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5 Download: 0

실질환율의 변화

Title
실질환율의 변화
Other Titles
A Study on the Effects of Real Exchange Rate on Output and Inflation in Korea
Authors
백주혜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인배
Abstract
This study aims to analyze the effects of variation in the real exchange rate on the general economy of Korea, represented by production and inflation. Earlier studies on these issues have suggested contradicting and inconsistent results regarding the effects of changes in the real exchange rate on national economy. Therefore, this study examined the Korean economy to analyze the conflicting viewpoints. Aspects of analysis that distinguish this study from others are as follows. First, unlike previous studies that premised causalities among variables, this study considered all of effective relationships that could be established. We performed cross-correlation and Granger causality test for every pair from the variable set consisting of real exchange rate, price, and industrial production. Test results indicate that real exchange rate has a negative effect on industrial production and a positive effect on the price. Furthermore, the price induced positive or negative movement of industrial production. Second, having assessed stable cointegration relationship between real exchange rate, production and price, we used the vector error correction model(VECM) to analyse the effect of real exchange rate on production, and inflation. One of the major concerns of this study was the possibility of a spurious correlations by an third factor among real exchange rate, production, and inflation. Real exchange rate, production and inflation could vary simultaneously, not by the direct relationship among the variables, but as a response to other variables such as international economic conditions or domestic policies. After considering such external factors, we performed a strict analysis of the actual relationship among the variables. Summarizing the study results, the positive impact of real exchange rate(real depreciation) increases price and decreases production. These effects are consistent even when the external third factors that can cause spurious correlations are considered. Increase in the price has minimal effect on production in the long term, but temporarily negative effect in the short term. Therefore, increase in the real exchange rate raise the price in Korea, which in turn, induced decrease in production. Although the raised price from the shock of real exchange rate becomes stabilized in the long term, we found that the contractionary effect persists.;본 연구의 목적은 실질환율의 변화가 생산 및 인플레이션으로 대변되는 국내경제 전반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함에 있다. 관련된 기존의 연구들은 실질환율의 변화가 국가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서로 상충되며 일관되지 않는 결과들을 제시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한국경제를 대상으로 이러한 상충되는 논쟁들을 분석하였다. 이를 분석하기 위해 본 연구가 기존의 연구와 차별화되는 바는 다음과 같다. 먼저 기존의 연구들과 같이 변수들 간 일정 인과관계를 전제하지 않고, 성립가능한 모든 영향관계를 고려하였다. 실질환율, 국내물가 및 산업생산을 대상으로 각각 두 변수들 간의 교차상관관계와 Granger 인과관계 검정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실질환율이 산업생산에 부(-)의 효과를, 국내물가에는 정(+)의 효과를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국내물가는 산업생산에 정(+) 혹은 부(-)의 움직임을 유도했다. 둘째, 실질환율과 국내물가, 생산 간 장기 안정적인 공적분 관계가 있음을 파악하고 벡터오차수정모형(VECM)을 사용하여 실질환율이 생산 및 인플레이션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또한 본 연구에서 주로 고려한 사항은 제 3의 변수에 의해서 실질환율과 생산, 인플레이션 간에 허구적(spurious) 관계가 성립될 가능성이다. 즉 변수들 간의 직접적인 관계가 아닌 해외경제변수 혹은 국내정책변수 등에 대한 반응으로 실질환율과 생산 및 인플레이션이 동시에 움직일 수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러한 외부적 요인들을 고려한 후 변수들 간 실제 관계를 보다 엄밀히 분석하였다. 결과를 요약하면 실질환율의 (+) 충격(원화가치의 하락)은 국내물가를 상승시키고, 산업생산을 악화시킨다. 이러한 현상은 변수들에 허구적 관계를 일으킬 수 있는 제 3의 요인으로 해외경제변수와 국내정책변수를 고려하더라도 일관성 있게 나타난다. 또한 국내물가의 상승이 장기적으로는 산업생산에 미미한 영향을 미치지만, 단기에는 일시적으로 부(-)의 효과를 일으킨다. 따라서 단기에는 실질환율의 상승이 국내물가를 상승시키고, 이러한 국내물가의 상승이 생산의 감소를 유도하였다. 장기적으로는 실질환율의 물가로의 가격전이는 안정화되지만, 경기수축효과는 지속되는 현상이 발견되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