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4 Download: 0

정신질환자와 비정신질환자의 스트레스 및 그 적응방법에 대한 비교연구

Title
정신질환자와 비정신질환자의 스트레스 및 그 적응방법에 대한 비교연구
Other Titles
A Comparative Study on Stress and Coping Method of Psychiatric Patients and Non-Psychiatric Peoples
Authors
고성희
Issue Date
1979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李根厚
Abstract
This study on stress and coping method of psychiatric patients and non-psychiatric peoples was applied to people who was divided into two groups from Sep. 25 to Oct. 3, 1978. One is hospitalized patients in psychiatric wards of four hospitals in Seoul. The other is inhibitants in two Dongs of Seoul. This study purposed to the identification of the difference of stressful events' numbers, the sercrity of stress, and difference of coping methods between psychiatric patients and non-psychiatric peoples. Two instruments are used in this study. The first one to measure stress, is Holmes & Rahe(1967)‘s SRRQ(Social Readjustment Rating Questionnire), which is amended added or omitted through preliminary test, so that it consists of 48 items. The second one is for evaluating coping method on stress. It consists of 34 items amended through preliminary test after consideration of related literature review and survey on the basis of J. M. Bell(1977)'s "18-item-Questionnaire". The materials were analized by S. P. S. S. Program. The result of analysis is as follows: 1.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stressful event's numbers between psychiatric patients and non-psychiatric peoples(p>.05) 2. Psychiatric patients had higher severity of stress than non-psychiatric peoples(P<.05). 3. Psychiatric patients took more short-term coping methods than non-psychiatric peoples(P<0.5).;정신질환자와 비정신질환자의 일상생활에서 느낀 스트레스와 그 적응방법에 관한 본 연구는 1978년 9월25일부터 10월3일까지 서울시내 4 개 병원의 정신과에 입원하고 있는 환자 60명과 서울시내 2개 동의 주민 60명을 대상으로 시행하였다. 연구목적은 정신질환자와 비정신질환자간의 스트레스를 느낀 사건수의 차이, 스트레스에 대한 심각정도의 차이, 그리고 적응방법의 차이를 규명하는 것이었다. 연구도구로는 두가지를 사용하였는데 첫번째 도구는 스트레스를 측정하기 위한 것으로, Holmes & Rahe(1967)가 제작한 S.R.R.Q(Social Readjustment Rating Questionnaire)를 사전조사를 통해 수정하고, 첨가 혹은 삭제하여 48 항목으로 작성한 것을 사용하였다. 두번째 도구는 스트레스에 대한 적응방법을 조사하기 위한 것으로, J.M.Bell(1977)의 「18-item Questionnaire」를 기반으로 하여 관련된 문헌고찰과 조사방법을 통해서 제작한 후, 사전조사를 거쳐 수정하여 34항목으로 작성한 것을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Statistical Package for the Social Science)Program을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분석을 통하여 얻은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정신질환자와 비정신질환자 사이에 스트레스를 느낀 사건수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P>.05). 2. 정신질환자는 비정신질환자보다 스트레스에 대한 심각도가 높았다(P<.05). 3. 정신질환자가 비정신질환자보다 단기 적응방법을 많이 사용하였다.(P<.05).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