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 Download: 0

Are unilaterally determined environmental norms fair? : Tuna-Dolphin case between the U.S. and Mexico

Title
Are unilaterally determined environmental norms fair? : Tuna-Dolphin case between the U.S. and Mexico
Authors
곽민정
Issue Date
1999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Back in the 1950s, it was discovered that dolphins were being killed in the Eastern Topical Pacific (ETP) when tuna fisherman began to exploit the unique relationship that existed between the tuna and the dolphin. This led to the U.S. congress in 1972 to pass the Marine Mammal Protection Act, which banned the importation of commercial fish or products from fish which have been caught with commercial fishing technology and resulted in the incidental kill of ocean mammals. The United States banned imports of Mexican tuna because Mexico had not taken steps to decrease the number of dolphins killed each year due to tuna fishing. The U.S. had continued to impose embargoes while Mexico used for its case the General Agreement on Tariffs and Trade (GATT), which served as a multilateral agreement for trade among member nations. Mexico appealed the case to the General Agreement on Tariffs and Trade (GATT), where the panel ruled in favor of Mexico. The ruling was in park due to the discriminatory manner in which the United States implemented the measure and how it imposed quotas and embargoes on imports or exports. While Americans saw their actions on dolphins and whales as providing international resource conservation leadership, foreign countries saw the U.S. actions as unjustified bullying, especially when these marine mammals were outside of U.S. territorial waters. This thesis will analyze rulings that have raised questions about the ability of nations to adopt environmental plans when environmental goals may interfere with international free trade goals. It will also raise the need for a multilateral cooperation if both free trade and environmental policies are to be upheld simultaneously in orderly fashion. How multilateral cooperation rather than unilateral policy can improve international environmental standard will be studied in terms of trade effect on national wealth and technology. For one country to exert its environmental concerns and practices to other countries, it must attempt to do so by orderly international relations and intergovernmental cooperation not impairing free trading system.; 1950년대에 ETP 지역의 어부들이 참치를 잡는 방법이 돌고래를 같이 잡는 결과를 낳음으로 인해 미의회는 1972년에 Marine Mammal Protection Act 라는 법을 제정하게 되었다. 이 법에 기인하여 미국은 해양 동물을 파괴하는 기술을 이용하여 잡힌 어류나 그 제품들의 수입을 금지하게 되었다. 따라서 미국은 멕시코에서 참치를 잡는 방법이 돌고래를 같이 죽이는 결과를 낳는다하여 멕시코로 부터의 참치 수입을 금지하였다. 이에 대항해 멕시코는 다자간 무역 협상 기구인 GATT에 제소하였다. GATT의 패널에서는 미국의 무역에 대한 제한 조치가 다소 차별적이라 하여 멕시코의 승소로 결론지었다. 미국은 그들의 무역 금지 조치는 해양 동물을 보존하고자 하는 환경보호의 일환에서 국제적인 지도력을 발휘한 것이라 주장 했지만 다른 나라들은 이러한 미국의 행동을 자국의 영토를 벗어난 비합리적인 힘의 과시라 비판했다. 이 논문은 멕시코와 미국의 케이스를 통해 선진국이 국내 환경법을 대외적으로 적용함으로써 발생하는 갈등과 자유무역을 활성화하고자 하는 국제적인 노력이 어떻게 합의점을 찾을 수 있는지를 보았다. 한 국가에서 제정한 법이 국제적인 환경질서를 유지하기 위한 목적이라 하더라도 그 영토를 벗어나게 적용하는 것은 공정하지 못하다고 본다. 그런 방식은 국제적인 갈등을 더욱 심화시킬 것이고 선진국들의 또다른 보호무역주의를 낳을 것이다. 이점을 고려할 때 환경보호와 자유무역 모두를 원활히 하기 위해서는 선진국의 일방적인 국내법의 대외적 적용 보다는 다자간 협상을 통한 질서있는 방식이 요구된다고 본다. 자유무역을 통한 부의 증진과 기술의 이전은 개발도상국들이 환경에 눈을 돌릴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줄것이고 환경보호법의 기준은 자연스럽게 높아질 수 있을 것이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