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1 Download: 0

Henri Dutilleux의 「Sonate pour Piano」 연구

Title
Henri Dutilleux의 「Sonate pour Piano」 연구
Authors
안융경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is paper is designed to study details of H. Dutilleux's 「Sonate pour Piano」, which was performed for the writer's graduate recital. The main objectives of this paper include to examine the background of composer's life and his musical characteristics, to clarify how thematic figures in the piece are related and developed through structural analysis in connection with melody, harmony, rhythm, and form, and finally to help others to perform this piece. Henri Dutilleux is a French composer, born in 1916, still alive as far as the writer knows. He tried to create his own personal style and was not willing to participate in any school or groups. However, he has been influenced by music of the past and some contemporary composers. In addition, he insists that 'contemporary music' is a very broad term which is not confined to one style or a work. He is not only categorized to a certain school but also an isolated figure musically. 「Sonate pour Piano」, which Dutilleux considers to be his op. l, represents the remains of classical form and tonality as well as modern harmonic progression and rhythm. This piece was written in 1947-48 for the pianist Genevie´ve Joy, whom he married later. It can be described as a transitional work because it shows a blend of traditional features and more individual characteristics which he develops in the subsequent later pieces. His mature style represents the following features: the progressive growth of themes influenced by the novel of M. Proust, fan-shaped figures reflecting visual arts, the frequent use of a note similar to that of I. Stravinsky, the subtle color of an instrument and combinations of various instruments in which delicate resonances can be evoked. The piece consists of three movements. The first movement is a sonata-allegro form, in 2/2. It begins with f# minor triad and ends with f#. It shows tonal ambiguity resulted by alternation of a# and a□ note. The minor third, which is characteristic interval of the first theme of the exposition section is often seen in the development section. Besides, it often shows his own features such as rising figures, tritones and syncopated rhythms influenced by jazz music. It also anticipates his extraordinary sense of exploring tone qualities of the instrument itself. The slow and calm second movement is titled 'Lied'. It is constructed in ABA', a ternary form in 4/8. It begins with D♭ major triad. It is notable that D♭ is an enharmonic note of c# and c# is a dominant of f#, which is a main note of the first movement. Part A introduces two themes; one is characterized by the vocalic melody and syncopated rhythm, the other is related to the wolf theme whicn is shown in his ballet music, 「Le Loup」(1953). Part B, characterized by the fourth interval, reaches the climax of the movement through chromatic upward movement. In part A', the order and key signature in which two themes are represented are reversed to those of part A. The third movement consists of a theme and four variations. It suggests that the octatonic mode in the quasi-choral theme is influenced by that of Messiaen. The theme is transformed variously by using contrapuntal technique such as inversion, augmentation, diminution, and