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7 Download: 0

A Study of Mongolian Economy With Emphasis on Determinants of Inflation

Title
A Study of Mongolian Economy With Emphasis on Determinants of Inflation
Authors
Byambajav, Gantsetseg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도성
Abstract
Boosting economic growth, solidifying economic sustainability, keeping the inflation rate under a sustainable level, facilitating public and private investment, and promoting commercial units and private consumption became a policy priority for many countries. One of the central issues in macroeconomics is the nature of short-run inflation dynamics. The past two decades have witnessed large and persistent fluctuations in the rate of inflation in Mongolia. Mongolia experienced its highest inflation rate in over a decade as consumer prices in the mid 2008 have reached 34.2 %, and food price rose by 40%. Unstable inflation directly affects well-being of households, individuals and companies by reducing their current or expected real incomes, value of their savings and wealth. In addition, it can aggravate unemployment disturb the stability of the market, undermining economic growth. In this vein, this paper attempts to review briefly investigate Mongolian economy and seeks to shed some lights on the determinants of inflation in Mongolia. In addition, the study explores the influence of production of natural resources in inflation, which highly expected to increase in the future. This paper uses two different approaches: a Single Equation Model and a Vector Autoregression Model (VAR) using E-Views program with quarterly data between 1996 and 2010. In the single-equation model, various regressions are performed to reach the benchmark regression, with the best fit and predictability. The VAR model assumes a recursive relation among the disturbances of the variables where past shocks affect the current rate of inflation. This paper explored previous studies and introduced briefly in the literature section. Analyzing Mongolian economy and determinants of inflation, the evaluation of policy tools, which are relative dominance, magnitude, and speed of transitions in the equilibrium price level, with the view of identifying those policy tools that will enhance not only the effectiveness of monetary policy but also growth of Mongolia. The findings of this paper suggest that inflation fluctuations in Mongolia are driven by both external and internal shocks. Chinese price index shocks, increase of USD exchange rate and monetary innovations are the main determinants of inflation in Mongolia. Inflation is highly dependent on external factors especially in first two of the determinants discussed above which assumed to have significant impacts on pass-through of import and export prices. In the short run, shocks of its own dynamics and the increase of USD exchange rate account for most variations in inflation, whereas external shocks of Chinese prices and money supply explain larger variations in the medium term. In addition outcomes show that increase in natural resources production does not affect to inflation significantly. Based on the result, following two key implications emerge for policymakers of Mongolia. First, limiting increase of USD exchange rate stabilizes prices in the short run. Imported inflation would likely to help limit the extent for slowing increase in exchange rate. Second, over the medium term, close coordination between monetary policy and fiscal policy is important to alleviate inflationary pressures. Policy cooperation between the Central bank and the ministry of finance of Mongolia; money supply and domestic price shocks have significantly impact on medium term inflation.;국가의 경제정책에서 우선순위를 갖는 것은 다음의 다섯 가지로 나눌 수 있다. 경제성장을 촉진하는 것, 경제의 안정적 지속성을 도모하는 것, 인플레이션율을 안정적인 수준으로 유지하는 것, 공적, 사적 투자를 용이하게 하는 것, 가계의 소비 수준을 증가시키는 것이다. 특히, 거시경제의 주된 관심 중 하나는 단기 인플레이션율에 대한 것이다. 지난 20년간 몽골의 인플레이션율은 높고, 큰 변동을 보여 왔다. 예를 들어, 2008년의 소비자 물가 지수 상승율을 34.2%에 이르렀으며 음식물가격지수는 40%이상 상승하였다. 불안정하고, 높은 물가지수 상승을 현재 및 미래의 예상 실질 임금을 줄이고, 저축과 부의 가치를 감소시키기 때문에 가계의 생활수준과 기업의 활동에 직접적인 영향을 준다. 게다가, 이는 시장의 안정을 해치고 경제성장을 저해하는 원인이 될 수 있다. 본 논문은 몽골의 높은 인플레이션 요인을 분석하고 이을 적정하게 통제할 수 있는 정책적 수단을 찾고자 하였다. 또한 몽골은 많은 지하자원의 대교모 개발을 앞두고 있어 이것이 향후 인플레이션에 미칠 영향을 살펴보는 것은 중요하다. 이 같은 맥락에서 본 논문은 몽골의 경제상황에 대해 간략히 고찰하고, 인플레이션 결정요인을 찾고자 한다. 이를 위해서 1996년에서 2010년까지 World Bank와 National Statistics Office에서 발표한 분기별 자료를 이용하고 몽골경제의 특징을 고려하여 총 11 개 독립변수를 선정하었으며, 분석 방법으로는 Single-equation 모형과 Vector Autoregression (VAR) 모형을 이용하였다. Single-equation 모형을 통해서 다양한 회귀분석을 시행하여 가장 적합하고 예측력이 높은 식을 찾아 보았으며 ,Vector Autoregression (VAR) 모형을 이용해서는 경제의 구조적 충격이 향후 인플레이션율에 주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한 결과, 몽골의 인플레이션 변동은 내부 충격과 외부 충격 둘 다에 의해 영향을 받으며, 무역 교류가 많은 중국 발 물가 충격과 미 달러 환율의 상승 및 통화 공급이 인플레이션율을 결정하는 주 요인으로 나타났다. 중국 발 물가 충격과 미 달러 환율의 상승은 수입, 수출 가격의 중대한 영향을 미치며, 이는 몽골이 외부요인에 대해 높은 의존성을 보임을 알 수 있다. 단기에는 인플레이션율 자체의 충격과 미 달러 환율의 상승이 인플레이션율 변동을 잘 설명하는 변수로 나타났고, 중기에는 중국 발 물가 충격과 통화 공급이 인플레이션율 변동을 더 잘 설명하는 변수로 나타났다. 또한 지하자원 개발의 인플레이션률에 미칠 영향을 국내 총생산 증가율 와 구리 값 변동률로 살펴본 결과 크게 영향을 미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본 논문의 분석결과에 기초하여 몽골 경제에 대해서 두 가지 경제적 제안을 할 수 있다. 첫째, 단기에는 미 환율의 상승을 제하하므로써 물가를 안정시킨다. 환율상승 속도를 늦춤으로써 단기에 수입 제한 가격의 수준을 제할 수 있다. 둘째, 중기에는 통화정책과 재정정책의 공로를 통해서 물가상승압력을 완화시킬 수 있다. 통화공급과 국내 수요에서 발생하는 충격을 중기에 물가상승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며, 이를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 위해서 몽골의 중앙은행과 정부의 정책적 협조가 필요함을 시사 하고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