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3 Download: 0

색채심리를 통한 얼굴표정 연구

Title
색채심리를 통한 얼굴표정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Facial Expressions through Color Psychology
Authors
한유진
Issue Date
2008
Department/Major
대학원 미술학부한국화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인의 작업은 사람들의 다양한 표정을 대상으로 한다. 표정은 한 개인의 감정적 변화를 통한 심리상태를 보여주게 되는데, 이는 살아가면서 경험하는 사건, 사고를 통해 분노, 슬픔, 기쁨 등의 감정을 느끼면서 나타나게 되는 것 이다. 사람들이 자신의 감정을 억제하려고 노력하지만 순간적으로 스쳐 지나 가는 찰나의 표정 변화까지는 억제하지 못한다. 이러한 감정 변화가 제일 먼 저 얼굴에서 나타나게 되는데, 이것은 하나의 신비로운 신호발생 장치의 역 할을 하게 되며, 우리는 싫든 좋든, 끊임없이 이 신호에 의지해 우리가 언어 로는 명료하게 표현할 수 없는 감정을 얼굴을 통해 읽게 된다. 본인의 작업은 이러한 얼굴을 소재로 사람들이 살아가면서 경험하는 감정의 변화를 다양한 색채로써 표정의 변화를 표현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이론적 배경으로 얼굴의 심리와 색채의 심리적 효과로 나누어 고찰해 보았다. 우선 얼굴 표정과 심리의 연관성을 알아보기 위해 감정의 변화를 대변하는 표정의 의미를 서술하였으며, 가장 보편적인 표정을 지닌 일곱 가지의 감정, 슬픔, 분노, 놀라움, 두려움, 혐오, 경멸, 기쁨을 통한 표정에 따른 감정 상태에 대해 알아보고자 하였다. 그리고 소통의 역할로써의 얼굴표정에 관해 적어보았다. 우리는 표정을 통해서 자신의 심리적 변화를 나타내기도 하며 때로는 타인의 변화를 읽기도 한다. 본인은 이러한 감정적 변화가 드러나는 얼굴을 통해서 인간의 내면적 심리를 탐색 하고자 하였다. 이어서 색채의 심리적 효과에 관해 연구하였다. 우리는 다채로운 색채 속에서 살아가며 이러한 색채는 우리의 감정에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한다. 색채에 따른 반응은 개인마다 차이가 있겠지만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반응을 통해서 색채가 사람들에게 주는 감정적 변화를 서술하였다. 보다 구체적인 색채에 따른 반응을 알아보기 위하여 “빨강, 주황, 노랑, 초록, 파랑, 보라, 분홍” 일곱 가지의 명확하고 긍정적으로 발산되는 색채와 검정, 흰색 두 가지의 무채색을 통해 색채에 따른 감정변화를 알아보았으며 뭉크, 에고 실레를 예를 들어 작품에 나타난 색채심리에 관해 연구하였다. 조형적 표현방법에서는 우선 제작 동기를 적어 보았으며 얼굴에서 드러나는 감정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얼굴만을 확대해서 작업한 이유를 서술하였다. 그리고 표정을 강조하기 위해 근육의 움직임에 따라 다양한 색채로 채색하였으며 본격적인 채색작업에서는 아교포수와 호분포수를 이용한 밑 작업을 한 후 채색을 진하게 올려 깊이 있는 색감을 나타내고자 하였다. 본 논문을 통해 얼굴표정과 색채의 심리적 연관성에 대해 이론적으로 공부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며 지금까지 본인의 작품세계를 마무리 하면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The author’s work has its object of people’s various facial expressions. Facial expressions show a person’s state of mind that is changing due to the emotional change and reflect the mind of anger, sadness, or joy resulted from various events that are experienced in the process of life. Although people try to suppress their feelings, they cannot control their facial expressions that appear momentarily. These emotional changes appear on the face first, and they play a role of a mysterious signal generator, so we depend on those signals, whether we like them or not, to read a person’s emotion from the face that cannot be expressed clearly from the language. The author’s work selects these faces as a subject matter and intends to express the changes of facial expressions with various colors to show people’s emotional changes experienced in the process of their lives. For doing that, this study considered facial psychology and psychological effects of colors separately as a theoretical background. First of all, the meanings of facial expressions were described which represent emotional changes in order to find out the relationship between facial expressions and psychology, and the state of mind was intended to be understood that is expressed through facial expressions which appear due to the seven emotions, sadness, anger, wonder, fear, hatred, contempt, and joy, that make the most typical facial expressions. And then facial expressions as a role of communication were stated. We show our psychological changes through facial expressions and sometimes read others’ emotional changes through them. This author was intended to figure out men’s internal psychology through faces that expose such emotional changes. And then, psychological effects of colors were examined. We are surrounded with various colors, and those colors have influential power on our emotion. Although each individual have a different response on a color, this study states how people’s emotion changes by colors through the responses got commonly from the object. To figure out responses by colors more concretely, emotional changes by colors were investigated through clearly and positively perceived seven colors, “red, orange, yellow, green, blue, purple, and pink” and achromatic colors, “black and white”, and the color psychology shown in the works of Munch and Egon Schiele as examples was examined. In the method of formative expression, first, the motif of the work was written, and the reason why only the faces were magnified for maximizing the emotion that appeared on the face was described. In addition, various colors were used to emphasize the facial expressions expressed by muscle movement, and in the actual coloring process, the base was made using glue and shell powder, and the deep impression of colors was intended by dark coloring. This study gave the author a chance to study the relationship between facial expressions and color psychology theoretically and allowed her to complete her own art world up to now and leap to a one-step higher level.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