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3 Download: 0

現代 韓國語 屬格助詞 '의'에 대한 硏究

Title
現代 韓國語 屬格助詞 '의'에 대한 硏究
Other Titles
A Study of genitive particle in Modern Korean
Authors
전혜영
Issue Date
1981
Department/Major
대학원 국어국문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강윤호
Abstract
In Korean syntax, particles are important because of their functions in syntactic and semantic structures of sentences . In sentences, particles generally connect predicate with NP. But genitive particle has another syntactic character; genitive particle /-+i/ synthesizes NP with NP. In this thesis, I research for a syntactic character of genitive. And then, I divide genitive particle /-+i/ into two constitutions depending on it's syntactical character: NP+VP(nom) and NP+NP. The rules named "genitive replacement " and "genitive extract ion" are established respectively with the transformation from underlying structure. The rule "genitive replacement" means that nominative particle /- ka/(/- i/) in underlying sentences is replaced with genitive particle /-+i/, when the underlying structure of NP+VP is nominalized. In this case, VP requires semantic feature of [+stative]. The rule "genitive extraction" means that after the predicate(connected verb) which connected NP with NP in underlying relative clause is deleted, NP+/-+i/+NP is generated in surface struecture. In the latter rule, there are some constraints of recoverability conditions in the deleted predicates. In order to find the solution of constraints, I suggested some classes of connected verbs . But they cannot includ the variable meanings of NP+NP constitution. Therefore, the exact meanings of NP+NP constitution and the ambiguities of them should be explained with the situation in the context.;韓國語文法에서 助詞는 統辭와 意味 부문에 관여하는 것이므로, 韓國語의 構文論에서 助詞에 대한 硏究가 차지하는 부분은 대단히 중요하다. 대부분의 助詞는 文章 內에서 體言과 敍述語와의 관계를 나타내고 있으나, 屬格助詞는 體言과 體言을 統合시키고 있으므로 다른 助詞에 비해 그 構文的 特性이 다르다고 할 수 있다. 本稿에서는 屬格助詞가 가지고 있는 構文的 特性을 규명하기 위하여, 現代 韓國語의 屬格助詞 ‘의’를 연구대상으로 삼았으며, 이를 統辭上의 특징에 따라 NP+VP(nom) 구성과 NP+NP구성으로 大別하였다. 이러한 屬格構成을 基底構造에서 변형된 것으로 보았으며, NP+VP(nom)구성은 ‘屬格代置’를 통해서, NP+NP구성은 ‘屬格抽出’을 통해서 유도된다고 보았다. ‘屬格代置’란 NP+VP構造의 基底文이 名詞化하면서 主格助詞가 屬格助詞로 代置되는 것을 말하며, 이때 VP의 動詞(verbs)가 가지는 意味資質은 [+stative]일 것이 요구된다. ‘屬格抽出’이란 基底의 關係節에서 NP와 NP를 연결지어준 敍述語(關係用言)가 삭제되면서 NP+의+NP 형태로만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이같이 基底構造에서의 변형으로 유도할 경우 關係用言의 삭제에 대한 再生成條件(recoverability conditions)이 문제가 된다. 이 문제의 해결을 위하여 再生이 可能한 關係用言을 분류하는 작업을 할 수 있으나, 분류된 關係用言으로 NP+NP구성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關係意味를 다 포함하지 못하므로 話脈(context)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 關係用言의 再生成條件은 話脈에서 찾을 수 있으며, 同一한 NP+NP구성이 가지고 있는 重意性(ambiguity)은 話脈을 통해서만 완전히 해결될 수 있다고 본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국어국문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