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0 Download: 0

Penderecki의 누가 수난곡에 대한 소고

Title
Penderecki의 누가 수난곡에 대한 소고
Authors
이정희
Issue Date
1974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음악창조의 역사는 수 많은 음악 예술가들의 독자적 수법 위에서 쌓아 올려진 하나의 역사적 사실이며 이 창조의 힘은 오늘날의 음악문화에도 거듭되는 새로움에 대한 가능성을 낳고있는 것이다. 그러면 현대음악에서 보여주는 새로운 가능성이란 무엇이었으며 또한 무엇을 추구하고 있는 것인가? 일차세계대전이 연합군의 승리로 막을 내린 같은 해에 20세기 음악에 넓고 깊은 영향을 미친 인상주의 창조자 Debussy가 세상을 떠났다. 그의 죽음과 함께 인상주의는 고개를 숙였지만, 이 시기에는 원시주의 신비주의, 표현주의, 소음주의(미래주의) 등의 여러 유파가 있었고 또한, Hindmith를 중심으로 하는 신즉물주의와 Schonberg의 십이음음악이 차례로 출현하였다. 그런데 이 십이음 기법은 Musique Seridlle의 순열구성에도 크게 작용하였다. 그 후 Stockhausen의 「소년의 노래」에서는 전자음악이라는 새로운 실험과 John Cage의 피아노 독주곡을 내용으로 하는 「4분 33초」에서의 우연성음악 등이 20세기 전반에서 보여준 양상이었다. 최근에는 연주형태에도 새로운 방법이 도입되어 과거처럼 연주회장에서 음악이 연주되는 것이 아니고, 몇 개의 연주가 가능한 공간을 모두 활용하여 입체적으로 실연시키면서 감상자가 임의로 돌아다니며 음악적 분위기를 직접 체험하는 이른바 산책 음악회라는 것이 시도되고 있다. 이와 같은 다양한 작풍, 과거와는 이질적인 연주회의 형태 등으로 펼쳐지는 현대음악의 지나친 팽대현상은 종교적인 제재로 작곡된 작품도 예외일 수는 없었다. 현대 종교음악은 종교적인 무위기 속에 현대기법을 합한 새로운 방향을 모색하고 있고, 또한 이러한 작품이 예배양식을 위해서 씌여진 것이라기 보다는 연주를 위해 작곡된다. 이러한 예로, 금년 41세의 폴랜드의 작곡가 Krzysztof Penderecki가 전술한 바와 같은 가능성을 「마태수난곡-Passioet More Domini Nostri Iesa Secundum Lucam」에서 보여 주었다. 이 수난곡은 Graphic 기보법 상에 전례적인 Gregrian Chant의 음요소와 그 밖에 다른 민속적인 음요소를 소재로 하였으며 또한 Penderecki 특유의 대담한 음악효과를 수반한 현대기법으로 표현하였다. 즉 세 그룹의 혼성합창과 소년합창, 대규모의 관현악 편성 glissando, 사분음, 통계적인 음의 축적과 tone Cluster(음군) 등이 자주 사용되고(B.A.C.H)를 음명상징으로한 십이음의 음례를 기본으로 하였다. 이야기, 속삭임, 조소, 발성 아닌 생음 사용을 화음으로 한 합창과 관현악 편성은 충격정인 음향을 들려준다. 독특한 작곡의 이디옴(Idion)과 우연성을 추구하는 데에 주력하면서도, 한편 신을 향한 숭고한 카톨릭 교회음악의 정신을 강렬한 극적 표현 위에 그렸음을 본 소고를 통해 알 수 있게 되었다.;The history of creation of music is a historical fact to which many musicions have contributed their own independent styles, and even now such creative activities are preparing repeatingly new possibilities for the musical culture today. Then, what would be the new possibilities presented by modern music, and what would be that is run after by modern music. It was at the allies' glorious end of the World War Ⅰ that Debussy deceased who, as the father of impressionism, had influenced deeply on the music of the 20th century. By his death, impressionism has shown a declining tendency. Besides impressionism, there were many stylistic groups contemporary to it: Primitivism, mysticism, expressionism, futurism and so on. Following them appeared new materialism, lead by Hindmith, and music oz twelvetons of Schonberg which played a significant role on the composition serielle of musique Serielle. Thereafter, Thereafter, in the first half of the 20th century, followed a new experiment of electronic music which was tried in (Song of boy) by Stockhausen, and random composition which was shown in (four minutes thirty-three seconds) as a piano solo, by John Cage. Nowadays, there have been introduced new ways even in the musical performance and has been tried the so-called musical performance of taking a walk which, not performed in the regular recital hall, but utilizes all the room that can be associated 3-dimensionally for musical performance and lets the appreciator respire whole the musical atmosphere, walking at his will. From the series of modern music which is swollen with various style and recital forms, could not be excluded the works that were composed with the religious themes. The modern religious music runs after a new style which solves the modern style in the religious atmosphere, and such works can not be said to be for the religious ceremonies but, for the musical performances. A 41-aged Polish composer, Krzysztof Penderecki, has shown an example in the 'Passio et Mors Domini Nostri Secundum Lucam'. In that work he took, as themes, the musical factor of the ceremonial Gregian chant and other folk music in the graphic scoring way, utilizing a daring sound effect, peculiar to himself: Mixed choruses and boy's choruses quarter-tones of 3 groups, a magnificent orchestra glissando and statistical sounds and tone clusters were frequently utilized and they were based upon the twelvenotes scale recorded with B.A.C.H.. Chorus harmonizing speeches, whisperings, snares and voices are performed with an orchestra. We have come to know b r this abstract that he drawed the solemn Catholic spirit for God on the ardorous dramatic expression, although he had applied himself to seek for the musical idioms and casualities peculiar to himself.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