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40 Download: 0

소유욕의 허무함에 대한 표현연구

Title
소유욕의 허무함에 대한 표현연구
Other Titles
End of Desires: Futility
Authors
김민경
Issue Date
2012
Department/Major
대학원 조형예술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최은경
Abstract
욕망은 예로부터 인간 보편의 문제가 되어 왔다. 인간은 누구나 식욕, 성욕, 수면욕과 같은 본질적인 욕망에서부터 사랑과 증오, 소유욕, 권력욕과 같이 복잡다단한 욕망을 가지고 있다. 욕망이라는 단어는 탐욕, 음욕 등의 단어를 연상시키며 부정적으로 인식되는 것이 보통이지만, 욕망은 인간의 삶을 이끌어 나가는 동력이기도 하다. 고도로 발전한 지금의 사회 역시 더 편리한 환경을 누리고 싶다는 욕망, 더 행복한 삶을 살고 싶다는 개인과 집단의 욕망에 의해 건설된 것이다. 현대 사회는 개개인의 욕망을 효과적으로 충족시킬 수 있는 체제로 보인다. 다양한 욕구와 기호를 만족시키는 물건들은 도처에 널려 있으며, 변화하는 요구에 맞추어 끊임없이 새롭게 생산되기 때문이다. 현대 사회가 욕구충족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끊임없이 제시하는 이유는 실상 자본주의의 구조에 있다. 상품의 생산과 판매는 자본주의 체제 유지에 필수불가결한 요소이기 때문에, 반드시 필요한 물건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마치 없어서는 안 될 물건인 것처럼 소비자를 유혹하여 소비 심리를 확대시키는 것이다. 현대 사회 속에서 인간의 욕구는 새롭고도 다양하게 창출되며, ‘새로운 욕구’는 ‘새로운 상품 개발’을 자극하고 ‘새로운 상품’은 또 다른 ‘새로운 욕구’를 낳으면서 ‘상품과 욕구의 상호 자극’이 가속화된다. 기본적인 필요-소박한 의식주-가 이미 충족되어 있는 상태에 있는 사람들의 소비는 배를 채우고 추위를 막고 몸을 가리기 위한 것이 아니다. 그들의 관심은 남의 인정을 받기 위한 소비, 상류사회의 소속감을 느끼기 위한 소비, 뽐내기 위한 소비, 튀기 위한 소비 등 인간관계에 관련된 소비에 있다. 궁극적으로 이러한 소비는 결코 만족을 가져다 줄 수 없다. 새로운 상품을 생산하고 팔아야 하는 자본주의의 구조는 계속해서 새로운 욕구를 만들어낼 것이기 때문에, 이러한 사회 속에서 타인의 욕구와 시선을 의식하며 이루어지는 소비 역시 계속된다. 결국 소비사회 속의 개인은 끝없이 계속되는 욕망을 채우기 위해 노력해야만 하는 존재가 되고 만다. 이렇듯 사회의 구조 속에서 구성원 개개인의 욕망과 소비를 들여다보면, 그들이 좇고 있는 물질에 대한 욕망은 행복과 만족에 도달할 수 없는 허무한 것임이 보인다. 연구자는 이러한 허무함을 표현하기 위해 먼지라는 소재를 채택하였다. 모여 있던 먼지가 바람에 의해 서서히 흩어져 가는 과정을 영상으로 보여 주어 결국은 사라질 물질의 허무함을 표현하였고, 도시의 화려한 아파트들이 먼지가 되어 사라져 가는 형태를 그리거나 만들어 내기도 하였다. 누구나 욕망하는 고급 자동차의 마크가 가루가 되어 있는 모습을 만들고, 명품 스카프의 아름다운 문양을 바닥에서 쓸어 모은 먼지로 그려 내어 물건에 집착하는 욕망의 공허함을 역설하였다. 소비의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으로서 소비사회가 만들어내는 소유욕과 그 허무함을 인지하고, 욕망이 주는 고통에서 벗어나 진정한 존재자로서의 행복을 찾고자 하는 데에서 이 연구의 의의를 찾을 수 있다.;Desire has been the universal problem of humans from long time ago. All humans have not only intrinsic desire such as appetite, sexual desire, and sleeping desire, but they also have complicated desires such as love and hate, possessiveness, and lusts for power as well. Although the word 'desire' reminds of words such as greed, and lust and it normally gets negatively recognized, but it is at the same time the source of energy that leads the life of humans. Even this highly-developed modern society has been constructed due to individual desires as well as collective desires for enjoying more convenient environment, and living happier lives. Modern society seems like the system that can effectively satisfy desires of each of the individuals. It is because the objects that can satisfy various desires and tastes are all scattered out, and they are newly and endlessly produced according to the changing demands. The reason why modern society continuously suggests various measures for satisfying desires is actually due to the capitalistic structure. As the production and sales of products is the indispensable element for maintaining the capitalistic system, it is expanding the psychology of consumers by luring the consumers as if the products are the objects that are indispensable. In modern society, the human desires are newly and variously generated, and as the 'new desire' stimulates the 'development of new products', and as 'new product' generates another 'new desire', the 'mutual stimulation of products and desires' get accelerated. The consumption of the people who are in the state of being satisfied with the fundamental necessities -simple food, clothing, and shelter, is not for filling the stomach or protecting the body from the freezing weather or covering the body. Their interests are mainly the consumptions related to human relations including the consumption that is necessary for being recognized by others, consumption to make them feel like they are in the upper social class, consumption for showing off, and the consumption for widely being recognized. Ultimately, these consumptions can never bring the satisfaction. As the capitalistic structure in which it is necessary to produce and sell new products, will continuously make new desires, the consumption that is made by being conscious of the eyes of the others will also continue in this society as well. In the long run, the individual in consumption society becomes the existence who has to make continuous efforts for satisfying the endless desires. Like this, when the desires and consumptions of each of the individuals in the social structure, it can be understood that the desires for objects that they are chasing are nothing but futility itself that can never bring about happiness or satisfaction. The researcher chose the material called dust in order to express this kind of futility. The futility of the objects that will eventually disappear was expressed by showing the video of dusts that are being scattered out by the wind, and the colorful apartments in cities that disappear by becoming dusts were drawn, and they were made as well. The license plate of vehicles that symbolizes the car that is wanted by everyone, which becomes scattered out turning to powder was made, and the beautiful patterns of brand-name scarf was drawn as the dusts that have been collected from the floor, to emphasize the vanity of desire obsessing favorable objects. As the person who lives in the time of consumption, it is only possible find the meaning of this research by making efforts to discover the happiness as the true existent, avoiding the pains given by the desire, while recognizing the possessiveness and the futility that are made by the consumption society.
Description
☞ 이 논문은 저자가 원문공개에 동의하지 않은 논문으로, 도서관 내에서만 열람이 가능하며, 인쇄 및 저장은 불가합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