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 Download: 0

形象의 추구와 변형

Title
形象의 추구와 변형
Other Titles
Form as a Pursuit and Defromalizatoin
Authors
李芝殷
Issue Date
1983
Department/Major
대학원 회화학과
Keywords
형상변형Pursuit회화학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e problem on the matter and form in art has been in a long controversy in the West and the Orient. The periods when the art of the sensual formalism were emphasized interactionly have changed the phases of idealistic matter, through the development in art. Through the relations of the theories on the form and matter are thought to be antagonized. I think the art cannot be achieved with one side of form or matter. In the process of creative works, in the two elements, form and matter should attain the identify and the co-existence. Therefore, in the painting, it is necessary to observe the objectives eautionsly and make formative it technically. At the same time, making formative the objective, we must discover the inner meaning of objectives, matter, irrespective of it and reduce the matter to the form. The meaningful objectives, thus, must the able to express its form finely and furthemore, exposing realistic fact in it, necessarily, symbolic idea, namely matter above the facts. Starting form this viewpoint, in my whole creating activities, I persue the corcrete forms in the painting. However, I do not remain to depict the form of fact in detail but get over the formative objectives to reform it through subjectives of mine. My attitude toward the persuits of meaning in the concrete form in the truely of my individual personality. So I think it valuable to bestow meaning as much as possible to form in my work rather than creat or discover new style of the form.;藝術에 있어서 內容과 形式의 間題는 東西洋을 莫論하고 항상 論爭의 對象이 되어왔다. 感覺的 側面의 形式主義 藝術이 强調되던 時間와, 觀念的 側面의 內容主義 藝術이 先行되던 時期와 서로 교체되면서 變化 發展하였다. 이러한 理論은, 形式과 內容이 獨立된 關係라고 생각하는 사고의 對立이지만, 本人의 創作經險으로 볼 때 藝術作品은 단순한 感覺的 存在만도 아니요, 觀念的 精神的 存在만도 아니라 생각된다. 作品創作 過程에서는 이 두개의 서로 다른 性格이 統一性을 이루며 共存해 야 할 것이다. 그러므로 繪晝에 있어서도 對象에 對한 細密한 觀察과 그것을 造形 할 수 있는 技法이 必要하며, 또한 對象을 表現하되 對象에 매이지 않고, 對象에서 意味를 發見해야 하며, 同時에 意味있는 形體로 환원 시켜야 할 것이다. 그리하여 意味化된 對象에서 自己의 모습을 明確하게 나타낼수 있어야 하고 나아가서는 現實的인 眞實을 表現하면서 반드시 그 안에서 現實以外의 理想에 對한 象懲的인 表現이 있어야 할 것이다. 이러한 觀點에서 출발한 本人의 創作行爲는 具體的인 形象을 追求하되 그 對象의 具體的인 形象을 細密히 묘사해 내는 것이 아니라 對象을 뛰어넘어 作家의 主觀에 의해 再構成하는 과정인 것이다. 이러한 의미에서 볼때 本人이 추구하는 具象의 意味는 진정한 個人 으로서의 '나'를 表現하고자 하는 것이며, 그러므로 表現의 새로운 形式을 創造 하거나 발견한다기 보다는 形象을 通하여 可能한한 많은 意味를 부여 하는데 作品創作의 目的이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