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57 Download: 0

김정일 중국방문의 의미와 특징분석

Title
김정일 중국방문의 의미와 특징분석
Other Titles
Analysis of the meaning and features of Kim Jong-Il's visit China
Authors
노영지
Issue Date
2012
Department/Major
대학원 북한학협동과정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서훈
Abstract
1990년대 후반 김정일은 공식적으로 권력을 승계한 이후, 2000년 첫 방문을 시작으로 2011년 8월까지 총 8차례 중국을 방문하여 정상외교를 진행하였다. 김정일의 1∼7차까지 방문은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겸 주석의 초청으로 이루어졌으며 신변안전상의 이유로 비공식으로 행해져왔고, 8차 방문은 초청 없이 김정일의 러시아 방문 직후 이루어졌다. 본 논문은 김정일의 1∼7차 중국방문 당시 시기와 정세, 방문목적과 시찰지, 정상회담 의제변화, 수행단 구성 등을 면밀히 살펴봄으로 김정일 중국방문의 의미와 특징을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첫째, 김정일의 중국방문 시기와 당시 정세의 분석이다. 김정일 중국방문의 배경에는 권력승계이후 이루어진 첫 중국 방문에서 반세기 만에 예정된 남북정상회담이란 논의사항을 제외하고, 2∼7차 방문까지 핵·경제·후계체제라는 주요한 3가지 논의사항에 대한 입장을 교환하고 중국의 지원을 받기 위해 방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대외정세에 따라 중국 정상들도 북한을 방문하여 정상회담을 가졌다. 중국정상의 북한 방문은 2001년 장쩌민 방북과 2005년 후진타오 방북이다. 김정일이 공식승계이후 11년 동안 8차례 중국을 방문할 동안, 중국정상은 단 2차례 북한을 방문하였다. 현재까지 중국정상의 북한 방문은 다시 재개되고 있지 않는데, 이와 같이 양국관계에서 중국에 편중된 북한의 방문외교는 중국의존도가 심화된 상태라고 추정해볼 수 있다. 둘째, 방문목적과 시찰지에 관한 분석이다. 김정일은 중국방문 시에 중국의 현대화된 주요 산업시설을 돌아보았다. 산업시찰이 중점적으로 이루어진 방문으로는 대표적으로 2, 4차 방문이다. 2차 방문에서는 산업시설 17곳을 방문하고, 4차 방문에서는 18곳을 방문하였다. 반면에 1, 3차 방중에서는 시찰이 거의 이루어지지 않았다. 이에 대한 이유로는 시기적으로 남북정상회담이나 핵문제와 같은 정치적 문제에 집중했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김정일의 5∼7차 방문에는 동북부 지역을 돌며 각 방문마다 10곳, 7곳, 11곳을 시찰하였다. 이 시기의 시찰은 북·중간의 경제협력이 논의되는 동북부 지역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산업시설시찰 외에도 김일성 사적지를 돌아본 것이 특징이다. 한편, 시찰지와 관련하여 산업별 방문 빈도수가 높을수록 김정일의 관심 집중정도를 추정해 볼 수 있다. 김정일이 2000년부터 2011년까지 11년 동안 가장 많이 방문한 곳을 순서대로 나열하면, IT 및 과학기술 19곳, 도시개발 인프라 17곳, 중공업 15곳, 농업·경공업·어업 10곳, 김일성 사적 7곳, 교육 2곳, 금융 1곳으로 나타난다. 이를 통해 북한이 가장 주력하고 있는 분야는 IT 및 과학기술이라고 추정할 수 있다. 셋째, 정상회담 의제변화에 대한 분석이다. 1∼7차례에 걸친 논의된 주요의제를 검토한 결과 주요의제로는 북·중관계, 국제정세 관련 의견교환, 양안관계 및 남북관계, 핵문제, 경제문제, 중국발전에 대한 의견교환 등이었다. 북·중관계에 대해서는 1∼7차까지 기본적으로 ‘전통적인 친선’을 강조하고 있다. 다만 시기별로 강조하는 것이 조금씩 변화되었는데, 순차적으로 나열해보면 1차 혈맹, 2차 전통적인 친선, 3·4차 <전통계승, 미래지향, 선린우호, 협조강화>의 방침, 5차 혈맹, 6·7차 전통적인 친선의 높은 단계 등을 강조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중국과의 정상회담에서 언급된 주요의제들은 북한 내부경제와 관련된 경제적인 문제, 핵·미북관계·남북관계를 포함한 국제정치 문제, 후계체제와 관련된 내부정치 문제 등을 전반적으로 상의하는 것을 알 수 있다. 넷째, 수행단 구성 분석이다. 김정일 중국 방문 공식수행원은 1차 5명, 2차 9명, 3차 4명, 4차 5명, 5차 12명, 6차 11명, 7차 11명, 8차 11명이고, 1∼7차까지 군·당·내각·도 단위 책임비서·주중국대사 등으로 구성되었다. 1∼7차까지의 수행단은 1차 군·당, 2차 군·당·내각, 3차 군·내각, 4차 당·내각, 5차 군·당·내각·도 단위 책임비서, 6차 군·당·내각·도 단위 책임비서, 7차 군·당·내각·도 단위 책임비서·주중국대사로 구성되었다. 수행단원의 소속비중을 살펴본 결과, 김정일의 중국방문 수행단은 주로 당 중심으로 구성된다는 것을 파악할 수 있다. 한편 수행단 인물을 분석한 결과, 김정일은 방문목적에 따라서 전문 관료들을 대동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주요인물로는 핵 협상과 대미외교 전문가 강석주(2∼7차 수행), 군부 실세 김영춘(1·2·3·5·6차 수행), 대표적인 경제관리 박봉주(3·4차 수행), 박남기(4차 수행), 2011년 들어 김정일을 최측근으로 보좌하는 장성택(5·6·7차 수행) 등을 들 수 있다. 이상으로 김정일 중국방문의 의미와 특징을 전반적으로 분석해본 결과, 북한은 정치·경제적으로 중국과 매우 밀접한 관계라고 할 수 있다. 