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31 Download: 0

의식 연구의 방법론 서설

Title
의식 연구의 방법론 서설
Authors
김옥선
Issue Date
1999
Department/Major
대학원 철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bstract
본 논문은 심리철학의 논의가 봉착한 한계상황을 지적하고 대안적인 논의의 장을 마련하기 위한 서설적인 작업을 시도하고 있다. 현재까지 영미철학적 전통에서 심리철학은 주로 심신관계를 다루는데 주력하면서 인간 마음에 관한 문제를 연구해왔다. 그리고 이 때 심리철학의 대상은 주로 형식주의적인 방식으로 해결가능한 마음의 영역에 국한되어왔다. 첫째로 이러한 논의의 방식은 데카르트 이후 고착된 고정된 실체로서의 마음과 몸간의 관계를 전제로 하는 시각에서 비롯된다. 그러나 데카르트 당시 당연한 전제로 여겨졌던 심신문제에서 전제된 시각은 고전 물리학적인 세계관에서 결과 된 것이었다. 이제 세계는 더 이상 고전적인 방식만으로는 설명되기 어려우며, 특히 심리철학의 연구 대상인 마음은 새로운 설명의 도구와 시각을 필요로 한다. 둘째로 그러한 마음에 접근하려면 기존의 연역논리 중심의 형식주의적인 방식으로는 한계가 있다. 마음은 형식주의적인 도구 안에 포섭되는 대상이 아니며, 계산주의적인 방식으로 설명되는 연구 영역이 아니다. 이에 필자는 기존의 논의가 고착시켜 바라보았던 심신문제의 착오를 지적하고 형식주의적 방법론의 한계를 넘어서려는 시도를 제안하고자 한다. 그러기 위하여 우선 마음의 본질적인 특성을 비계산성에 있다고 보고 그러한 비계산성은 다시 두뇌의 기능이 가지는 비계산적인 특성을 물리적인 바탕으로 두고 있다는 점을 지적한다. 이것은 영미철학 전통의 심리철학에서 다루어 오던 마음의 개념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고 최근의 논의에서 중요하게 부각되고 있는 의식의 문제로 관점을 전환하기 위한 출발점이 된다. 따라서 이러한 마음의 특성을 고찰하기 위해서는 형식주의적 방식이 아닌 대안적인 방법론의 모색이 필수적으로 요청된다는 점을 강조한다. 다음으로 심리철학의 연구 대상인 마음은 그것이 관계하고 있는 몸이나 세계와의 경계를 모호하게 하는 본질적인 특성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지적한다. 이것은 최근에 시도되고 있는 체화된 마음(embodied mind)이나 동역학적인 가설(dynamic system hypothesis)에 관한 고찰을 통하여 구체적으로 대안적인 작업의 가능성을 살피는 것에서 시작한다. 나아가서 본고에서 필자는 마음의 비형식적인 특성을 드러내는데 유용한 유비추리를 고찰함으로써 인간 의식의 비계산적인 비약 현상을 구조적으로 살피는 작업을 대안적으로 시도한다. 그리고 궁극적으로는 그러한 대안적 작업들이 전제로 하고 있는 마음에 대한 불교적인 이해방식을 적극적으로 소개하여 영미전통의 심리철학 논의가 전제해왔던 세계관과 불교적 세계관의 차이를 드러내고자 한다 이것은 기존 논의가 한계에 봉착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재확인하고 새로운 마음에 대한 이해방식을 제시하고자 하는 의도이다. 이로써 심리철학적 작업에서 존재론적 재고와 그에 따르는 방법론적인 대안을 마련하려고 할 때, 불교적인 논의가 근본적으로 기여할 수 있다는 점을 보이고자 한다. 결론적으로 이러한 논의는 현재까지 심리철학의 연구대상에서 제외되어 왔던 마음의 특성을 새롭게 이해하고, 그것이 인간 마음에 대한 편협되거나 모호하지 않은 실질적 이해를 가능하게 하는 대안적인 방법론을 모색하게 한다는 점을 강조하는 정지작업으로서 의의를 가진다고 할 수 있다. ; This thesis points out the limitation that the discussion in philosophy of mind has confronted, and attempts at an introductory work for preparing an arena for alternative discussion. Until now, within the Anglo-american tradition, philosophy of mind has mainly worked on the mind-body relation, and has researched on the problem of human mind. And then, the object of study in philosophy of mind has been limited to the realm of mind that can be dealt with in a formalistic way. First, such method of discussion comes from the view which presumes a relation between mind and body where the mind Is considered as a fixed substance since Descartes. However, the view presumed in the mind-body problem which was taken for granted as a premise in Descartes time was a result of the world view of classical physics. Now, the world can no longer be explained in a classical way alone, and especially mind which is the object of study in philosophy of mind needs new tools for explanation and a new viewpoint. Secondly, to approach such mind there is a limitation to the existing deductive logic centered formalistic methodology. Mind Is not an object captured within formalistic tools, and it is not a field of study that can be explained by computational methods. Thus, I try to point out the error of mind-body problem which the discussion up to now has viewed in a fixed way, and wish to propose an attempt which tries to overcome the formalistic methodology. In order to do that, first, the essential property of mind Is seen to be Its non-computability, and it is pointed out that such non-computability again has as its physical basis the non-computable property that the function of the brain possesses. This presents a new view on the concept of mind that has been dealt with in the Anglo-american tradition of philosophy of mind, and becomes a starting point for converting the viewpoint to the problem of consciousness which has been gaining important attention in recent discussions. Therefore, it is emphasized that, in order to investigate such property of mind, a search for an alternative methodology which is not a formalistic methodology is necessarily required. Next, we go on to point out that mind essentially resists to follow the body-world dichotomy, and that it rather inherently eradicates its demarcation. This observation leads to a positive assessment of the embodied mind theory and the dynamic system hypothesis as two viable alternative methodologies. Furthermore, analogical reasoning which is useful in revealing the informal property of mind is investigated in order to alternatively attempt at examining structurally the non-computational, leaping characteristics of consciousness. In the end, the Buddhist understanding of mind which has been the premise of such alternative attempt Is introduced positively, and the difference between the world view which the Anglo-american tradition philosophy of fund has presumed and the Buddhist world view is exposed. In doing so, the reason why the existing discussion could not but face limitation is reconfirmed, and while a new way of understanding the mind is presented, it is shown that when ontological reconsideration in the work of philosophy of mind and the related methodological alternative is pursued, Buddhist discussion can fundamentally contribute. In the final analysis, such discussion has its meaning In newly understanding the characteristics of mind which has been excluded from the study in philosophy of mind up to now, and in leveling the ground for emphasizing the point that such discussion enables us to search for an alternative methodology which allows us to practically understand about human mind without being narrow-minded or vagu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철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