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08 Download: 0

투영 이미지의 미적 변용 : 경주의 의고적(擬古的) 분위기를 중심으로

Title
투영 이미지의 미적 변용 : 경주의 의고적(擬古的) 분위기를 중심으로
Authors
금경애
Issue Date
1999
Department/Major
디자인대학원 사진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디자인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자연은 오랫동안 예술가들의 시각적인 이미지 영상 재현에서 주요한 소재가 되어왔다. 그러므로 풍경사진 역시 초기의 <니엡스(Goseph Nicephore Niepce, 1765∼1833)에 의해 촬영된 이후, 다게르(Louis Jacques Mande Daguerre, 1781∼1851)와 탈보트(William Henry Fox Talbot, 1800∼1877)>등에 의해 사진가들의 대상(對象)이 되었으며, 시대의 흐름에 따라 다양한 표현과 변화상의 진화를 거듭해 왔다. 회화적인 기법의 모방에서 출발한 풍경사진은 미묘한 빛의 뉘앙스를 추구한 살롱사진과 2차대전 후의 스트레이트 포토로 나뉘며, 풍경을 통해 인간의 감정을 표현하고, 조형미, 자연의 장엄한 힘을 강조하는 등 주관적으로 표현되는 심상(心象)풍경도 새로운 분야로 대두되었다. 본 연구는 그중 회화에서의 ‘인상주의(impressionnisme) 나 사진에서의 ’영상파(pictorialisme) 와 같은 자연에 대해 빛과 시간에 의해 달라지는 순간의 많은 것들을 사진적으로 재해석해 보려 하였다. 사진은 빛의 예술임과 동시에 어둠의 예술이기도 하다. 작품은 빛에 의한 그림자의 이미지를 주(主)로 하였다. 그림자는 물체 자체의 그림자일 수도 있고, 물체의 투영(投影)일 수도 있다. 본인의 작품은 후자인 물체의 투영(投影)에 관한 물체를 지시(指示), 암시(暗示)하는 그림자에 관한 사진이다. 장소는 전통적인 분위기의 경주로 정하였다. 전례(前例)의 스트레이트한 기록사진으로서의 사실성을 배제하고, 빛의 예술, 음영에서 조형적인 모티브를 찾으려 노력하였다. 즉, 기존에는 주제를 돋보이기 하기 위해 그림자를 이용하였으나, 본 연구자는 빛과 음영의 실루엣, 조화를 주(主)로 하기 위해 시시각각 달라지는 빛에 의한 노출의 변화, 색온도, 속도에 의한 피사체의 흔들림 등도 염두에 두었음을 밝힌다. 이 작업의 방향은 프랑스의 르느와르나 영국의 터너 같은 인상주의(impressionnisme)화가들과 클래런스 화이트, 프랑코 폰타나 같은 사진가들의 접근 방식과 많은 유사점이 있다 하겠다. 빛과 그림자의 이미지에 대한 이 작품을 통해 시각적(視覺的)으로 사고하는 여러 가지 방식이 있다는 것을 나타내고자 했다. ; The nature has been a theme by the artists for a long time in the part of reflexion reenecting. Therefore, the landscape picture was a target for the photo artist after picturing Niepce s and Talbot s works. As the stream of the time, it was been developeted by the way of various expressions and changes without interruption. The landscape picture was started from a imitation of pictorial arts s technique and nowadays it is devided the two parts. One is the Saloon picture(the nuance of subtle lights)and the other is the Straight photo.(after the Second World War). These are presented human being s feelings, the beauty of moulding and the greatful power of nature through the medium of the landscape. Thus, the subjective mental picture is raised its head as a new part. Finally I believe this part will be anticipated to be a another genre in the future now on. On this account, I made an attempt to reconstruct mant things pictured which was changed by lights and the times about the nature like the impressionism(in the pictorialart) or group of the reflection.(in the photograph) The photograph is the art of lights and at the same time it is the art of darkness. The point of my works is the image of shadow. The shadow maybe the shadow itself of the reflexion of itself. For those, I gave a focus to my works that a denotative, allusives into reflexion things. The place being pictured is Kyong-Ju in which has the traditional atmosphere. In my works, it was eliminated to the reality like a straighting documentary photo and it was run down to formative motive with an art of lights and shading. That is to say, it was used the shadow for being enhanced the theme but I want to talk that I always think the change of exposure by the lights, the coloring temperature, the detail. the perspective representation and the things pictured of waving by the speed. That is, there are many points of similarity between my works and Renoir(in France) or Turner(in England)-Both were the artist in the impressionism. And also it has the similar way of approach in the art of Clarance White and Franco Fonta. The point whom I say in my works there are existing the many various way to express by the lights and the shade and I gave a focus to that.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디자인대학원 > 사진과편집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