정치적으로는 북한의 핵문제 및 후계체제와 관련된 문제를 우선적으로 중국과 상의하여 입장을 같이 하려고 하며, 경제적으로는 중국의 원조 제공과 북·중간 경제협력 사업 진행으로 북·중 관계가 더욱 밀접해졌다고 볼 수 있다. 북·중 관계가 심화될수록 중국에게 정치·경제적으로 도움을 받는 북한의 입장으로서는 중국에 대한 의존이 커질 것이라고 할 수 있다. 현재 북한은 김정일 사망으로 김정은 후계체제 구축에 중국의 도움이 필요하고, 중국과의 본격적인 경협도 초기단계로 앞으로의 협력이 중요한 상황이다. 따라서 현재 북한이 처한 상황이 지속된다면, 결국 북한은 중국의 정치·경제 분야에서 중국에 대한 의존도가 심화될 수밖에 없다고 예측할 수 있다.;After the late 1990s succession of North Korea's supreme leader Kim Jong-Il, there were total 8 times of summit diplomacy starting from the year 2000 to August, 2011 between China and North Korea. Kim Jong-Il's first to seventh visits were invited by Hu-Jintao who is the General Secretary of the Communist Party of China and the invitations were unofficially held due to the safety of Kim Jong-Il. The last 8th visit were after the visit of Russia and there was no invitation. This Mater's Thesis will cover Kim Jong-Il's 1st to 7th visit to China and its political background, visiting purpose and area, shift of agenda in summit diplomacy, organization of entourage and the true meaning of Kim's visit in China and its significance. First, Analyzing Kim Jong-Il's visiting period and international situation. On the background of Kim Jong-Il's visit of China after his succession, Inter-Korean Summit was excluded and the visit was focused on 3 big issues which were plutonium program, economic development and political heir. The visit was also focused on economic support by China. And considering international affairs the Chinese Summits also visited North Korea. It was the third visit after Jiang Zemin visited in 2001 and Hu Jintao in 2008. While North Korea has visited 8 times for the past 11 years, China has visited North Korea only twice. Nowadays diplomatic relations between North Korea and China is weighted heavily on China and we could expect that North Korea's dependance on China is becoming serious than ever before. Second theme is Kim Jong-Il's visiting area and its purpose. When Kim Jong-Il visited China he first visited the most modernized industrial facilities. The 2nd and 4th visiting were focused on visiting industrial facilities. During 2nd visit Kim Jong-Il visited 17 industrial facilities and 18 in 4th visit. 1st and 3rd visit were not focused on industrial installation. Experts are suggesting that Inter-Korean Summit and plutonium program might kept North Korea from visiting China. 5th through 7th visit were held on North-Eastern area and Kim Jong-Il visited 10,7 and 11 places respectively. In this period visiting North-Eastern area was crucial since North Korea was discussing economic cooperation with China and industrial facilities were concentrated in the North-Eastern area of China. Kim Jong-Il's interest could be expected from visiting frequency and from 2000 to 2011 Kim visited 19 areas of IT and a scientific research establishment, 17 areas of urban development, 15 areas of heavy industry, 10 areas of agricultural, light