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1 Download: 0

맥킨타이어(Alasdair MacIntyre)의 근대 서양정치사상 비판에 관하여

Title
맥킨타이어(Alasdair MacIntyre)의 근대 서양정치사상 비판에 관하여
Other Titles
About Alasdair MacIntyre’s criticism of modern Western political thougt :concentrate upon interaction between a political community and language
Authors
박진현
Issue Date
2012
Department/Major
대학원 정치외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양승태
Abstract
이 논문의 목적은 자유주의 비판 학자인 맥킨타이어의 사상에서 드러나는 언어관념을 통해 정치공동체와 언어의 상호작용을 규명하는 것이다. 맥킨타이어는 자유주의 비판가로서 자유주의적 현대 사회가 초래한 도덕성의 문제를 지적하고 도덕의 문제가 근원적으로는 언어의 문제에서 비롯되었다고 주장한다. 맥킨타이어에 의하면 근대적 사상인 계몽주의는 과거 전통과의 단절을 시도하고‘이성’과‘사실’등의 개념에 새로운 의미를 부여함으로써 도덕의 영역을 비과학적이며 객관적 판단이 불가능한 영역으로 변화시켰다. 이로 인해 계몽주의를 토대로 하는 현대사회는 개인의 자의적 판단을 도덕적 판단의 근거로 하는 주정주의적 문화를 창출하였으며 계몽주의 시대로부터 이어져 오는 고착화된 개념들을 토대로 도덕적 판단에 접근하고자 하는 분석철학의 경향성을 인정할 수 밖에 없었다. 현대사회를 비판적인 입장으로 접근하는 맥킨타이어는 도덕관념을 새로이 규정할 새로운 언어관념이 필요하다고 보았으며 이를 실천(practice)의 영역과 동떨어져 사고할 수 없는 이야기(narrative)개념을 통해 제시하고자 한다. 맥킨타이어의 이야기 개념은 고전적 전통의 맥락을 상실한 현대 사회를 과거와 이어주는 구조적 역할을 하는 동시에 도덕적 판단 및 행위가 개인의 선택이나 판단에 의거하는 것이 아닌 과거로부터 이어오는 사회적 맥락에 의존한다는 해석적 역할을 한다. 맥킨타이어는 이야기 개념을 토대로 인식론적 위기를 극복해 나가는 자아의 모습과‘좋은’실천의 방법을 획득해 나가는 자아를 설명함으로써 자아가 자신의 이야기를 이끌어 나가는 것이 아닌 이야기가 자아를 이끌어 나감을 명확히 제시한다. 이야기를 토대로 자아가 인식의 수준 및 실천의 수준을 보다 합리적인 수준으로 확장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 맥킨타이어의 주장은 정치적 영역으로까지 확장되어 이해될 수 있다. 맥킨타이어는 사회 내의 주어진 이야기를 통해 인식의 충돌과 좋은 실천을 달성해 나가는 평범한 사람들이 특정 목적 하에 이야기를 만들어가고자 하는 전문 정치인들보다 합리적이기 때문에 반드시 평범한 사람들이 정치적 주체가 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이와 같이 맥킨타이어는 개념에 대한 해석적 변화를 토대로 현대 사회의 도덕적 무질서의 원인을 규명하고 고착화되고 추상화될 수 있는 개념과는 달리 해석의 가능성을 내포한 이야기 개념을 제시함으로 전통과의 단절을 회복시키고 이야기를 다시 써나가야 함을 주장하는 것이다. 이 논문은 맥킨타이어의 핵심 개념들을 언어관을 토대로 범주화하고 정치공동체와 언어 그리고 인간 사고의 상호 역동성을 고찰하여 개개인이 필연적으로 사회적 원천에 의존하고 있는 존재임을 밝히고자 한다.;The aim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interaction between political community and language by stipulating linguistic concept in MacIntyre, a critic for liberalism. As a critic for liberalism, he pointed out morality problems of the liberal contemporary society arguing that a moral problem was derived from a linguistic matter fundamentally. According to him, the Enlightenment attempted severance with past tradition and granted new meanings to ‘reason’ and ‘fact’, which led the scope of morality to a non-scientific sphere in which subjective judgment was unavailable. Accordingly, the contemporary society created a emotion oriented culture in which individual judgment was the base of moral judgment, and had to acknowledge the tendency of analytic philosophy that approached moral judgment with fixed concept inherited from the age of the Enlightenment. MacIntyre who approached the contemporary society in a critical manner, argued a necessity of new linguistic concept that defines a new moral concept and suggested it with a narrative concept which is inseparable from the sphere of practice. The narrative concept of MacIntyre plays a structural role in linking the past and the contemporary society that lost the classic tradition. And at the same time, it plays an interpreting role in which moral decision or behavior is not by personal choice or decision, but by the social context derived from the past. MacIntyre explains the feature of self who overcomes epistemological crisis based on the narrative concept and the self who acquires ‘good’ practice method demonstrating that it is not the self who leads a narrative of the self, but the narrative that leads the self. His argument expects that narrative based self could expand the level of awareness and practice to a more reasonable level and this, in turn, can be extended to the political area. MacIntyre argues that plain persons must be the subject of politics as they are more reasonable than professional politicians as plain persons could achieve the collision of awareness and good practice through a given narrative in the society compared with politicians who attempts to create a narrative with a specific purpose. As such, based on the interpretational change of the concept, he argues to recover the severance from tradition and to rewrite a narrative by suggesting a narrative concept with possible interpretation different to the fixed and abstract concept. This study aims to demonstrate that individuals are being who are fundamentally dependent on the social sources by categorizing MacIntyre’s core concepts based on his linguistic concepts, and by examining mutual dynamics between political community, language and human thinking.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정치외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