canon. While the first, second, fourth variations are fast, the third variation, in which upward movement is remarkable, is slow. After the fourth variation, the choral theme is shown again in F# major and f# octatonic mode. As it is examined above, this piece maintains the traditional factors in terms of form, thematic development and tonality. Additionally, the three movements are related tonally one another. For example, the second movement begins and ends with dominant chord of the first movement. The third movement ends with the related key of the first movement. In spite of his attachment to the tradition, it also shows contemporary characteristics such as ambiguous harmonic progression, frequent meter change, tritones, syncopated rhythm, and the sensitivity about tone quality of an instrument. His unique achievement and exquisite craftsmanship secure his position as one of France's 20th-century leading composers. ;본 논문은 연구자의 석사학위 졸업 연주에서 연주했던 작품 중 하나인 앙리 두티외(Henri Dutilleux 1916- )의 「피아노 소나타 」(Sonate pour Piano)에 관한 분석 연구이다. 연구의 목적은 두티외의 성장과정과 음악적 특징을 알아보고, 선율, 화성, 리듬, 형식을 중심으로 한 구조적 분석을 통해 각 악장의 주제적 음형이 다양하게 전개되어 가는 과정을 연구함으로써 이 작품을 이해하고 연주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함이다. 두티외는 어떠한 악파나 계열에 속하지 않은 채 자신만의 독자적인 작품 세계를 구축해나간 프랑스 출신의 현대 작곡가이다. 두티외의 「피아노 소나타 」는 1947-48년 그의 부인인 피아니스트 주아(Genevie`ve Joy)를 위해 작곡되었으며, 그의 대표적인 작품 「교향곡 제 1번」(1950-51), 「교향곡 제 2번」(1955-59), 「Me´taboles」(1959-64) 등으로 가는 과도기적 작품으로서, 이후의 작품에서 보다 뚜렷이 나타나게 될 음악적 특징들이 드러나 있다. 두티외가 비로소 자신의 작품번호 1번으로 인정한 「피아노 소나타 」는 고전적 양식과 그의 고유한 음악적 성격이 조화를 이룬 작품이다. 「피아노 소나타 」는 세 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제 1악장은 2/2의 소나타 알레그로 형식으로, 제시부의 제 1주제와 제 2주제 모두 베이스의 오스티나토와 당김음이 특징적이다. 또한, 듀티에가 선호하는 상행 음직임(upward movement)과 3온음(tritone)을 자주 볼 수 있다. 제시부의 종결부분에서는 두 음을 소리가 나지 않게 누른 채 다른 음들을 누름으로써 악기의 미묘한 음색을 끄집어내려는 작곡자의 섬세하고 예민한 감각이 드러난다. 발전부에서는 하나의 음을 중심으로 프레이즈가 진행되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지속저음(pedal point)과 같이 축의 역할을 하는 음(pivot note)은 두티외의 음악에 나타나는 특징적 요소 중의 하나이다. 제 2악장은 4/8의 3부형식으로 A-B-A´로 구성되었다. 느리고 조용한 'Lied'로서, A부분에 나타나는 두 개의 주제 모두 상성부의 성악적 선율이 뚜렷한 호모포닉(homophonic) 구조로 되어있으며, 당김음이 자주 나타난다. 특히, e음이 자주 반복되는 두 번째 주제는 두티외의 발레곡 「Le Loup」(1953)의 늑대주제를 예기한다. B부분에서는 4도 음정이 두드러지며 64분음표의 조밀한 짜임새와 지속저음(pedal point), 양손의 근접 모방(canon)과 절정을 향한 반음계적 상행진행이 특징적이다. 제 3악장은 코랄 풍의 주제와 네 개의 변주로 구성되었다. 주제는 메시앙으로부터 영향을 받은 옥타토닉 선법(octatonic mode)이 쓰여졌으며, 전위(inversion), 확대(augmentation), 축소(diminution), 근접모방 등과 같은 대위적 기법을 사용하여 다양하게 변주된다. 제 1변주에서 주제의 동기적 음형이 전개되는 과정은 두티외의 성숙된 작품에서 정립하게 될 주제의 점진적 발전기법과 연관지을 수 있다. 빠르고 기교적인 전반부에 이어 제 2변주의 후반부 Calmato 부분에 나타나는 양손의 대칭적 전개는 이후 관현악 작품에서 뚜렷이 보이는 부채꼴 작법의 초기 예라 할 수 있다. 제 3변주는 중간 음역의 주제를 중심으로 진행되는 양손의 상행진행과 근접모방이 특징적이며, 제 4변주에서도 축의 역할을 하는 저음 A#이 주기적으로 나타나는 것을 볼 수 있다. 「피아노 소나타 」는 전체적으로 불분명한 화성적 진행을 보이지만, 악장의 시작과 종지 부분에서는 뚜렷한 조성감을 갖는다. 즉, f#단조로 시작하는 1악장에 이어 2악장의 시작화음과 종지화음은 모두 D♭ 장3화음이다. 3악장의 제 4변주가 끝나고 마지막으로 재현되는 코랄풍 주제는 뚜렷한 F# 장3화음으로 종지를 맺는다. 또한, 이들 조성은 서로 연관되어 있다. 즉, 1악장과 2악장은 이명동음적 딸림음조 관계이며, 1악장과 3악장은 같은 으뜸음조 관계이다. 이 작품은 1940년대 후반에 쓰여진 현대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아직 완전히 벗어나지 않은 고전적 형식 및 조성을 유지하고 있다. 선법의 사용과 음색에 대한 감수성은 드뷔시나 라벨로부터 이어지는 프랑스 전통적인 흐름선상에 있다고 볼 수 있으며, 작품에 나타난 모호한 화성 진행과 잦은 변박, 3온음 사용의 선호, 악기의 색채 및 울림에 대한 감각은 두티외를 20세기 프랑스의 주요 작곡가 가운데 하나로 위치하게 한다. 본 논문에서는 「피아노 소나타 」분석을 위해 Durand S. A. Editions Musicales에서 출판된 악보를 사용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