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6 Download: 0

貧血을 동반한 각종질환에서의 혈청 Ferritin치 변동에 관한 연구

Title
貧血을 동반한 각종질환에서의 혈청 Ferritin치 변동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SERUM PERRITIN IN VARIOUS DISORDERS ASSOCIATED WITH ANEMIA
Authors
朴惠蘭
Issue Date
1985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빈혈혈청Ferritin치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옥경
Abstract
The recently developed method of measuring serum ferritin by enzyme immuno-assay has assumed a very important role for evaluating iron status in various anemic conditions including iron deficiency anemia. Serum ferritin was measured by Enzyme Linked Immunosorbent Assay (ELISA) in 65 normal controls and 203 patients of various disorders associated with anemia (Hb < 10g/㎗) and the results were compared with serum iron, total iron binding capacity, percent saturation of transferrin, and other hematologic tests. The results were as follows. 1. The mean value of serum ferritin in 65 normal controls was 80.5ng/㎖. The value of male (111.9ng/㎖) and female (51.8ng/㎖) reveal significant differences ( P < 0.05 ). 2. In various disorders, the mean value of serum ferritin in iron deficiency anemia was 6.1 ng/㎖ which was significantly lower than that of normal control where as the malignancy shows highest value. In chronic disorder, malignancy, renal disease and aplastic anemia, the serum ferritin concentrations were from 213.4 to 764.1 ng/㎖ showing significantly higher than normal control (P<0.05). The values of liver disease and hemolytic anemia were 748.6 ng/㎖, 273.8 ng/㎖ respectively and were also higher than normal control (P>0.05). 3. There was a tendency of significant correlation of serum ferritin with Mean Corpuscular Volume (MCV), percent of transferrin saturation, and Mean Corpuscular Hemoglobin (MCH) in iron deficiency anemia, also with total iron binding capacity in chronic disorder (P<0.05). Highly significant correlation of serum ferritin with total iron binding capacity in aplastic anemia, with Mean Corpuscular Hemoglobin Concentration (MCHC) in hemolytic anemia were observed (P<0.05). 4. Considering the correlation of hemoglobin with other parameters in various disorders; The correlation of hemoglobin with MCH was most significant in iron deficinecy anemia and the correlation of hemoglobin with total iron binding capacity was extremely significant in hemolytic anemia (P<0.05). In summary, serum ferritin concentration was significantly low in iron deficiency anemia and was significantly high in chronic disorder, malignancy, renal disease and aplastic anemia, therefore the serum ferritin is a useful diagnostic tool for differential diagnosis of anemia. The correlation of serum ferritin with MCHC was most significant in hemolytic anemia, so simultaneous measurements of two parameters may be useful for the diagnosis of hemolytic anemia.;빈혈을 동반하는 각종 질환에서 이들의 원인을 정확히 규명하는것은 질병의 진단이나 치료, 예후결정에 있어서 중요하며 이중 철 대사장애로 인한 빈혈이 가장 흔하므로 저장철의 측정은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체내 저장철을 보는 방법으로는 종래에 시행하여 오던 혈청철, transferrin포화율, 총철결합능, 간생경 및 골수천자에 의한 조직화학적 철염색등 여러가지 방법이 있으나, 혈청 ferritin의 측정이 가장 정확하고 신빙성있는 검사법이라고 알려졌다(Walter등 1973;Lipschitz등 1974 ; Jacobs 및 Worwood 1975). 그동안 방사면역측정법을 이용하여 혈청 ferritin의 측정이 시행되었지만 동위원소를 취급하는데 따른 여러가지 문제점이 있어 실제로 임상적으로 이용하기에는 제한이 많았으나 최근에 Enzyme Linked Immunosorbent Assay(ELISA)에 의해 쉽게 측정이 가능하게 되었다. 이에 저자는 빈혈을 동반한 각종 질환에서 저장철의 양적 상태를 알아보기 위해 ELISA를 이용하여 혈청 ferritin치를 측정하고 종래 사용되던 수종의 저장철의 검사법들과 비교검토하여 혈청 ferritin 검사의 임상적 의의를 규명하고자 하였다. 1984년 11월부터 1985년 3월까지 국립의료원에서 진료받은 환자중 혈색소 10g/dl이하의 빈혈을 동반하는 각종 질환 환자 209례와 정상성인 65례 총 274례에서 ELISA를 이용하여 혈청 ferritin을 측정하고 혈청철 , transferrin포화율, 총철결합능 및 혈액학적 검사를 실시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정상인에서 혈청 ferritin치는 80.5ng/ml 이었으며 남자는 111.9·ng/ml, 여자는 51.8 ng/ml로 남녀간에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P< 0.05). 2. 질환별 혈청 ferritin치는 철결핍성군에서 6.1 ng/ml 로 정상대조군보다 유의하게 낮았으며 악성종양군에서 가장 높았다. 만성 질환군, 악성종양군, 신장질환군 및 재생불량성빈혈군에서는 213.4~764.1 ng/ml로서 정상대조군보다 유의하게 높은치를 보였다(P<0.05). 간질환군, 용혈성빈혈군에서도 각가 748.6 ng/ml , 273.8ng/ml로 높은치를 보였고(P>0.05) 기타군은 정상대조군과 비슷한 수치를 보였다(P>0.05). 3. 질환별 혈청 ferritin치와 다른 경사와의 상관관계는 철결핍성군에 서는 평균적혈구용적 (Mean Corpuscular Volume ; MCV ), transferrin포화율 및 평균적혈구혈색소량(Mean Corpuscular Hemoglobin : MCH)과 유의한 상관을 보였고, 만성질환군에서는 총철결합능과 유의한 상관을 보였다(p<0.05). 악성종양군, 신장질환군 및 간질환군에서는 다른 검사와 유의한 상관이 없었다(P>0.05). 재생불량성빈혈군에서는 총철결합능, 용혈성빈혈군에서는 평균적혈구혈색소농도(Mean Corpuscular Hemoglobin Concentration : MCHC)와 매우 밀접한 상관관계가 있었다(P<0.05). 4. 질환별 혈색소치와 다른 검사와의 상관관계는 철결핍성빈혈군에서는 MCH와의 관계가 가장 유의하였으며 만성질환군, 악성종양군, 신장질환군, 간질환군 및 재생불량성빈혈군에서는 유의한 상관관계가 없었다(P>0,05). 용혈성빈혈군에서는 총철결합능과의 관계가 매우 밀접 하였다(P<0.05). 이상의 결과를 종합하여 보면 혈청 ferritin은 철결핍성빈혈군에서 유의하게 낮았고 만성질환군, 악성종양군, 신장질환군, 재샘불량성빈혈군에서 유의하게 높아 진단에 도움을 주는 검사로 생각된다. 다른 검사와의 상관관계는 용혈성빈혈군에서 혈청 ferritin과 MCHC 와의 상관이 가장 좋은 것으로 나타남으로서, 이 질환에서 두가지 검사를 동시에 시행하면 진단의 가치가 큰 검사로 분석되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