강신념은 안전행동과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으며(r=.175, p<0.01), 안전행동에 대해 인지하는 유익성 수준이 높을수록(r=.400, p<0.01), 업무 수행 시 안전행동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이 적을수록(r=.400, p<0.01), 안전행동을 취하도록 유도하는 행동의 계기가 많을수록(r=.351, p<0.01)는 안전행동 실천 수준은 높았다. 마지막으로 다중회귀분석 결과, 안전행동 수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인지된 유익성(β=0.287, p<0.001), 연령(β=0.221, p<0.001), 행동의 계기(β=0.164, p<0.01), 고용형태(정규직 여부)(β=0.143, p<0.05), 인지된 장애요인(β=0.142, p<0.01)이었으며, 모두 정(+)적인 방향으로 안전행동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영향을 미쳤다. 본 연구를 통해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근로자의 안전행동 수준이 타 업종에 비해 낮음을 알 수 있었다. 이는 서비스업 중 상대적으로 산업재해율이 높은 음식 및 숙박업의 실태와 직결되는 결과라 할 수 있다. 본 연구는 건강신념모형을 적용하여 소규모 음식 및 숙박업 근로자의 안전행동 수준을 파악하기 위한 단면적 연구로서, 음식 및 숙박업 근로자의 안전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향상시켜 안전행동을 실천하도록 하는 실질적인 연구가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Nowadays, as the portion of service activities in Korean industrial structure increases, it becomes the social problem that the rate of industrial accident gets higher. There are many kinds of businesses in services activities. However, Food service and Accommodation Activities has the highest rate of industrial accident among them. Given this situation,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provide the fundamental data that helps to make the Food service and Accommodation Activities workers perform safer, or lead them to behave safer in their workplace. This study recognized the safety behavior of Food Service and Accommodation Activities workers in small-scale workplaces, applying to Health Belief Model(HBM), and analyzed the factors affecting the safety behaviors. The target of this study was the Food service and Accommodation Activities workers in the small-scale workplaces with under 50 employees, located in Gyeong-In(Seoul-Incheon) district. Visiting the workplaces, a self-administered questionnaire survey was conducted from October 17, 2012 to November 7. Totally, the questionnaires of 320 workers were fully filled out. The data was analyzed by means of frequency, percentage, t-test, ANOVA,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 an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In the result, the average score of health belief was 3.25 points out of 5.00 points. While the average score of the perceived susceptibility was the lowest among the components of health belief, that of the perceived benefits was the highest. On the other hand, the average score of safety behavior was 3.36 points out of 5.00 points. The subjects who was in the position of the owner in the workplace got higher Health Belief score than the subjects who were the average workers, and it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p<0.01). In case of safety behavior, The older the worker were(p<0.001), the higher the score of safety behavior was. Futhermore, according to the score, the owners behaved safer than the average workers(p<0.01), and regular workers performed more safely in the workplaces than the non-regular workers(p<0.001). The health belief were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the safety behavior(p<0.01). At the last, the factors that affected to the safety behavior were perceived benefits(β=0.287, p<0.001), age(β=0.221, p<0.001), cue to action(β=0.164, p<0.01), the type of employment(regular worker or not)(β=0.143, p<0.05), perceived barriers(β=0.142, p<0.01). In the conclusion, if the Food service and Accommodation Activities workers in the small-scale workplaces perceive the benefits of safety behavior, are away from the barriers to safety behavior, and are motivated to behave safely by surroundings(family, coworkers, etc.), they work safely in their workplace. It is very important in that the occupational safety education program can be developed, based on these results. However, further study is needed to specify the plans to form the positive cognition of safety behavior and lead to safety behavior in the workplac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보건관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