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7 Download: 0

음악이 자폐성 장애 아동의 템퍼 텐트럼 행동을 감소시키는 효과

Title
음악이 자폐성 장애 아동의 템퍼 텐트럼 행동을 감소시키는 효과
Other Titles
(The) effect of music on decreasing temper tantrum behaviors of children with autistic disorder
Authors
서정민
Issue Date
2001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치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은 자페성 장애 아동들이 보이는 템퍼 텐트럼 행동의 빈도수 혹은 시간지속을 줄이는데 자기 표현적 음악활동이 주는 효과를 검증하기 위한 목적을 갖고 있다. 자폐성 장애 아동들이 보이는 템퍼 텐트럼 행동의 주요 원인 중에 하나는 의사소통의 능력이나 사회적 상호작용 기술의 지체에서 오는 자기 표현의 좌절감을 느끼는 경우이다. 따라서 자기 표현 능력을 함양 시키는 훈련을 위하여 음악적 활동 프로그램을 적용하여 자폐성 장애 아동들의 템퍼 텐트럼의 행동을 줄일 수 있는 효과를 본 연구를 통해서 알아보려고 한 것이다. 아동기 자폐 평정 도구(CARS)와 소아정신과 주치의에 의해서 자폐성 장애로 진단된 세 명의 아동을 대상으로 네 차례의 기초선과 실험처치를 반복하는 반복 설계법으로 음악활동이 템퍼 텐트럼 행동을 감소시키는 효과를 검증하였고, 또한 음악활동의 직접적인 표적행동의 감소효과를 알아보기 위해서 음악활동 시간과 비음악활동 시간에 보인 템퍼 텐트럼 행동의 빈도수 혹은 시간지속을 t-검증을 통해서 그 차이가 유의미한 지 여부를 확인하였다. 각각 5회기로 구성된 기초선과 실험처치 기간을 네 차례 반복하여 모아온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세 아동 모두에게 네 차례의 기초선에서는 비교적 높은 수치의 표적행동의 데이터를 나타낸 반면에 네 차례의 실험처치 기간에는 표적행동의 데이터가 하향하는 경향을 보이면서 음악활동이 템퍼 텐트럼 행동을 경감하는 효과에 대한 결론을 추론할 수 있게 하였다. 또한 음악활동 시간과 비음악활동 시간의 표적행동의 데이터를 t-검증으로 분석한 결과 세 아동 모두 두 데이터간에 유의미한 차이를 나타내어 음악활동이 직접적으로도 템퍼 텐트럼 행동을 경감하는 효과를 나타내고 있음을 입증하였다. 결론적으로 자기표현적 음악활동을 통해서 자폐성 장애 아동들이 보이는 템퍼 텐트럼 행동을 경감할 수 있으며, 이러한 결론을 토대로 특수교육 현장에서 표적행동 감소를 위한 치료적 IEP를 구안할 때 음악적 활동 프로그램을 적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것이다. ; This study aimed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music on decreasing the frequency or the duration of the episode of temper tantrum behaviors exhibited by children with autistic disorder. One of the major causal factors of temper tantrum behaviors by children with autistic disorder is reported to be the frustration caused by inhibition of self-expression, which results from lack of communicative capabilities and social interactive skills. Three children, who were diagnosed as autistic by psychiatrists and were also confirmed to be autistic through administration of the Childhood Autism Rating Scale (CARS) were selected as the subjects of this study. This single case study utilized a repeated design with both four baselines and four experiments. Each baseline period last 5 consecutive days and each experiment period consisted of 5 30-min. daily sessions. Also, the statistical procedures used to analyze the data of target behaviors between music activities and non-musical activities were t-tests at the .05 level of probability. The results and conclusions of this study were derived by finding out if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wo set of target behavior data in musical and non-musical activities. For the music programs in concern, self-expressive music program developed on the basis of Orff method developed by Gertrude Orff was applied. The results of this study turned out to be that all three children show upward tendency of target behavior data in each baseline period as well as downward tendency of target behavior data in each experiment period. Moreover, for all three children, t-values at the .05 level of probability revealed significant difference in target behavior data between musical activities and non-musical activities. The results suggest that music has a positive effect on decreasing temper tantrum behaviors of children with autistic disorder in terms of the frequency and duration of target behavior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치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