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8 Download: 0

입원한 정신질환자의 분노와 공격성

Title
입원한 정신질환자의 분노와 공격성
Other Titles
Anger and Aggression of Psychiatric Inpatients
Authors
신지원
Issue Date
2012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과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광자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descriptive study was to examine the anger and aggression of psychiatric inpatients and its related factors, in order to provide preliminary data for arbitrating anger of psychiatric patients. The sample consisted of 265 inpatients hospitalized in three psychiatric hospitals. The data were collected from April 12 to April 30, 2012, using structured questionnaires. The questionnaires included a total 56 questions related to state anger, trait anger, aggression, suicidal ideation, self-esteem, insight.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with descriptive statistics,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 t-test, ANOVA with Scheffe's test using the SAS 9.3. The major finding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1. The participants’ anger scores were high with 16.92 for state anger, and 21.39 for trait anger. The total aggression score was 36.77, the physical aggression score was 21.39 and the verbal aggression score was 14.52. The aggression was higher compared to psychiatric outpatients. 2. State anger showed strong correlation with total aggression(r=.536, p=.000), physical aggression(r=.552, p=.000), and verbal aggression(r=.371, p=.000). Trait anger showed strong correlation with total aggression(r=.656, p=.000), physical aggression(r=.650, p=.000), and verbal aggression(r=.490, p=.000). 3. The suicidal ideation score(9.43) was higher than non-patient elderly group. The self-esteem score(29.99) was similar to people with mental illness in community services. The insight score(21.06) was similar to the score of psychiatric inpatients and was lower than the score of people with mental illness in community services. 4. State anger showed strong positive correlation with suicidal ideation(r=.567, p=.000), and weak negative correlation with self-esteem (r=-.129, p=.035) and insight(r=-.170, p=.006). Trait anger showed strong positive correlation with suicidal ideation(r=.490, p=.000), and weak negative correlation with self-esteem(r=-.175, p=.004). 5. The total score of aggression showed strong positive correlation with suicidal ideation(r=.509, p=.000). Both physical and verbal aggression had positive correlation with suicidal ideation. Total aggression(r=-.158, p=.010) and physical aggression(r=-.209, p=.000) showed weak negative correlation with self-esteem. Physical aggression showed weak negative correlation with insight(r=-.133, p=.031). The findings indicate that the psychiatric inpatients under study have high levels of anger and aggression and that the two factors show a strong positive correlation. Patients with high level of suicidal ideation showed high levels of anger and aggression; patients with low level of self-esteem showed high levels of state anger, trait anger and aggression; patients with low level of insight showed high levels of state anger and physical aggression. This study suggest that a program to arbitrate anger might help psychiatric inpatients reduce aggression and suicidal ideation.;본 연구는 입원한 정신질환자의 분노와 공격성 정도를 파악하고, 이들의 특성에 따른 분노와 공격성의 차이를 확인하며, 관련 변수들과의 관계를 탐색하여 정신과 환자의 분노 중재를 위한 기초 자료를 제공하고자 시행한 서술적 조사연구이다. 연구대상자는 경기도 및 충청도 소재 3개 정신전문병원에 입원한 환자 265명을 편의추출 하였고, 자료수집은 2012년 4월 12일부터 4월 30일까지 실시되었다. 연구도구는 상태분노, 특성분노, 공격성, 자살생각, 자존감, 병식을 측정하는 구조화된 자기보고식 설문지를 사용하였고, 총 56문항으로 구성되었다. 조사된 자료는 SAS 9.3 통계프로그램을 이용하여 기술통계와 t-test, ANOVA,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 Scheffe's test로 분석하였다. 연구의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1. 대상자의 분노는 각 40점 만점 기준으로 상태분노 16.92점, 특성분노 21.39점으로 높게 나타났다. 공격성 총점은 70점 만점 기준으로 36.77점, 신체적 공격성은 45점 기준의 21.39점, 언어적 공격성은 25점 기준의 14.52점으로 정신과 외래 환자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2. 대상자의 분노와 공격성의 관계는 다음과 같다. 상태분노는 공격성 총점(r=.536, p=.000), 신체적 공격성(r=.552, p=.000), 언어적 공격성(r=.371, p=.000)과 강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었다. 특성분노는 공격성 총점(r=.656, p=.000), 신체적 공격성(r=.650, p=.000), 언어적 공격성(r=.490, p=.000)과 강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었다. 3. 자살생각은 20점 기준의 9.43점으로 일반 노인 집단에 비해 높게 나타났고, 자존감 점수는 50점 기준의 29.99점으로 지역사회 정신질환자와 비슷하게 나타났으며, 병식은 35점 기준의 21.06점으로 정신과 입원 환자의 점수와 비슷하였고 정신보건 시설 환자보다 낮았다. 4. 상태분노는 자살생각(r=.567, p=.000)과 강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었고, 자존감(r=-.129, p=.035), 병식(r=-.170, p=.006)과는 약한 음의 상관관계가 있었다. 특성분노는 자살생각(r=.490, p=.000)과 강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었고, 자존감과는 약한 음의 상관관계(r=-.175, p=.004)가 있었다. 5. 공격성은 자살생각(r=.509, p=.000)과 강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었고, 하위영역에서 신체적 공격성과 자살생각(r=.517, p=.000), 언어적 공격성과 자살생각(r=.364, p=.000)이 모두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다. 공격성과 자존감(r=-.158, p=.010), 신체적 공격성과 자존감(r=-.209, p=.000)은 약한 음의 상관관계가 있었다. 신체적 공격성은 병식(r=-.133, p=.031)과 약한 음의 상관관계가 있었다. 본 연구결과에서 정신과 입원 환자의 분노와 공격성 점수가 높았고, 공격성이 높은 집단에서 상태분노, 특성분노가 높게 나타났다. 자살생각이 많은 환자에게 분노와 공격성이 높았고, 자존감 낮을수록 상태분노와 특성분노, 공격성이 모두 높았으며, 병식이 낮은 환자에게 상태분노와 신체적 공격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의 결과를 종합해 볼 때, 정신과 입원 환자의 높은 수준의 분노와 공격성을 중재하기 위한 프로그램이 필요하며, 분노 조절이 대상자의 공격성, 자살생각을 감소시키는 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할 수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