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2 Download: 0

(서울시 일부 초 중등 교사들의) 직무스트레스와 건강상태와의 관련성 연구

Title
(서울시 일부 초 중등 교사들의) 직무스트레스와 건강상태와의 관련성 연구
Authors
김진희
Issue Date
2000
Department/Major
대학원 보건교육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Job Stress of teachers get increases as the social requirements extend the recognition and rewards are absent. The job stress have been considered the cause of not only physical illness but also mental hindrance such as unrest, depression, mental disabling an so on. So the job stress of teachers have been regarded as very important. The study analyzed the degree of job stress and primary factors as well as health condition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m. It provided the references to develop a health promotion program for teachers. 501 school teachers were surveyed for this study who were in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in seoul. Questionnaire response rate was 87%. Result was as follows.: 1. In the total sample's stress, economic factor was the first, student related work factor second, work overload factor third, administrative support factor fourth, relationship with fellow teachers last. 2. By sex, student related work and work overload factor was significantly higher in women than men(p<.001) and economic and relationship with fellow teachers factor was significantly higher in men than women. 3. By age, administrative support and work overload factor was significantly higher in teachers in twenties and thirties than ones over forties(p<.01) And By the period of work, in relation to relationship with fellow teachers and work overload(p<.05), the result show that it was higher in teachers under 5 years than the rest. About administrative support(p<.01) and economic factor(p<.05), it was higher in ones between 5 and 10 years. Totally, it was highest in ones between 5 and 10 years work period, and was lowest in ones over 20years(p<.01) 4. By the grade of school, the result showed that it was higher in elementary school teachers than the rest in the student related work and work overload factor. And it was higher in middle and high school ones than elementary school ones in the fellow teacher factor, and in high school teachers than the rest about administrative support(p<.001). 5. By sex, men's health condition was better than women's in both physically and mentally(p<.001). 6. By the period of work, teachers over 10years were better than ones under 10years in both physical and mental health condition(p<.05). And By age, teachers over forties were better than ones in twenties and thirties in both physical and mental health condition(p<.01). 7. By the grade of school, both physical and mental health condition were better in high school teachers than elementary school ones(p<.01). 8. Analysing the correlation between stress and health condition, the result showed that stress of student related work and work overload was very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both physical and mental health(p<.001). Stress of administrative support was correlated with mental health than physical one(p<.01). 9. Analysing factor affecting health condition, the result showed that men than women(p<.001), the higher age(p<.05), the less work overload stress(p<.05), the better health condition, and these explained 16% of physical health condition. In relation to mental health condition, men than women, the higher age(p<.05), the less student related work and work overload stress, the higher economic factor stress(p<.01), the better health condition and these explained 18% of mental health condition. In relation to overall health condition, men than women(p<.001), the higher age(p<.01), the less student related work and work overload stress(p<.01), better overall health condition, and these explained 22% of overall health condition.;현대 사회는 산업화, 근대화의 과정을 거치면서 직무스트레스로 인한 신체적, 정신적 질환 유병률이 증가되고 있어 스트레스와 그에 따른 건강 문제의 심각성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국제노동기구(ILO, 1981)에 의하면 선진 국가 교사들의 25%는 건강에 심각한 영향을 끼치는 스트레스로 전신 피로증에 시달린다는 보고가 발표된 바 있다. 이러한 스트레스는 불안, 우울 및 정신적 장애뿐만 아니라 신체적인 질병의 70%이상의 원인이 되므로, 스트레스로 인한 교사들의 정신적, 신체적 건강 문제에 대한 대책이 시급하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학교 조직 내에서 교사들이 겪는 직무스트레스의 정도와 요인을 파악하고 건강상태와의 관련성을 분석하여 교사들의 건강관리 프로그램의 개발에 필요한 자료를 제공하는데 목적을 두고, 서울시내에 있는 초·중·고 교사 501명을 대상으로 2000년 4월 24일부터 5월 23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전체 대상자의 스트레스는 경제적 안정요인이 1위였고, 그 다음으로 학생들과의 활동, 업무과다, 행정적 지원, 동료교사와의 관계 순이었다. 2. 성별에 따라서는 학생들과의 활동과 업무과다 요인에서는 여교사가 남교사보다 스트레스 정도가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았으며(P<.001), 경제적 안정(P<.01)과 동료교사(P<.001)와의 관계에서는 남교사가 더 높았다. 3. 연령별로는 행정적 지원과 업무과다 요인에서 20대와 30대 교사가 40대 이상의 교사들보다 스트레스 정도가 높았고(p<.01), 근무년수별로는 동료교사와의 관계(p<.01)와 업무과다요인(p<.05)에서 5년 미만인 교사들이 스트레스 정도가 가장 높았고, 행정적 지원요인(p<.01)과 경제적인 안정요인(p<.05)에서는 5년이상 10년 미만인 교사들이 가장 높았다. 전체적으로 근무년수 5년 이상 10년 미만의 교사들의 스트레스가 가장 높았고 20년 이상의 교사들이 가장 낮았다(p<.01). 4. 학교급별로는 학생들과의 활동과 업무과다 요인에서 초등학교가 중·고등학교에 비해 스트레스 정도가 높았으며, 동료교사와의 관계 요인은 중·고등학교가 초등학교보다 높았다. 행정적인 지원 요인은 고등학교가 초등·중학교보다 높았다(p<.001). 5. 성별로는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남교사가 여교사보다 건강상태가 더 양호했다(p<.001). 6. 근무년수별로는 신체적, 정신적 건강 모두 10년 이상인 교사들이 10년 미만인 교사들보다 더 양호하였으며(p<.05), 연령별로는 40대 이상인 교사들이 20, 30대인 교사들보다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건강상태가 더 양호하였다(p<.01). 7.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교사보다 고등학교 교사가 신체적·정신적 건강상태가 더 양호하였다(p<.01). 8. 스트레스와 건강상태와의 관련성을 분석한 결과, 학생들과의 활동과 업무과다 요인의 스트레스는 신체적, 정신적으로 높은 관련성을 보였으며, 통계적으로 매우 유의하였다(p<.001). 행정적 지원요인 역시 건강상태와 관련성이 있었는데, 신체적인 건강(p<.05)보다는 정신적인 건강(p<.01)에 더 관련성이 높았다. 9. 건강상태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분석해 본 결과, 신체적인 건강상태는 남자가 여자보다(p<.001), 연령이 높을수록(p<.05), 업무과다요인 스트레스를 적게 받을수록(p<.05) 양호하였고 이들은 신체적 건강상태의 전체변량 중 16%의 설명력을 갖는다. 정신적인 건강은 남자가 여자보다, 연령이 높을수록(p<.05), 학생들과의 활동과 업무과다의 스트레스가 낮을수록, 경제적 안정요인의 스트레스가 높을수록(p<.01) 양호했고 정신건강의 전체변량 중 18%의 설명력을 갖는다. 총체적인 건강상태는 남자가 여자보다(p<.001) 연령이 높을수록(p<.01), 학생들과의 활동과 업무과다의 스트레스가 낮을수록(p<.01)더 양호했고 총체적 건강의 전체변량 중 22%의 설명력을 갖는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보건관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