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4 Download: 0

국제개발원조가 실질환율과 경제성장에 미치는 영향

Title
국제개발원조가 실질환율과 경제성장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The Effects of 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on Real Exchange Rate and Economic Growth of Recipient Countries
Authors
이경아
Issue Date
2012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홍기석
Abstract
저개발국가들의 빈곤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제 사회는 적극적으로 공적개발원조(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ODA)를 확대해 왔다. 공적개발원조 확대와 함께 원조의 목적인 저개발국가들의 경제성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원조와 경제성장과의 상관관계에 대하여 일관된 견해를 보이지 못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105개국의 원조 수혜국을 대상으로 1980년에서 2009년까지 패널자료를 이용하여 원조의 경제적 효과성을 분석하였다. 또한 원조 수혜국을 수출 개방도에 따라 두 그룹으로 분류한 뒤 원조와 같은 대규모 자본이 유입되는 경우 발생하는 Dutch disease 현상을 고려하였다. 원조 유입으로 인해 발생한 실질환율의 고평가가 수출 개방도에 따라 원조 수혜국의 경제성장에 다르게 영향을 미치는지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실증분석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수출 개방도가 낮은 국가로 분류된 원조 수혜국의 경우 원조의 유입이 1인당 실질 GDP 성장률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원조 유입으로 인한 실질환율의 고평가 현상이 발생하지 않았다. 이는 비교역재 시장에서의 수요와 공급의 높은 가격탄력성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둘째, 수출 개방도가 높은 국가로 분류된 원조 수혜국의 경우 Dutch disease 현상으로 인해 원조의 경제성장 효과가 상쇄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원조의 경제적 효과성을 상쇄하는 수단으로는 실질환율의 고평가 이외의 다른 요소들도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Recently, developed countries have increased 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ODA) in order to reduce poverty in underdeveloped countries. With increase in ODA, the effects of foreign aid have been the focus of attention. However, earlier literature does not suggest robust evidence of economic effects of foreign aid. This paper examines how the economic growth is affected by foreign aid depending on the trade openness of the recipient country based on a panel data set of 105 developing countries observed from 1980 to 2009. The core of the study analyzes whether foreign aid causes the negative effects on the economic growth of recipient countries or not and whether the real exchange rate appreciation is the only channel through which foreign aid influences. Main results of this paper are as follows. First, foreign aid does not give rise to the real exchange rate appreciation in the recipient countries with lower trade openness and it fosters the growth rate of real GDP per capita. It is possible that the price-elasticity of the supply or demand of nontradables is high and thus this may not cause the real exchange rate appreciation. Second, the recipient countries with higher trade openness that receive more foreign aid see more adverse effects on the countries’ export sectors, which lead to negative effects on the economic growth. Even though the negative correlation between foreign aid inflows and the economic growth of the recipient countries with higher trade openness is associated with the real exchange rate appreciation, this paper suggests that the real exchange rate appreciation is not the only channel through which foreign aid influences, according to both foreign aid and the appreciation interactions in the same regression.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