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4 Download: 0

The role of the IMF in the crisis : did the IMF plans worsen the crisis?

Title
The role of the IMF in the crisis : did the IMF plans worsen the crisis?
Authors
이선영
Issue Date
1999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아시아의 금응 위기는 1980년대 라틴 아메리카 외환 위기 이래 IMF 가 맞이한 최대의 과제이며 1944년 IMF 설립 이후 아마도 역사상 IMF의 가장 큰 시험무대가 될 것이다. 본 논문의 목적은, 아시아의 現 경제 위기와 그 원인, IMF의 일반적 역할과 現 금융 위기를 막기 위한 특별 구제 프로그램, 그리고 IMF의 아시아 사태 개입과 그 처방에 대한 찬반론을 조사, 분석해보고 IMF 처방 당위성에 대한 결론을 도출해 내는 것 이다. IMF는 원래 국제 수지 적자로 인하여 그들의 통화 가치를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는 회원 국가에게 돈을 빌려주는 것을 본연의 임무로 한다. 문제를 겪고 있는 국가에게 단기 자본을 융통해 줌으로써 그 국가의 경제가 질서를 찾을 수 있도록 시간을 주는 것이다. 아시아 금융 위기의 결과로,IMF는 1997년대 후잔 한국, 인도네시아,그리고 태국에게 1000억 달러가 넘는 단기 자본을 긴급 투입함과 동시에, 여러 제반 조건 사항을 이들 국가에게 요구하였다. IMF는 정부 공공 지출의 삭감과 이자율 인상을 포한한 긴축 거시경제 정책과 국내외 경쟁으로부터 보호되어왔던 분야의 탈규제화,그리고 금융 분야로부터의 투명한 보고를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IMF의 아시아 국가를 향한 정책들은 많은 서구 학자들로부터 이레적인 비판을 받고 있다. 첫째로, IMF가 주장하는 강력한 긴축 거시 겯제 정책들이 現 아시아 금융 위기에는 적합하지 않다는 지적이다. 아시아 국가들이 겪고 있는 위기는, 과도한 정부 지출과 인플레이션 때문이 아니라 금융 私기관들의 외채로부터 비롯된 위기이기 때문이다. 둘째로, IMF구제 금융 노력은 도덕적 헤이라는 문제를 악화시키고 있다는 지적이다 즉, 부실한 아시아 私기업에게 융자를 해준 은행들은 그들의 성급하고 책인감 없는 융자 정책에 대하여 대가를 치루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IMf에 대한 또 다른 비판은 그 운영에 대해 실제로 지고 있는 책임에 비해 너무도 막강한 힘을 지니고 있다는 것이다 이를테면. 1000여명의 IMF직원들이 75개국 개발 도상국 국가들의 14억 인구에 대한 결제 정책을 입안하는 격이니 그 전문성과 책임성이 의심된다는 지적이다. 마지막으로 IMF개입은 더 우수하고 비용 절약적인 자유시장 원리를 손상시키고 있다고 이들은 주장한다. 아시아 위기가 마무리 되지 않은 단계에서 성급한 결론을 내릴 수는없다. 그러나, 아시아 경제 위기는 IMF구제 금융과 그에 따른 제반 조건들을 올바르게 수행함으로써 해소될 것으로 생각한다. 즉, 건전하고 투명한 안정화와 개혁 정책, 적절한 통화, 금융 정책의 조화 그리고 금융 기관들의 구조 조정과 다른 분야의 개혁 조치를 통하여 해소될 수 있을 것이다. 폭우가 쏟아지는 와중에는 우산이 아예 없는 것보다는 비가 새는 우산이라도 있는 것이 도움이 되듯, IMF정책의 부작용으로 인한 피해로 인해 IMF가 제공한 도움과 개혁 조치들을 무시할 수는 없을 것 이다. ; The Asian financial crisis has been the biggest test for the IMF since the Latin American debt crisis of the 1980,s and perhaps the biggest test since the institution was founded in1944. Thus,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examine and analyze the Asian crisis and its origin, the IMF‘s general role and the specific bailout programs to contain order to evaluate the IMF‘s role in the current Asian crisis. The original charge of the IMF was to lend money to member countries that were experiencing balance of payments problems, and could not maintain the value of their currencies. The idea was that the IMF would provide short term financial loans to troubled countries, giving them time to put their economies in order. As a result of the Asian crisis, in late 1997 the IMF found itself committing over $100 billion in short term loans to three countries; South Korea, Indonesia, and Thailand. As with other aid packages, the IMF loans come with conditions attached. The IMF is insisting on a combination of tight macro-economic policies, including cuts in public spending and higher interest rates, the deregulation of sectors formally protected from domestic and foreign competition, and better financial reporting from the banking sector. However, the IMF policies toward Asian countries have come in for unusually tough criticisms from many Western observers. One criticism is that tight macro-economic policies are inappropriate for countries that are suffering not from excessive government spending and inflation, but from a private sector debt crisis with deflationary undertones. A second criticism of the IMF is that its rescue efforts are exacerbating a problem as moral hazard. These critics argue that the banks which lend large amounts of capital to over-leveraged Asian companies should now be forced to pay the price for their rash lending policies, even if that means some banks must shut down, The Third criticism of the IMF is that it has become too powerful for an institution that lacks any real mechanism for accountability. The IMF was determining macro-economic policies in 75 developing countries with a staff of under 1,000 the IMF lacks the in-depth expertise required to de a good job. The Final criticism is that the IMF undermines superior, less expensive market solutions. Critics insist that in the absence of an IMF, creditors and debtors would do what creditors and debtors always do in cases of liquidity or insolvency. What I can conclude from the IMF handling of the Asian crisis is that, as many analysts now agree, foreign financial flows should be regulated in some way. So, it is important how to make openness to the market less perilous. Although less-developed countries such as those in Asia undoubtedly need to open up to the world capital markets, they would be well advised to do so at a pace commensurate with their capacity to develop sound regulatory and institutional structures. Another important point is that the continued expansion of the IMF‘s power and mandate is bad for debtor nations, for the global financial system, and ultimately, for the IMF itself . The increasing take over more and more of a country decision-making process, without any commensurate increase in accountability. However, I think we must not let the perfect be the enemy of the good. In a downfall, it is better to have a leaky umbrella than no umbrella at all. We cannot ignore the benefit and the directions provided through the IMF bailout programs even thought there is some side effects caused by those program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