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5 Download: 0

노인의 통합성과 영성을 위한 목회적 돌봄 : 이야기하기를 통하여

Title
노인의 통합성과 영성을 위한 목회적 돌봄 : 이야기하기를 통하여
Authors
이정원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대학원 기독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한국 사회는 고령화 되어가고 있다. 그러나 노인 인구는 점점 증가하고 있지만, 산업화의 측면에서 생산성이 떨어진 노인에 대한 부정적 시각이 늘어가고 있다. 최근 들어 노년기에 대한 연구는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으며, 교회에서도 목회상담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노인에 대한 돌봄의 접근은 아직 부족한 실정이다. 이 논문의 목적은 노인에 대한 새로운 이해를 촉구하고, 노화에 대한 성공적인 적응을 위해, 노인을 위한 목회적 돌봄의 방법을 제시하는 것이다. 이것을 위해 늙는다 는 의미가 무엇인지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한다. 프루이저는 노년을 인생의 발전을 위한 전진으로 보았고, 라이언은 축복의 시기이며, 영적인 성장을 이루고, 그 시대의 윤리적 증인의 의무를 다하는 시기로 보았다. 이 논문에서는 에릭슨의 발달 이론을 근거로 하여 노년기의 통합성과 지혜를 살펴보고 이것이 영적인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근거로 삼아 통합성과 영성과 연결시켜 보았으며, 영적인 성숙한 삶이 어떻게 개인의 이야기 속에서 표출되는지를 연구하였다. 에릭슨이 말했듯이 노년기는 "통합성"을 이루어나가는 시기이다. 통합성이란 자신의 생애를 수용하며, 자신의 주기를 인정하는 것이다. 자신이 이룩한 일에 대해 감사하고, 최선을 다해 살았다고 느끼는 이러한 자아 통합의 단계는 자신의 운명에 대한 사랑이고, 부모에 대한 감사이며, 모든 삶의 어려움과 역경에도 불구하고 삶의 존엄성과 가치를 믿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자신의 삶을 통합한다는 것은 다른 사람의 삶의 양식을 존중하는 것이며, 영적 깊이를 가진 인간으로 인식하는 것을 의미한다. 그러므로 노화는 성숙한 영성의 가능성을 말한다. 영성은 자신을 초월하여 객관적으로 바라보고, 우주와 하나 되는 신비감을 가질 수 있는 힘이며, 이러한 영성을 통해 인간의 정체성이 완성된다고 볼 수 있다. 기독교적 영성이란 삶의 중심에서 존재하며, 삶의 모든 차원을 포함하고, 삶의 현장에서 이루어지는 것으로, 인간의 궁극적 관심에 의해 자기초월을 경험하도록 해주어, 통전적 자아 통합을 이루게 한다. 영성적 삶이란 결국 자신을 초월하여, 타인을 배려하고, 우주적인 영성을 갖게 되는 파울러가 말한 성숙한 신앙의 단계라고 할 수 있다. 그러므로 노년기에 유한성을 인식하면서, 자신의 삶을 통합하고 수용하는 사람은 하나님과 연합한 상태이며 우주적 영성을 지닌 사람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자아통합과 영성은 이야기로 표출될 수 있다. 이야기는 내면의 영적인 세계와 외면의 세계를 이어주며, 그 사람의 정체성을 나타내고, 기억되고 말해지는 사건들에 대해 의미를 부여한다. 특히 인생의 마지막을 살아가는 노인들에게 있어서 자신이 살아온 인생을 돌아보며, 자신의 이야기를 하게 하는 것은 자아통합을 이루는 방법이 될 수 있다. 통합을 이루는 이야기는 현재의 시점에서 과거를 수용하며, 미래의 자기 초월을 내포하고 있다. 이러한 초월성은 영적인 삶이라고 할 수 있다. 영성은 삶의 중심부에 자리 잡고 있어서, 기독교 전통의 이야기와 개인의 이야기가 서로 대화하도록 이끈다. 이 때 서로의 이야기가 일치하도록 그 간극을 줄여주는 것이 영성이라고 할 수 있다. 개인의 정체성과 기독교의 정체성의 대화를 통해 과거를 통합하며, 하나님과 함께 삶의 차원을 초월할 수 있는 미래를 계획하도록 해준다. 그러므로 자아통합을 이룬 영적인 삶의 이야기는 자신의 이야기와 기독교 공동체의 이야기의 끊임없는 대화를 통해 나온 결과물이다. 이 글은 노년기가 더 이상 인생의 종말이 아니며 계속 성장을 하는 시기임을 전제로 하여, 자신의 삶에 대한 통합을 이루고 영적인 삶을 살도록, 노인을 위한 목회적 돌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려고 하였다. 그러므로 노인에게도 이야기하기를 통하여 영성을 회복하고, 자신의 삶을 통합하며, 변화의 가능성을 가지고 다시 새로운 관점에서 이야기하도록 도와주는 것이 목회적 돌봄이라고 생각한다. ; The society is growing aging swiftly. In spite of increasing number of the old, a negative view toward old aged has bean dominated in church as well as in society, which is the result of Industrialization in that they lack production. Recently, the study of later life is noticeably increasing and concerns of pastoral care in Korea. Still, the approach of older people is less concerned in church.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explore the understanding of old aged and present new paradigm of pastoral care of them for successful adaptation in later life. To do this, what is aging has to be discussed. P. Pruyser said aging is forward to human development and K. B. Lyon said old age is a blessing of God, to be a period of growth, and to be marked by a religioethical witness of the age. I tied to explore integrity and wisdom of later life on base of the theory of E. Erikson, to relate them to spirituality and to study how mature spiritual life can be expressed in telling the story. As Erikson said, the stage of later life is the time to fulfill the integrity. This is to accept their life and acknowledge their life cycle. Also, it is the love of their destiny, the appreciation of their parents, and belief of their value and dignity despite many difficulties and adversity in life. To integrate their life is the respect of others and the perception of themselves as spiritual being. Thus aging is the possibility of mature spirituality. Spirituality is the power that can transcend self and become one with universe. With this, we can complete our identity. Christian spirituality is a matter of the experience and study of the actualization of human self-transcendence by Ultimate Concern. That is, it involves the actualization of this human activity through the experience of God, in Jesus the Christ, through the gift of the Spirit. It can help us to accomplish the wholistic ego-integrity. Eventually, spiritual life is the universal stage of faith stated by J. Fowler. It is to transcend ourselves, value others, and possess universal spirituality. Therefore, in later life, realizing the mortality, the one who accept and integrate their life is the one combined with God and having universal spirituality. This integrity and spirituality can be expressed in story-telling which connects inner life and outer life, reveals the identity, gives meaning to the events remembered and told. Especially for older aged living in last stage, life review is the one of ways to them to integrate. The story of integration is the one accepting the past and planning the future in present point of view. This is the self-transcendence meaning spiritual life. Spirituality is located in the center of life, makes personal story communicate with christian traditional story, reducing the gap between both stories by having two stories continually communicated. Therefore, the story of self-integrity in spiritual life is the result of continuous contacts of them. I tried to present new paradigm of pastoral care for older person to integrate their life and live in mature spiritual way on the ground of aging which is no more end, and on the way of development. This can be done through pastoral care by having them telling the life story that is able to be changed with new point of view.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기독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