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 Download: 0

Tuberculous-destroyed Lung

Title
Tuberculous-destroyed Lung
Other Titles
결핵 파괴성 폐 : 흉부 전산화단층촬영 소견과 예후에 미치는 영향
Authors
이소원
Issue Date
2013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선화
Abstract
The purposes of this study were to evaluate chest CT findings in patients with tuberculous-destroyed lung (TDL) and to correlate these findings with prognosis and identify the prognostic imaging factors contributing to mortality. This retrospective study was institutional review board approved. A total of 93 patients diagnosed with TDL by chest CT were enrolled. Chest CT were assessed for the extent of TDL using the destroyed lung score (DLS); the diameter of the pulmonary artery (dPA) and the ascending aorta (dAA); the diameter of the right ventricle (RV) and the left ventricle (LV); ventricular septal bowing (VSB); the presence of thromboembolism, pericardial effusion and hypertrophied bronchial artery.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radiologic findings and prognosis was assessed. In 93 patients with TDL, 68 patients (73.1%) had dPA greater than 29 mm, and 43 patients (46.2%) had the dPA/dAA ratio greater than 1.0. The RV/LV ratio greater than 1.0 was observed in 65 patients (69.9%) and VSB was observed in 17 patients (18.3%). Pericardial effusion was observed in 14 patients (15.1%), thromboembolism in 4 patients (4.3%) and bronchial artery hypertrophy was observed in 91 patients (97.8%). Based on univariate analyses, the RV/LV ratio (P = .009), dAA (P = .015), and dPA (P = .022) were significant risk factors related to survival and among these factors, the RV/LV ratio was the only independent risk factor for poor survival on a Cox proportional-hazard model (P = .009). In conclusion, the RV/LV ratio greater than 1.0 was observed in 70% patient, which was the only prognostic imaging factor from chest CT findings in TDL patients.;본 연구의 목적은 결핵 파괴성 폐를 가진 환자에서 심혈관계 소견을 포함한 흉부 전산화단층촬영 소견을 조사하고 이 중 예후에 영향을 미치는 인자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흉부 전산화단층촬영에서 결핵 파괴성 폐로 진단받은 총 93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전산화단층촬영의 폐와 심혈관계 소견을 후향적으로 분석하였다. 파괴 폐 점수(DLS)를 이용한 결핵 파괴성 폐의 범위; 폐동맥의 직경(dPA)과 상행 대동맥의 직경(dAA); 우심실의 직경(RV)과 좌심실의 직경(LV); 심실 중격의 휨(VSB); 폐 혈전색전증, 심낭 삼출액 또는 기관지 동맥 비후의 여부가 생존율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였다. 결핵 파괴성 폐 환자 93명 중, 68명 (73.1%)에서 dPA가 29mm보다 크게 측정되었고 43명 (46.2%)에서 dPA/dAA 비가 1보다 높게 측정되었다. 65명 (69.9%)에서 RV/LV 비가 1보다 높았고, VSB는 17명 (18.3%)의 환자에서 관찰되었다. 심낭삼출액은 14명 (15.1%), 폐 혈전색전증은 4명 (4.3%)의 환자에서 관찰되었으며, 91명 (97.8%)에서 기관지 동맥 비후가 있었다. 단변량 분석 결과, 심혈관계 소견 중 RV/LV 비, dAA, dPA가 생존율과 유의한 관련을 보였다. 다변량 분석 결과, RV/LV 비가 유일하게 독립적으로 생존율과 유의한 관련을 보였다. 결론적으로, 결핵 파괴성 폐 환자의 약 70%에서 흉부 전산화단층촬영에서 RV/LV 비가 1보다 높게 관찰되었고, 이는 생존율과 관련된 유일한 독립적 심혈관계 위험인자임을 알 수 있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