industries and fishing businesses, 7 areas of Historical sites of Kim Jong-Il, 2 areas of education, 1 area of financing. From this we can conclude that North Korea is focusing on IT and scientific research establishment. Third is a shift of agenda in Inter-Korean Summit. Examining the agenda from 1st to 7th visit it was mainly focused on North Korea-China relations, international affairs and North Korea's political movement, exchanging international agendas, Inter-Korean diplomacy, Nuclear program, an economic problem and exchanging plans of development of China. When it comes to North Korea-China relation, 1st through 7th visit were based on 'traditional goodwill' relation. But the orientation of diplomatic relation have been changed. 1st was strong ally, 2nd traditional goodwill, 3rd and 4th was < succession of tradition, future-oriented, good-neighbor policy, strong cooperation>, 5th stronger ally, 6th and 7th was emphasizing traditional goodwill. Looking at agenda between North Korea and China, it is covering North Korea's economic problems, Nuclear problems, North Korea-U. S. relation, South Korea-North Korea relation and international affairs, internal problems including political heir and the succession of Kim Jong-Il. Fourth is entourage analysis. Kim Jong-Il's officially approved entourages were five at 1st visit, nine in 2nd visit, three at 3rd, five at 4th, twelve at 5th, eleven at 6th, eleven at 7th, eleven at 8th and 1st~7th entourages were soldier, politician, personal secretary, the diplomatic corps in China. Analyzing military and political affiliation, Kim Jong-Il's entourage is focused on Central Military Commission of the Workers’ Party. Also entourages were consisted differently with Kim Jong-Il's visiting purposes. The most prominent figures are Kang Seok-Ju (a foreign affairs expert between North Korea- U. S/ entourage in 2nd~7th visit), Kim Yong-Chun (actual influence in military/ entourage in 1,2,3,5,6th visit), Park Bong-Ju (Minister of economy/ entourage in 3, 4th visit), Park Nam-Ki (entourage in 4th visit) and Jang Seong-Tak (entourage in 5,6,7th visit) who became the most staunchest ally in 2011. As we analyzed North Korea's visit in China, North Korea is closely bounded with China economically and politically. China has great influences on North Korea's nuclear programs and issues of political successor. Economically North Korea is in aid of China and economic cooperation between North Korea and China is strengthening their diplomatic relationship. Intensification of their relationship is making North Korea more dependant to China. Recently Kim’s chosen successor, his youngest son, Kim Jong-un, became charge of North Korea. Experts are expecting that North Korea will rely on China more seriously than ever before unless their economic crisis reliev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북한학협동과정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