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66 Download: 0

운동선수의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생활스트레스와 상해호발과의 관계

Title
운동선수의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생활스트레스와 상해호발과의 관계
Authors
김설향
Issue Date
1993
Department/Major
대학원 체육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bstract
본 연구는 운동선수의 성격 특성, 주의 집중 형태, 스트레스 요인과 상해 호발과의 관계를 검증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연구 대상은 서울과 지방 대학에 재학중인 남자 운동 선수였으며 운동 종목의 특성에 따라 접촉개인(유도, 태권도), 비접촉개인(체조, 육상), 접촉단체(축구, 농구), 비접촉단체(야구, 배구) 선수로 구성되었다. 운동 선수의 성격특성검사, 주의형태검사 및 생활스트레스 요인을 측정하였으며, 상해호발은 상해정도, 상해 빈도, 상해 경험 유무 등으로 측정하였다.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생활스트레스와 상해호발간의 관계 규명을 위하여 집단간 평균 차이 검증(T-test), 다변인회귀분석(Multiple Regression) 판별분석(Discriminant Analysis) 등을 실시하였으며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운동선수의 상해경험 유무집단간에는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생활스트레스의 차이가 있다. 즉, 성격특성 중 온정성(T-value=1.98, p<.04), 지배성(T-value=3.33, p<.001), 유연성(T-value=-2.51, p<.01), 사변성(T-value=3.76, p<.001), 자립성(T-value=-2.19, p<.03)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으며 주의형태요인으로는 포괄적 외적 주의형태(T-value=2.42, p<.05), 한정된 좁은 영역의 주의형태(T-value=2.52, p<.01)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다. 스트레스요인은 단체생활/훈련(T-value=3.07, p<.01), 팀내 차별대우(T-value=3.18, p<.01), 선발전 탈락/비중 큰시합(T-value=-3.14, p<.01), 부상질병(T-value=3.09, p<.01)로 유의한 차이가 있다. 2. 운동선수의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생활스트레스는 상해호발빈도와 관계 있다. 성격특성 주의형태 스트레스요인은 상해호발 빈도변량의 약 33%(R^2=.3301)을 설명하고 있다. 스트레스요인중 가정불화요인(β=.33421), 주의형태요인중 포괄적 외적 주의형태(β=.18065), 효과적 주의형태(β=.18064), 성격요인중 선도충동성(β=.16215), 통솔성(-.11385), 자신의 부상/질병(β=.17434), 단체생활/훈련(β=-.12025), 비효과적 주의형태(β=1.17433)의 순으로 상해호발빈도와 유의한 관계가 있다. 3. 운동선수의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스트레스는 상해호발정도와 관계 있다. 성격특성, 주의형태 및 생활스트레스요인은 상해호발정도변량의 약 26.93%(R^2=.26937)을 설명하고 있다. 주의형태요인 중 포괄적 외적 주의형태(β=.36795), 과중한 내적정보로 인한 심리적 부담형태(β=.22100) 스트레스 요인 중 자신의 부상/질병(β=.22677)의 순으로 상해호발 정도의 관계가 있다. 4. 운동선수들의 상해 경험 유무(상해 집단 對 비상해 집단)를 성격특성, 주의형태, 생활스트레스로 판별할 수 있는 지를 알아 보기 위하여 판별 분석(Discriminant Analysis)을 실시한 결과, ‘상해/비상해 경험’을 가장 잘 설명해주는 내적 요인으로는 ‘포괄적외적 주의형태(BET)’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다음으로 ‘단체생활/훈련’(F1), ‘선도충동성’(Ic), ‘컨디션 불량’(F4), ‘가정불화’(F3), ‘통솔성’(Lc)의 순으로 나타났다. ;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of Personality Traits, Attention Style and Life Stress of Athletes on their injury proneness. The Subjects of the study are male university athletes in individual not-contact sports(Gymnastics, Tracts) individual contact sports(Judo, Taekwondo), Team not-contact sports(Baseball, Volleyball), Team contact sports(Football, Basketball). The Injury proneness was measured by the extent, frequency and experience or nonexperience of injury.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Personality Traits, Attention Style and Life Stress on injury proneness, T-test, Multiple regression and Discriminant Analysis were used. The conclusions and implication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1. There are differences on Personality Traits, Attention Style and Life Stress between injury experienced group and injury non-experienced group. Among Personality Traits there are significant differences on geniality(T-value=1.98, p<.04) dominancy(T-value=3.33, p<.001), flexibility(T-value=-2.51, p<.01) Specalativeness(T-value=3.76, p<.001) and independency(T-value=-2.19, p<.03). Among Attention Style, there are significant difference on BET(T-value=2.42, p<.05) and RED(T-value=2.52, p<.01) Among life stress, there are significant differences on Group life/Training(T-value=3.07, p<.01) discriminatory treatment within group(T-value=3.18, p<.01) Selection game/weighty game(T-value=-3.14, p<.01) and Injury/disorder(T-value=3.09, p<.01) 2. The frequency of injury proneness is correlated with Personality Traits, Attention Style and Life Stress. These factors account for around 33%(R^2=.3301) of injury frequency the factors with significant correlation with injury frequency are as follows: Life Stress such as domestic trouble(β=.33421) Attention Style such as BET(β=.18065), NAR(β=.18064) and Personality Traits such as guidence Impulsivity(β=.16215), leadership(β=-.11385), Injury of oneself/disorder(β=.17434), Group life/Training(β=-.12025) non-effective attention style(β=.17433) 3. The extent of injury proness is correlated with Personality Traits, Attention Style and Life stress. These factors account for around 26.93%(R^2=.26937) of injury extent. Attention Styles such as BET(β=.36795) and OET(β=.22100) and Life stress such as Injury of oneself/disorder(β=.22677) are correlated with injury extent. 4. Upon the discriminant Analysis, the most significant internal factors which accounts for the difference between injury experience and non-experience athletes group is guidence BET. Other important factors are of the group life/move·camp training(F1), Impulsivity(Ic) poor condition(F4), family conflict(F3), leadership(Lc).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체육과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